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661-4670 / 9,7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속보] 영국 중앙은행 기준금리 0.5%P 인상…연 2.25%

      ... 2.25%로 0.5%포인트 올리기로 했다고 밝혔다. BOE 정책위원 9명 가운데 5명이 0.5%포인트 인상에 동의했다. 0.75%포인트 인상 의견은 3명, 0.25%포인트 인상은 1명이다. 앞서 BOE는 지난 8월에도 기준 금리를 0.5%포인트 인상한 바 있다. 이는 1995년 2월 이후 최대다. 영국의 물가는 지난해 9월부터 상승세를 이어오다 지난 8월 처음으로 상승 폭이 꺾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2 20:07 | 홍민성

    • thumbnail
      "젊은 기자님!"…신상 공개했던 추미애, 무혐의 결론

      ... 바로세우기 행동연대(법세련)는 추 전 장관의 전화번호 노출이 이른바 지지자들에게 '좌표 찍기'를 지시한 것이라는 취지로 고발했다. 하지만 경찰은 추 전 장관의 행동에 고의성이 없다고 판단해 개인정보보호법 위반 혐의가 없다고 판단했다. 또 "젊은 기자님! 너무 빨리 물들고 늙지 말길 바란다" 등의 글은 주관적인 의견 표명이라고 보고 명예훼손 혐의도 없다고 봤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2 19:33 | 홍민성

    • thumbnail
      與윤리위, 이준석 겨냥 "표현의 자유엔 책임 뒤따른다"

      ... 7월 8일 이 전 대표에 대한 '당원권 6개월 정지' 결정을 내리는 데 있어 '성 상납 의혹'에 대해선 판단하지 않았다고 밝힌 바 있다는 점을 입장문 말미에 언급했다. 이는 경찰이 이 전 대표의 성 상납 의혹 사건을 불송치한 뒤 일각에서 윤리위의 징계가 섣불렀던 게 아니냐는 목소리가 나오는 데 대한 반박으로 풀이된다. 윤리위 다음 전체회의는 오는 28일 열린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2 18:44 | 홍민성

    • thumbnail
      유승민 "尹대통령님, 정말 X팔린 건 국민들입니다"

      ... 일로 외교 참사를 언급하는 것 자체가 상당히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무대 위의 공적 말씀도 아니고 지나가는 말씀으로 이야기한 것을 누가 어떻게 녹음을 했는지 모르지만, 진위도 사실은 판명해봐야 한다"며 "어떤 회담과 관련한 공식적인 입장을 밝히신 게 아니기 때문에 큰 의미를 부여하는 것이 적절치 않다는 취지"라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2 17:07 | 홍민성

    • thumbnail
      한동훈 "대권주자 여론조사, 이름 빼달라는 게 더 호들갑"

      ... 아직 많다"고 덧붙였다. 한편, 알앤써치가 뉴스핌 의뢰로 지난 10~12일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1014명에게 차기 정치 지도자 적합도를 물은 결과(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 ±3.1% 포인트·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40.1%, 한 장관 18.5%, 오세훈 서울시장 11.7% 순으로 조사됐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2 16:18 | 홍민성

    • thumbnail
      대통령실, 尹 '비속어 발언' 논란에 "사적 발언"

      ... 밝히신 게 아니기 때문에 큰 의미를 부여하는 것이 적절치 않다는 취지"라고 강조했다. 앞서 윤 대통령이 전날 글로벌 펀드 제7차 재정공약 회의'에 참석한 뒤 회의장을 빠져나오면서 미 의회를 겨냥한 듯한 발언을 하는 모습이 영상에 포착했다. 영상에서 윤 대통령은 "국회(미 의회 추정)에서 이 XX들이 승인 안 해주면 바이든이 쪽팔려서 어떡하나"라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2 15:21 | 홍민성

    • thumbnail
      "아~ 다시 박인환"…'지금 그 사람 이름은 잊었지만' 개정판 발간

      ... 비롯한 당시의 시인들이 지녔던 시에의 열정은 그 무엇에 비교할 수 없었다. 오늘도 그렇지만, 당시는 더더욱 특히 '시'는 결코 돈이 되지를 못했다"며 "가난한 생활 속에서도 이들은 비록 돈이 되지를 못하는 시를 선택했으면서도 스스로 자긍심을 지녔다. 시에는 부와 권력과는 또 다른 가치와 세계가 있다고 믿고 확신할 수 있었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2 15:09 | 홍민성

    • thumbnail
      김기현 "전당대회 '윤심'? 당연히 작용…따로국밥 아냐"

      ... 지지층의) 역선택이 굉장히 많이 있더라"고 일축했다. 전당대회 시기에 대해선 "저는 벌써 전대를 마쳤으면 좋았을 것이라고 생각이 드는 사람"이라며 "'그렇지 않아도 소수당인데 똘똘 뭉쳐도 될 듯 말 듯한데 지금 이래서 되겠느냐'라는 것이 제가 갖고 있는 근본적 시각이다. 그래서 하루빨리 (전당대회를) 여는 것이 좋다고 본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2 14:44 | 홍민성

    • thumbnail
      尹 국정운영, 긍정 32% 부정 60%…'김건희 특검' 과반 찬성 [NBS]

      ... 나타났다. 21대 국회에 대한 평가는 국민의힘이 집권 여당의 역할을 잘한다는 응답이 24%, 민주당이 제1야당 역할을 잘하고 있다는 응답이 27%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휴대전화 가상번호(100%)를 이용한 전화 면접으로 이뤄졌고, 표본 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 포인트다. 응답률은 14.9%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2 14:10 | 홍민성

    • thumbnail
      "화장실은 없지만…" 월세 90만원 美 초소형 아파트 봤더니

      ... 불가능하다", "사람들은 맨해튼 미드타운에 한 달에 650달러짜리 집이 얼마나 저렴한 건지 느끼지 못할 것", "고급 감옥"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미국 임대 부동산정보업체인 점퍼(Zumper)에 따르면 뉴욕 맨해튼의 방 1개 아파트 월세 중간값은 지난 7월 기준 4195달러(약 590만 원)에 달한다. 전년 대비 42%나 오른 가격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2 13:40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