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761-4770 / 9,7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與 윤리위 "이준석 추가 징계 의견 존중…의원들도 정제된 언어 써야"

      ... 같다"고 했다. 그러면서 "무리수를 덮으려고 또 다른 무리수를 두고, 논란을 덮으려고 또 다른 논란을 만든다든지 이런 건 안 했으면 좋겠다"며 "(비대위 전환 효력 정지) 가처분을 (법원이) 심리할 때도 우리 당 판사 출신 의원들이 전부 나서서 사법부에 대해 모욕적일 수 있는 발언을 하고, 선언적으로 이야기하다가 다 망신당했다"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01 14:26 | 홍민성

    • thumbnail
      한동훈, 정경심 형집행정지 불허에 "관여할 수 없지만 파악해보겠다"

      ... "사람의 건강과 생명조차도 정치적으로 이용하는 윤석열 정권의 야비하고 비열한 정치보복이 개탄스럽다"고 했다. 한편, 형사소송법 471조는 ▲형의 집행으로 인해 현저히 건강을 해치거나 생명을 보전할 수 없을 염려가 있을 때 ▲연령이 70세 이상인 때 ▲임신 6개월 이상인 때 ▲노령의 직계존속이나 유년의 직계비속을 보호할 사람이 없을 때 징역형의 집행을 정지할 수 있다고 규정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01 13:41 | 홍민성

    • thumbnail
      수도권 103조 벌었는데 지방은 고작 14조…문화산업 '양극화'

      ... 심화하고 있는 가운데, 문화콘텐츠 산업마저 지역 불균형이 지속된다면 비수도권의 인구감소로 지방소멸 위기에 직면할 것"이라며 "지난 문재인 정부의 균형발전 정책 실패가 문화예술 콘텐츠의 위기로까지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윤석열 정부의 지방시대위원회가 출범하면 신속하고 구체적인 중장기 문화균형발전 방안을 모색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01 11:20 | 홍민성

    • thumbnail
      與 "방심위, '김어준의 뉴스공장' 노골적 봐주기…고발할 것"

      ... 밝혀졌지만, 방심위는 2년째 심의를 보류하고 있다"며 "방심위가 김어준과 일부 언론노조를 지키라고 있는 게 아니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방심위는 민간기구이지만, 법률에 따른 벌칙적용 시 공문으로 볼 수 있다는 규정이 있다"며 "국민을 위한 방심위가 돼야 한다. 국민의힘은 방심위 정상화를 위한 모든 조치를 강구하겠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01 09:55 | 홍민성

    • thumbnail
      권성동 "난 대선 일등공신"…안철수 "평가는 국민이"

      ... 했다. 앞서 권 원내대표는 지난달 29일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자신을 지난 대선 승리의 일등공신으로 평가한 바 있다. 당시 권 원내대표는 "저는 단 한 번도 자리에 연연한 적이 없다"며 "제가 자리에 연연했다면 대선 일등공신으로서, 대선 기여자로서 대통령직인수위원회 참여나 내각 참여를 요구할 수 있었겠지만, 저는 그것도 일찍이 포기한 바 있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01 08:35 | 홍민성

    • thumbnail
      이준석, 윤핵관 2선 후퇴에 "위장 거세쇼"

      ... 그룹의 핵심으로 꼽히는 장제원 의원은 이날 "계파활동으로 비칠 수 있는 모임이나 활동을 일절 하지 않겠다"며 윤석열 정부에서 어떠한 임명직 공직도 맡지 않겠다고 선언한 바 있다. 전날 당 의원총회에서 일부 의원들이 공개적으로 '윤핵관 2선 퇴진론'을 요구한 가운데 나온 발언이다. 권성동 원내대표 역시 새 비상대책위원회를 출범시킨 뒤 거취를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01 08:20 | 홍민성

    • thumbnail
      방금 막 수료한 신병에 '보험 판매' 전화…軍 사칭까지

      ... 마치 군에서 진행하는 것처럼 보험 가입을 권유했다는 주장이다. 보험사는 병무청 병역판정 검사 때 만들거나 훈련소 입소 후 발급받는 나라사랑카드에서 개인 정보를 모집한 것으로 알려졌다. 보험사 관계자는 "(보험) 판매하신 분이 나라사랑카드를 만들면서 거기에서 정보를 알았다는 식으로 (민원인이) 얘기를 한 것 같다"며 "정확하게 확인해보겠다"고 밝혔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01 08:04 | 홍민성

    • thumbnail
      '차유람 남편' 이지성 "좌파 조리돌림…믿었던 우파도 돌 던져"

      ... "젊고 아름다운 이미지라는 발언 하나를 붙들고 이렇게 반응하시는 모습은 실망스럽다"고 적었다가 파장이 점차 커지자 오후 8시께 자신이 앞서 연달아 올린 페이스북 글을 모두 삭제하고 사과했다. 차유람도 "남편 이지성 작가의 부적절한 발언에 대해 사과드린다"며 "해당 발언은 저 역시 전혀 동의할 수 없는 부적절한 내용이었다"고 밝혔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01 07:40 | 홍민성

    • thumbnail
      與 "9월 2일 상임전국위→5일 전국위→8일 새 비대위 출범"

      ... 직무대행은 이르면 9월 2일 당헌 개정안 작성을 위한 상임전국위를 소집할 예정"이라며 "당헌 개정안이 의결되면 즉각 전국위 개최를 공고하고 사흘 뒤인 5일 전국위를 소집해 ARS 투표를 통해 당헌 개정안을 의결할 계획"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절차가 순조롭게 진행된다면 추석 연휴 전인 9월 8일 비대위가 출범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8.31 18:32 | 홍민성

    • thumbnail
      권성동·이재명 첫 공개 회동…종부세·예산안 두고 '신경전'

      ... 만나 "사실 두 분이 중앙대 2년 선후배 사이로 옛날 학교 다니면서 고시 공부했던 것을 얘기하면서 편안하게 사담을 나눴다"며 "이 대표가 '형수님께 안부 전해달라'고 하면서 환담이 끝났다"고 전했다. 이수진 민주당 원내대변인도 "권 원내대표의 부인이 (이 대표의) 미팅을 주선했다는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나왔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8.31 17:40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