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1991-122000 / 137,8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코스닥 PBR 1.0배 미만 기업 급증

      ...시장에서 시가총액이 순자산 가액에 미달하는 기업 수가 크게 늘었다. 10일 코스닥증권시장에 따르면 12월 결산 748개 법인의 지난해 말 순자산과 시가총액(9일 종가)을 기준으로 주가순자산비율(PBR)을 분석한 결과 1.0배 미만인 기업의 비중이 68%였다. 이는 전년에 비해 44%포인트 증가한 수치다. 업종별로 일반기업 303개 가운데 80%가 PBR가 1.0배 미만이었고 벤처기업 208개 가운데 56%가 마찬가지였다. PBR는 1주당 순자산가치가 시장에서 ...

      연합뉴스 | 2003.04.10 00:00

    • 국민銀, 중기 대상 '윤리경영' 캠페인

      ... 사례집은 윤리경영을 도입하려는 중소기업에 참고가 될 수 있는 윤리경영 선진사례와 도입방안, 윤리강령, 실천방법 등을 수록했다. 국민은행은 작년 9월부터 기업 윤리경영과 회계투명성 제고를 위해 회계감사 대상이 아닌 총자산 70억 미만의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은행과 협약을 맺은 회계법인으로부터 감사를 받아 적정의견을 얻을 경우 최고 70%까지 3년간 회계감사수수료를 지원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노효동기자 rhd@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3.04.10 00:00

    • LG硏 "상장사 영업활동 수익성개선 미흡"

      ... 비경상적인 영업활동에서의 수익성이 나아짐에 따라전체 실적도 좋게 나왔다고 지적했다. 부채상환능력도 기업의 내부적인 수익창출 능력보다 금리하락에 상대적으로 영향을 더 많이 받고 있고 영업이익으로 이자를 갚을 능력이 없는 이자보상배율 1미만인 기업의 비중도 29.8%로 부채상환능력이 취약한 기업이 여전히 많다고 분석했다. 게다가 재무구조 개선은 기업투자 위축에 따른 차입금 상환에 기인한 바가 크기때문에 미래 성장기회의 상실이라는 부작용을 초래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3.04.10 00:00

    • 증빙서류없으면 세부담 30∼40% 증가

      ... 제도변경에 따른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시행초기에는 기준경비율이 적용되는 사업자의 범위를 축소했고 향후 기장능력과 자율신고 수준을 향상시켜가면서 적용범위를 확대하기로 했다. 다만 기준경비율 적용대상자에 포함되지 않는 일정규모 미만인 소규모사업자는 표준소득률 개념과 유사한 단순경비율을 적용하기 때문에 소득세 신고방법이 종전과 유사하고 세금부담액도 종전과 비슷하다고 국세청은 말했다. 국세청은 매입비용과 임차료 공제를 위해서는 세금계산서와 계산서, 신용카드매출전표 ...

      연합뉴스 | 2003.04.10 00:00

    • 외국인 IT유학생에 장학금

      ... 장학금을 지급한다고 10일 밝혔다. 정통부는 이를 위해 봄학기에 외국인 IT장학생 15명을 선발한 데 이어 가을학기에 추가로 70명을 선발한다. 외국인 IT장학생 자격은 IT관련 외국 우수대학을 우수한 성적으로 졸업(예정)한35세 미만의 외국인으로서 국내 대학에서 이번 가을학기 입학허가서를 받고 장학생으로 추천받아야 하고 비영어권 학생의 경우 영어성적이 토플 기준으로 550(CBT213)점 이상이어야 한다. 선발되는 학생들에게는 석사과정의 경우 2년 동안 연간 1천만원, ...

      연합뉴스 | 2003.04.10 00:00

    • 코스닥기업 68%,청산가치가 주가보다 높아

      코스닥기업중 68%가 청산가치가 주가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코스닥증권시장이 12월 결산사 748사를 조사한 바에 따르면 전체 주가자산배율(PBR) 평균은 1.1배이고 68%인 511개사가 1미만으로 집계됐다. 이같은 1미만 비중은 작년보다 44%P 증가한 것으로 저평가 국면이 심화된 것으로 코스닥증권은 분석했다. 최근 4년간 전체 PRB수치는 99년 5.0배에서 2000년 1.배로 급락한 이후 2001년 2.2배로 다소 높아진 후 ...

      한국경제 | 2003.04.10 00:00 | parkbw

    • 서울지역 올 동시분양 1만8천여가구

      ... 밝혔다. 시가 집계한 자료를 보면 1.4분기중 19개단지, 2천826가구(일반분양 1천705가구)가 이미 공급됐고, 오는 12월말까지 69개단지, 1만5천927가구(일반분양 5천791가구)가 추가 공급될 예정이다. 200가구 미만의 소규모 단지가 많은 것이 올해 분양의 특징으로 나타난 가운데사업유형별로는 재건축사업이 61개단지, 1만1천433가구로 전체의 60.9%를 차지했다. 규모별로는 전용면적 85㎡(25.7평) 이하가 70.9%로 국민주택 규모 이하의 중.소형아파트 ...

      연합뉴스 | 2003.04.10 00:00

    • [보험상품 알뜰활용] 정기보험 : ING생명 '다이렉트정기보험'

      ... 예를 들어 30세의 남자가 주계약 5천만원에 60세 만기 전기납으로 가입할 경우 월납보험료는 3만4천원이다. 만일 보험기간중 사망시기에 상관없이 재해로 사망할 경우 1억원이 지급된다. 일반사망일 때에는 경제활동시기를 고려해 40세 미만일 경우 일반사망보험금 5천만원, 40세 이상 50세 미만까지는 7천만원, 50세 이상부터 보험만기일(60세)까지는 1억원이 지급된다. 재해에 대한 보장금액은 동일하되 연령이 증가함에 따라 재해 이외의 원인으로 인한 사망비율이 증가하므로 ...

      한국경제 | 2003.04.10 00:00

    • [보험상품 알뜰활용] 장기간병보험 : 치매 치료비등 80세까지 보장

      ... 장기간병자금 보장을 주계약으로 하는 상품을 내놓는다는 방침이다. 삼성,교보,대한생명 등이 상품을 개발하고 있어 이르면 5월중 선보일 전망이다. 이밖에 생보사들은 '실버보험' 또는 '효보험'이란 이름으로 노인 전용 건강보험을 판매하고 있다. 이들 상품은 보험 가입연령이 대개 60세 미만으로 제한돼 있는 일반 상해보험과는 달리 최고 65∼70세까지 가입이 가능하다. 암,뇌혈관 질환,고혈압,당뇨병 등 노인성 질환의 치료비용을 집중 보장하는 상품이다.

      한국경제 | 2003.04.10 00:00

    • [코스닥] 소폭 상승 .. 40.88(오전10시20분)

      ... 개인만 48억원의 매수우위를 보이고 있다. 코스닥시장에서 기관은 14일째 매도우위를 기록하고 있다. 업종별 등락이 엇갈린 가운데 디지털콘텐츠, 기계장비, 일반전기전자 등은 2~3%씩 올랐으나 방송서비스, 인터넷, 화학 등은 1% 미만의 하락률을 보이고 있다. 상승종목은 상한가 17개 등 474개, 하락종목은 하한가 5개를 포함한 231개다. 시가총액 상위사들은 대부분 강세로 플레너스, 한빛소프트, 엔씨소프트, LG텔레콤, 새롬기술 등이 3~4%씩 올랐다. ...

      연합뉴스 | 2003.04.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