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6141-126150 / 137,3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클릭 벤처] '아이넥스' .. 건설사업관리를 아십니까

      ... 건설사업관리란 개념이 건설현장에 적용돼 왔다"며 "부실공사의 천국이라는 오명을 씻기 위해서라도 국내 건설사업관리시장이 활성화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이넥스는 정보기술(IT) 관련 건축물에 특화된 컨설팅 노하우를 살려 국내에 진출한 외국계 IT기업을 대상으로 영업활동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또 5층 미만의 중소상가 증축을 위한 건설사업관리로도 사업영역을 확대할 방침이다. (02)578-1073 이정호 기자 dolp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9.04 14:44

    • 예스24, 해외도서 배송비 파격 인하

      ...24.com)는 4일 이미 확보해놓은 외국도서 뿐아니라 수입하지 않아 회원들이 개별 주문하는 외국도서에 대해서도 국내도서에 적용하는 배송비를 받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예스24에서 외서를 주문할 경우 주문금액이 4만원 미만이면 2천원,4만원이상이면 배송비가 무료다. 현재 인터넷으로 외서를 판매하고 있는 인터넷교보문고에서는 개별 주문의 경우 배송비를 전액 고객부담으로 하고 있다. 권승아 마케팅팀장은 "외국도서를 개별 주문할 경우 배송비가 책값의 3~4배를 ...

      한국경제 | 2001.09.04 12:05

    • 정통부, IT특허·학술정보 무료서비스 개시

      ... 신설, IT파인드를 통해 기업이 요구하는 필요정보를 수집, 생성해 등기우편으로 제공키로 했다. '소기업 지원을 위한 특별조치법'에 명시된 소기업을 비롯해 비상장 및 미등록 IT 중소벤처기업, 창업기술지원을 목적으로 하는 3년 미만의 신설업체 등은 이 서비스를 무료로 활용할 수 있다. 정보통신부는 앞으로 IT파인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 정부 지원하에 수집 생성되는 정보를 통합 제공할 수 있는 창구로 활용할 계획이다. 한경닷컴 임영준기자 yjun...

      한국경제 | 2001.09.04 11:21

    • "사채폭력 피해자 9%가 10대"

      ... 의원에게 제출한 `사채폭력 피해자 분석' 자료에 따르면 올들어 세차례 사채폭력행위를 집중 단속한 결과, 피해자는 2만7천741명이며, 이중 10대가 2천511명으로 9.1%를 차지했다. 피해사례를 구체적으로 보면 1개월 미만의 단기사채를 빌려썼다가 제때 갚지못해 피해를 당한 경우가 1만6천133명(58.2%)으로 가장 많았고, 피해액 100만원 이하가 2만435명(73.7%)으로 가장 많았다. (서울=연합뉴스) 안수훈 기자 ash@yna.co.kr

      연합뉴스 | 2001.09.04 10:43

    • 정통부, IT중소.벤처기업에 무료 정보제공서비스

      ... IOD서비스는 IT중소.벤처기업이 ITFIND의 자문서비스 메뉴를 통해 필요정보를요구하면 이를 ETRI 지석정보센터에서 처리해 해당 기업에 등기우편으로 제공하게된다. 정통부는 그러나 IT특허.학술서비스를 무료로 활용할 수 있는 기업의 범위를 `소기업 지원을 위한 특별조치법'에 명시된 소기업 및 비상장.미등록 IT중소.벤처기업과 창업기술지원을 목적으로 하는 3년 미만의 신설업체로 제한키로 했다. (서울=연합뉴스) 류현성기자 rhew@yna.co.kr

      연합뉴스 | 2001.09.04 10:20

    • 김대통령 "한일관계개선 일본이 솔선해야"

      ... 접촉과정에서 의견교환이 이뤄지고 있으며, 일본 정부에 의지가 있다면 우리도 의견교환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혀 일본의 성의있는 조치를 전제로 고이즈미 총리의 방한을 수용할 수도 있음을 시사했다. 김 대통령은 우익교과서의 채택률이 1% 미만으로 나타난데 대해서는 "일본인의양식을 확인한 것"이라고 평가했으나, "일본을 움직이고 있는 정치에 대해 우리는염려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김 대통령은 "지난 98년 내가 일본을 방문해 (한국과 일본이) 진정으로 함께걸어갈 수 있게 ...

      연합뉴스 | 2001.09.04 08:09

    • [시론] 세제개혁 방향과 적합성..최명근 <경희대 객원교수>

      ... 정상화하는 조치인 것이다. 따라서 그 방향은 옳다. 그러나 자본이득세율의 단순화는 아직 그 정상화가 미흡하다. 예를 들면 미등기 양도의 경우,부동산실명법에 의해 원본 30%의 과징금을 철저히 물리면서 그에 대한 세율은 1년 미만 보유의 경우와 같게 36%(비례)를 적용해도 충분한데 그 세율을 60%(비례)로 구상하고 있다. 대기업의 대주주 소유주식 중 1년 미만 보유 양도차익은 사실상 일반소득과 다를 것이 없으므로 30%(비례)로 과세할 것이 아니라,종합소득으로 ...

      한국경제 | 2001.09.03 17:30

    • 낙폭과대株에 투자 포커스..'지속되는 침체場속 진주찾기'

      ... 생필품 등 업종이 경기방어주 성격이 강해 침체장의 대안으로 제시됐다. 상반기 실적 대비 낙폭이 큰 종목들의 가격메리트도 차차 부상하고 있다. 무학 삼영열기 휴맥스 국순당 디지아이 경동제약 한단정보통신 파인디앤씨 등은 상반기 실적대비 PER(주가수익비율)가 10배 미만으로 시장평균을 훨씬 밑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수익성의 척도인 ROE(자기자본이익률)의 경우 평균 30%를 웃돌고 있다. 손성태 기자 mrhand@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9.03 17:27

    • [2001년 稅制 개편안] '양도세 부문' .. 미등기 세율 60%로

      ... 바뀌나 =현행 제도는 '2년 이상' 보유한 부동산을 팔아서 생긴 양도차익에 각종 공제를 뺀 과세표준이 △3천만원 이하일 경우 20% △3천만∼6천만원은 30% △6천만원 초과는 40%의 세율을 적용하고 있다. 보유기간이 2년 미만일 경우에는 최고세율인 40%가 매겨진다. 미등기 양도일 경우 65%의 세율이 적용된다. 그러나 내년 1월1일부터는 '1년 이상' 보유한 부동산을 매각해서 얻은 차익에서 장기보유 특별공제와 기본공제를 뺀 과세표준이 △1천만원 이하일 ...

      한국경제 | 2001.09.03 17:24

    • 고객예탁금 7조6,000억원, 사흘째 감소

      고객예탁금이 사흘째 줄었다. 3일 증권업협회에 따르면 고객예탁금은 지난 1일 현재 7조6,026억원으로 전날보다 108억원 감소했다. 신용융자금은 1,529억원으로 1억원 미만의 감소를 보였고 선물옵션거래 예수금은 1조 5,549억원으로 76억원 늘었다. 위탁자 미수금은 3,656억원으로 1억원 줄었다. 한경닷컴 김은실기자 ke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9.03 15: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