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631-4640 / 9,7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장예찬, 민주당 尹 공격에 '형수 욕설' 소환…"나라 망하길 바라나"

      ... 미 의회를 겨냥한 것이 아닌 우리 야당에 대한 우려를 언급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윤 대통령이 "국회에서 이 XX들이 '날리면' X팔려서 어떡하나"라고 말했다는 것이다. 즉, 민주당이 해당 예산을 '날리면'(국회에서 통과시켜 주지 않는다는 의미) 기부금 공여를 약속한 자신이 바이든 대통령에게 체면이 서지 않는다는 취지의 발언이라는 설명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3 13:44 | 홍민성

    • thumbnail
      주호영, 尹 비속어 논란에 "야당 의미해도 많이 유감스러운 일"

      ... 의회를 겨냥한 것이 아닌 우리 야당에 대한 우려를 언급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윤 대통령이 "국회에서 이 XX들이 '날리면' X팔려서 어떡하나"라고 말했다는 것이다. 즉, 더불어민주당이 해당 예산을 '날리면'(국회에서 통과시켜 주지 않는다는 의미) 기부금 공여를 약속한 자신이 바이든 대통령에게 체면이 서지 않는다는 취지의 발언이라는 설명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3 10:38 | 홍민성

    • thumbnail
      정진석 "尹 영상 여러 번 봐도 '바이든'으로 안 들려"

      ... 의회를 겨냥한 것이 아닌 우리 야당에 대한 우려를 언급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윤 대통령이 "국회에서 이 XX들이 '날리면' X팔려서 어떡하나"라고 말했다는 것이다. 즉, 더불어민주당이 해당 예산을 '날리면'(국회에서 통과시켜 주지 않는다는 의미) 기부금 공여를 약속한 자신이 바이든 대통령에게 체면이 서지 않는다는 취지의 발언이라는 설명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3 09:42 | 홍민성

    • thumbnail
      "눈을 의심했다"…대학 축제 주점 아찔한 메뉴판에 발칵

      ... 학생들에게 반성문 작성을 요구했다. 대학 관계자는 뉴시스에 "음식 가격이 싸다는 것을 강조하려다가 부적절한 문구를 사용한 거 같다"며 "학생들 항의가 있어 바로 메뉴판 등을 제거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일차적으로 해당 학생들에게 반성문을 제출하게 했다"며 "추가 조사를 벌여 학칙에 따라 처리하겠다"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3 08:54 | 홍민성

    • thumbnail
      尹 "1억불 글로벌펀드 공여 약속…국회 적극 협력 기대"

      ... 의회를 겨냥한 것이 아닌 우리 야당에 대한 우려를 언급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윤 대통령이 "국회에서 이 XX들이 '날리면' 쪽팔려서 어떡하나"라고 말했다는 것이다. 즉, 더불어민주당이 해당 예산을 '날리면'(국회에서 통과시켜 주지 않는다는 의미) 기부금 공여를 약속한 자신이 바이든 대통령에게 체면이 서지 않는다는 취지의 발언이라는 설명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3 07:45 | 홍민성

    • thumbnail
      한국인 男 유학생이 접대부로…日 '보이 바' 32억 벌었다

      ... 일본 경시청에 지난 21일 체포됐다. A 씨 등은 유학 비자로 체류하는 한국인 남성에게 음식을 동반한 접대를 시켰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술집 운영으로 지난해 2월 이후 약 약 3억3500만엔(약 32억4000만 원)의 매출을 올렸다. 술집 손님은 대부분 일본 여성이었다. 용의자들은 조사에서 "당시 불법이라는 인식은 없었다"고 혐의를 일부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3 07:23 | 홍민성

    • thumbnail
      오후 9시까지 전국 2만8267명 확진…어제보다 3000여명↓

      ... 충북 977명, 강원 943명, 전남 874명, 대전 804명, 광주 770명, 부산 669명, 울산 461명, 세종 256명, 제주 601명이다. 지난 16일부터 이날까지 1주간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5만1857명→4만3443명→3만4745명→1만9390명→4만7908명→4만1286명→3만3009명으로, 일평균 3만8805명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2 21:24 | 홍민성

    • [속보] 영국 중앙은행 기준금리 0.5%P 인상…연 2.25%

      ... 2.25%로 0.5%포인트 올리기로 했다고 밝혔다. BOE 정책위원 9명 가운데 5명이 0.5%포인트 인상에 동의했다. 0.75%포인트 인상 의견은 3명, 0.25%포인트 인상은 1명이다. 앞서 BOE는 지난 8월에도 기준 금리를 0.5%포인트 인상한 바 있다. 이는 1995년 2월 이후 최대다. 영국의 물가는 지난해 9월부터 상승세를 이어오다 지난 8월 처음으로 상승 폭이 꺾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2 20:07 | 홍민성

    • thumbnail
      "젊은 기자님!"…신상 공개했던 추미애, 무혐의 결론

      ... 바로세우기 행동연대(법세련)는 추 전 장관의 전화번호 노출이 이른바 지지자들에게 '좌표 찍기'를 지시한 것이라는 취지로 고발했다. 하지만 경찰은 추 전 장관의 행동에 고의성이 없다고 판단해 개인정보보호법 위반 혐의가 없다고 판단했다. 또 "젊은 기자님! 너무 빨리 물들고 늙지 말길 바란다" 등의 글은 주관적인 의견 표명이라고 보고 명예훼손 혐의도 없다고 봤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2 19:33 | 홍민성

    • thumbnail
      與윤리위, 이준석 겨냥 "표현의 자유엔 책임 뒤따른다"

      ... 7월 8일 이 전 대표에 대한 '당원권 6개월 정지' 결정을 내리는 데 있어 '성 상납 의혹'에 대해선 판단하지 않았다고 밝힌 바 있다는 점을 입장문 말미에 언급했다. 이는 경찰이 이 전 대표의 성 상납 의혹 사건을 불송치한 뒤 일각에서 윤리위의 징계가 섣불렀던 게 아니냐는 목소리가 나오는 데 대한 반박으로 풀이된다. 윤리위 다음 전체회의는 오는 28일 열린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2 18:44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