•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1961-121970 / 138,0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獨재무 "재정적자 확대로 공공지출 전면재고"

      ... 장관은 재정 적자가 올해 300억유로를 초과해 당초 예상치의 근 두배에 달할 수 있다고 앞서 우려하면서 고용 사정이 갈수록 악화되는 것이 큰 원인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에 따라 유럽안정성장협약이 요구하는 GDP 대비 3.0% 미만의 재정적자 목표치 달성이 2년째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고 시인했다. 또 오는 2006년까지 균형 재정을 달성하려던 계획도 실행이 어려울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이에 따라 건강복지와 연금 및 노동시장을 개혁하려는 정부의 계획이 ...

      연합뉴스 | 2003.05.16 00:00

    • 이미지퀘스트 中법인 최우수기업상

      이미지퀘스트(대표 김홍기)의 중국 현지법인인 '현대전자 톈진다매체유한공사'가 톈진시로부터 최우수 기업상을 받았다. 톈진시는 매년 시 소재 10만여개 업체 중 매출액,수출액,종업원 1인당 순이익 등을 심사해 이중 10개 미만의 최우수 기업을 선정한다. 이미지퀘스트 김호연 중국법인장은 "초박막액정표시장치(TFT-LCD) 모니터 생산라인 증설을 통한 매출 증가와 생산성 향상,원가절감을 통해 종업원 평균 순이익 부문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게 됐다"고 16일 ...

      한국경제 | 2003.05.16 00:00

    • 유럽 경기침체, 세계적 악영향 우려

      ... 약세는 아직도 계속되고 있다. 유럽은 이밖에 만성적인 실업과 유연성이 떨어지는 노동시장, 적자재정으로는 더 이상 감당하기 어려운 복지계획 등 숱한 난제를 안고 있다. 프랑스와 독일은 이미 재정적자 규모를 국내총생산의 3% 미만으로 유지한다는 유럽연합의 규정을 위반하고 있다. 많은 전문가들은 유럽 주요 국가들이 당면 경제난에서 벗어나기 위해서는 노동시장을 개혁하고 경제에 대한 국가의 간섭을 축소해야 할 것으로 지적하고 있지만 최근 프랑스의 파업과 독일의 정치 ...

      연합뉴스 | 2003.05.16 00:00

    • 팔당ㆍ대청호 亂개발 대폭 억제 .. 환경부, 8월부터

      ... 상수원 수질보전특별종합대책 및 특별대책지역 지정 고시'를 개정,오염원 입지 제한을 대폭 강화해 이들 지역의 난개발을 억제하겠다고 16일 밝혔다. 개정안에 따르면 숙박업이나 음식점이 포함된 복합건축물은 연건축면적인 4백㎡(1백20평) 미만으로,창고는 8백㎡ 미만으로 제한된다. 다만 농업협동조합이나 마을 공동 창고는 주민의 공공복리 시설로 규정돼 현행처럼 규제없이 건축이 가능하다. 또 외지인이 현지인의 명의를 빌려 음식점이나 숙박시설을 운영하는 행위를 제한하기 위해 ...

      한국경제 | 2003.05.16 00:00

    • "3분기엔 카드연체율 내려갈 것" .. 유석렬 삼성카드 사장

      ... "삼성카드의 경우 현재 추세라면 7,8월께 연체율이 안정화 단계에 진입할 전망"이라며 "3·4분기부터는 월간 흑자 전환도 가능하다"고 말했다. 그는 이같은 전망의 근거로 정상결제비율이 지난 1월 87%에서 4월엔 92%로 높아지고 1개월 미만 연체금액은 1월 8천2백78억원에서 4월 4천8백83억원으로 줄어든 점을 들었다. 유동성 문제와 관련해서는 "삼성카드는 하반기까지 4조원 이상의 자기자본 확보가 가능하기 때문에 연체율이 더 높아진다 해도 최악의 상황은 없을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03.05.16 00:00

    • 수입차 '연비거품' 국산차보다 적어

      ... 덜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BMW코리아의 경우 M3의 연비가 기존 8.5㎞/ℓ(2등급)에서신규 7㎞/ℓ(3등급)로 17.6% 떨어진 것을 제외하고는 나머지 차량의 연비 감소폭은3.8%-9.8%로 10% 미만이었다. 325i, 325Ci, 540i, X5 4.4i 등은 오히려 연비가 향상, 등급 역시 1-2등급씩 상향조정됐으며 인기모델인 735와 530도 연비감소폭이 0-3.8% 수준으로 국산차의 경우아반떼XD가 11.8%, EF쏘나타 2.0DOHC가 ...

      연합뉴스 | 2003.05.16 00:00

    • 中,4월 소비자물가 20개월래 최대상승

      ... 작년 동기보다 0.9% 올랐다. 특히 지난달의 물가 상승률은 블룸버그의 조사에서 전문가 10명이 제시한 전망치의 중간값인 0.6%보다 훨씬 높은 것이다. 앞서 인민은행은 지난 14일 올해 소비자 물가지수의 목표를 당초의 1% 미만에서1-2%로 상향 조정했었다. 중국의 소비자 물가는 지난 1월 15개월만에 처음으로 상승한 뒤 지속적인 오름세를 보이고 있으며 이는 소매 판매의 회복과 경제 성장의 기대로 이어지고 있다. 그러나 이같은 물가 상승세는 사스(SARS.중증 ...

      연합뉴스 | 2003.05.16 00:00

    • 외국기업 투자액 20%까지 현금지원 .. 산자부

      ... 이상을 투자해 국내에 공장이나 연구개발(R&D)센터 등을 지을 경우 투자금액의 10∼20%를 현금으로 무상 보조해 주기로 했다. 또 외국인 투자유치에 공을 세운 지방자치단체 공무원, KOTRA 직원 등에게 유치 금액의 1% 미만을 포상금으로 주는 '투자유치 인센티브제'도 도입된다. 산업자원부는 15일 외국인 직접투자(FDI)를 활성화하기 위해 이같은 내용의 외국인투자촉진법 개정안을 마련, 관계부처 협의를 거쳐 오는 7월 국회에 제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03.05.15 00:00

    • 부동자금 380조 어디로 움직이나

      ... 은행권과 과열이 우려되고 있는 부동산시장으로 시선이 돌려지고 있다. 하지만 은행권도 콜금리 인하에 맞춰 서둘러 수신금리를 인하하고 있어 `대기성자금'화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다. 은행권의 실세요구불예금과 만기 6개월 미만 정기예금, 수시입출금식 예금인 MMDA 등으로 자금이 몰리게 될 전망이다. 투신사 고위 관계자는 "부동산 투기억제책이 잇따르고 있지만 마땅한 투자처를찾지 못한 시중자금은 부동산시장과 은행권을 선호하게 될 것"이라며 "콜금리 인하이후 ...

      연합뉴스 | 2003.05.15 00:00

    • "빈곤 아동이 학교생활 더 잘한다"

      빈곤 아동이 일반 아동에 비해 학교생활을 더 잘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15일 서울여대 사회사업학전공 홍순혜 교수에 따르면 지난달 18세 미만의 빈곤아동 410명과 일반 아동 404명을 대상으로 학교생활 적응도를 조사한 결과 숙제를항상 해가는지를 묻는 항목(전혀 그렇지 않다 1점, 항상 그렇다 5점)에서 빈곤 아동은 평균 3.82점, 일반 아동은 3.58점으로 조사됐다. 학교생활 전반에 대한 만족도에 있어서도 빈곤 아동(11.51점)이 일반 ...

      연합뉴스 | 2003.05.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