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4131-184140 / 226,9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 "최대표 연설 긍정적"

    민주당은 14일 `선(先) 최도술씨 비리의혹 규명, 후(後) 재신임 국민투표 실시'를 주장한 한나라당 최병렬(崔秉烈) 대표의 국회 교섭단체 대표연설에 대체로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으나 노무현(盧武鉉)대통령에 대한 탄핵문제를 언급한데 대해서는 대체로 부정적 견해를 피력했다. 김영환(金榮煥) 정책위의장은 "최 대표의 연설은 국민감정에 밀착했기 때문에 호응을 받을 것 같다"며 "국정혼란의 원인을 노 대통령이 자초했다는 진단에 동의한다"고 말했다. 조재환(趙在煥) ...

    연합뉴스 | 2003.10.14 00:00

  • 이상수의원 출두..`SK후원금 30억'조사

    'SK비자금' 사건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안대희 검사장)는 14일 오전 이상수 통합신당 의원을 소환, 작년말 대선때 민주당 선대위 총무본부장을 맡아 후원금 명목 등으로 수수한 30억원 안팎의 SK 돈을 적법하게 처리했는지 여부 등을 집중 조사중이다. 이 의원은 이날 출두에 앞서 오전 9시 10분께 대검청사 기자실에 들러 "작년 12월 6일 SK그룹 산하 10개 회사로부터 15억원을 받아 경기도지부 후원회의 영수증 10장을, 같은달 17일에는 SK그룹 ...

    연합뉴스 | 2003.10.14 00:00

  • 안희정, "盧 도덕적 결벽증"

    노무현 대통령의 '386세대' 핵심 측근인 안희정 전 민주당 국가전략연구소 부소장은 14일 노 대통령의 재신임 선언에 대해 "야당에서 주장하는 것처럼 상상을 초월하는 부정이 있어서가 아니라 이조차도 용납할 수 없다는 것"이라며 "이것이 노 대통령의 도덕적 결벽증이고 그래서 노무현"이라고 말했다. 박해영 기자 bon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10.14 00:00

  • 통합신당 "총무회동 우선 해야"

    통합신당 정동채(鄭東采) 홍보기획단장은 14일한나라당 최병렬(崔秉烈), 민주당 박상천(朴相千) 대표가 전날 회동에서 합의한 `8자회동'에 대해 "재신임 국민투표를 논의하는 자리라면 4당의 원내총무 회동이 우선돼야 한다"고 통합신당측의 참석 거부 입장을 밝혔다. 정 단장은 논평에서 "두사람의 비밀회동은 낡은 정치세력의 밀실정치, 야합정치,음모정치의 전형"이라며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정치개혁 요구를 무산시키려는논의를 했다면 국민이 용서치 않을 ...

    연합뉴스 | 2003.10.14 00:00

  • 안희정 "대통령 도덕적 결벽증"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386 핵심 측근으로 분류되는 안희정(安熙正) 전 민주당 국가전략연구소 부소장은 14일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재신임 결정에 대해 "후보시절때도 아닌 당선자 시절의 의혹이 제기된 상황에서 대통령으로선 특단의 결정을 내리지 않을 수 없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연합뉴스와 전화통화에서 "야당에서 주장하는 것처럼 상상을 초월하는 부정이 있어서가 아니라 이 조차도 용납할 수 없다는 것"이라며 "이것이 노 대통령의 도덕적 결벽증이고 ...

    연합뉴스 | 2003.10.14 00:00

  • 대검 "정몽헌회장, 권노갑씨에 200억外 해외서 거액 제공"

    고 정몽헌 현대아산 회장이 권노갑 전민주당 고문에게 200억원 외에도 추가로 거액을 해외계좌를 통해 제공했다는 진술을검찰이 확보하고 수사중인 사실이 14일 확인됐다. 대검 중앙수사부는 이날 권씨에 대한 3차 공판에서 정 회장의 진술서를 증거로제출하면서 "정 회장이 권씨에게 200억원 외에도 해외계좌를 통해 거액을 제공했다는 진술을 확보, 수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검찰은 "권씨의 추가 금품수수 의혹을 입증하기 위한 해외계좌 추적수사를 위해수사보안을 ...

    연합뉴스 | 2003.10.14 00:00

  • 최대표 국회연설 내용과 의미

    ... 비판여론 등을 감안한 신중론이 대폭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특히 국민투표와 관련, 최 대표가 "정책이 아닌 대통령 신임에 관한 투표는 위헌이라는 논란이 있으므로 국회 입법절차를 포함한 구체적 검토를 거쳐야 한다"고 말한 대목은 민주당측 요청을 수용한 것으로 알려져 상황에 따라 위헌논란을 명분으로 국민투표를 거부할 수 있는 퇴로를 열어 놓겠다는 뜻이 내포된 것으로 풀이된다. 최 대표가 "노 대통령은 재신임 카드와 말바꾸기를 통해 20년 측근의 비리를 덮으려는 고도의 ...

    연합뉴스 | 2003.10.14 00:00

  • 정대철 前대표 통합신당 입당

    민주당 정대철(鄭大哲) 전 대표는 14일 통합신당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통합신당에 입당했다. 정 전 대표는 회견에서 "지금 시대정신은 분명히 정치개혁과 개혁된 정치가 분열과 통합으로, 반목과 대결에서 화해와 타협으로, 소모적 정쟁에서 생산적 정치로 나갈 것을 요구하고 있다"며 "이러한 새로운 정치의 실험과 도전에 나선 통합신당 동지들의 대열에 합류해 미력이나마 힘을 보태고자 한다"고 입당 취지를 밝혔다. 정 전 대표는 "새벽 미명의 어둠이 ...

    연합뉴스 | 2003.10.14 00:00

  • "한국 정치 '폭풍'은 극심한 사회대립 반영" .. 르몽드

    ... 단호하지 못하다고 비난해왔으며 그의 재벌 기업 개혁 의지에 대해서도 비판해왔다고 이 신문은말했다. 반면 좌파 및 중도 좌파 진영은 북한 문제와 관련해 지나치게 신축적인 대미 정책, 이라크 파병 등에 대해 노 대통령을 비판해왔으며 민주당의 분열은 국회와의 관계에 있어 노 대통령의 고립을 심화시켰다고 전했다. 르몽드는 "한국의 정국 혼란은 국회 내 새로운 판도를 예고하는 전조일 수도 있으나 한국 사회의 긴장을 반영한 것"이라며 "1년 전에 비해 경제불황과 한반도 ...

    연합뉴스 | 2003.10.14 00:00

  • 리버맨, 부시 이라크 정책 맹비난

    2004년 미 대선 민주당 경선후보인 조지프 리버맨(코네티컷) 상원의원은 13일 조지 부시 대통령의 이라크 전쟁 수행 과정이'속임수와 혼란'으로 얼룩졌다고 비판했다. 리버맨 의원은 이날 뉴햄프셔 주 유세에서 이라크 상황이 안정됐으며 계획대로 진행되고 있다는 부시 대통령의 발언에 대해 "여러분은 그게 안정됐다고 보느냐. (부시에게) 계획이란 게 있긴 있다고 보느냐"며 비난을 퍼부었다. 그는 "이라크의 현재 상황은 매우 위태롭다"면서 "부시 대통령은 ...

    연합뉴스 | 2003.10.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