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9291-189300 / 223,5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 전직총리 영입 추진

    민주당이 조 순(趙 淳) 고 건(高 建) 이수성(李壽成) 이홍구(李洪九) 등 전직 국무총리들을 대상으로 영입작업에 나선 것으로 5일 전해졌다. 민주당 선대위 고위관계자는 이날 "40-50대 이상 안정.희구세력인 중장년층의 표심 확보와 노 후보의 대세론 안정화를 위해 이들 4명의 전직 국무총리를 영입키로 하고 접촉에 나섰다"면서 "이르면 이번 주내에 이들이 노 후보 캠프에 합류해 선거운동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또다른 관계자는 "이들 4명 중 ...

    연합뉴스 | 2002.12.06 00:00

  • 미국 중간선거 TV 광고비 10억달러에 달해

    ... 받는 노인연합회는 주로 공화당 후보들을 지지하는 TV 광고로 근 900만달러를 투입했다. 이같은 규모는 다른 어떤 단체의 광고비보다도 거의 3배나 많은 것이다. 노인연합회는 35개 매체 1만5천여회 광고 방송으로 이 돈을 썼다. 민주당 지지성향의 미국노동총연맹산업별회의(AFL-CIO)는 두번째로 많은 광고비를 썼으나 그 규모는 근 15개 매체 5천600여회 광고에 350만달러를 투입하는데 그쳤다. 다음으로는 공화당 지지성향의 "직업안전을 위한 미국인들"로 광고비는 150만달러였으며 ...

    연합뉴스 | 2002.12.06 00:00

  • 송영길의원 벌금 80만원, 의원직 유지

    서울고법 형사1부(재판장 오세빈 부장판사)는 6일 지난 16대 총선에서 유권자에게 금품 등을 제공하고 명함을 돌린 혐의로 기소된 민주당 송영길(宋永吉.인천 계양구) 의원에 대한 파기환송심에서 벌금 80만원을 선고했다. 이로써 검찰이 재상고를 하지 않을 경우 송의원은 100만원 미만의 벌금형 확정으로 의원직을 유지하게 된다. 재판부는 "항소심 재판부는 송 의원이 6차례 명함을 돌린 부분에 대해 모두 면소 판결을 내렸지만 이중에 공식 선거운동 기간 ...

    연합뉴스 | 2002.12.06 00:00

  • 대선 선거운동원 3만여명

    ... 중앙선관위가 6일 밝혔다. 특히 공식 선거운동원외에 자원봉사자를 감안하면 전체적으로 3만여명에 이르는선거운동원이 현장에서 활동하고 있는 것으로 선관위는 추산했다. 후보별 공식 선거운동원 수는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 후보 6천618명, 민주당노무현(盧武鉉) 5천506명, 민주노동당 권영길(權永吉) 2천334명, 사회당 김영규(金榮圭) 820명, 무소속 장세동(張世東) 523명, 하나로 국민연합 이한동(李漢東) 275명,호국당 김길수(金吉洙) 후보 38명 등이다. 신분별로는 선거사무장 ...

    연합뉴스 | 2002.12.06 00:00

  • 민주 'SOFA 미온대처' 성토

    민주당은 6일 여중생 사망사건을 일으킨 미군들의 무죄평결에 따른 `국민의 공분'에 대해 정부측이 미온적인 대처를 하고 있다고 강력히 성토했다. 조순형(趙舜衡) 공동선대위원장은 선대위 회의에서 "여중생 사망사건과 관련해지난 4일 국무총리 주재로 열린 회의명칭이 `대미정서관련 장관회의'였는데 이번 사건의 본질과 핵심을 비켜간 것으로 부시 정부에서나 어울릴 명칭"이라고 비판했다. 조 위원장은 당시 회의내용을 소개하면서 "재발방지책을 미군에서 내놓아야지우리측에서 ...

    연합뉴스 | 2002.12.06 00:00

  • 정부 "SOFA 개정 불가능"

    ... 국무총리는 6일 "주한미군지위협정(SOFA) 개정문제는 정부가 조심스럽게 접근하고 있다"며 "개정은 곧 재판권을 갖겠다는 것인데 주장은 가능하나 개정은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고 말했다. 김 총리는 이날 오전 총리실을 방문한 민주당 조순형(趙舜衡) 공동선대위원장이 여중생 사망사건 피의 미군에 대한 무죄평결과 관련, 정부의 대처에 유감을 표시한 데 대해 "태스크포스를 구성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면서 이같이 말했다고 민영삼(閔泳三) 부대변인이 전했다. 이 ...

    연합뉴스 | 2002.12.06 00:00

  • 자민련 `이인제체제' 출항

    ... 가깝다는 점에서 한나라당과의 대선공조를 통해 당의 존재가치를 유지, 확대시킬 것으로 전망된다. 이 대행은 취임사에서 "우리 사회 혼란의 중심에는 `남북한이 모두 분열주의 세력'이라고 인식하는 등 잘못된 국가관이 기초하고 있다"고 민주당 노무현(盧武鉉)후보를 비판했다. 이에따라 조만간 자민련은 당론을 모아 이 후보 지지를 선언하고 이르면 내주초부터 이 대행이 충청권에서 지원유세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또 이 대행과 이 후보가 이르면 7일 오후 회동할 가능성도 ...

    연합뉴스 | 2002.12.06 00:00

  • [D-13 판세와 전략] 민노당

    ... 지지층인 도시서민 외에 '농심'(農心)을 파고드는 전략도 병행하기로 했다. 그러나 대선전이 박빙의 양강 구도로 치러지면서 지역구도가 뚜렷해지고 투표일에 임박해 사표방지 심리가 작동할 경우 타격을 받을 수 있다는 분석에 따라 대응책마련에 들어갔다. 당 관계자는 "지역정서에 기댄 한나라당과 민주당의 유세전략을 적절히 견제하면서 개혁지향적 부동층을 흡수하는 전략으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신지홍 기자 shin@yna.co.kr

    연합뉴스 | 2002.12.06 00:00

  • 대선후보 지방분권 서약, 부산교육계도 선언

    ... 대전에서 "당선되면 지방분권특별법.지방균형발전특별법.지방대학육성특별법 제정, 지방교부세율 상향, 교육자치제 개선, 주민소환제 도입, 범국가적 추진기구 구성 등을 약속하는 `지방분권 국민협약서'에 서명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밝혔다. 민주당 노무현(盧武鉉)대통령후보와 민주노동당 권영길 대통령후보도 곧 `지방분권 국민협약서'에 서명할 예정이라고 지방분권 부산운동본부측은 덧붙였다. 한편 지난달부터 부산지역 여성.종교.문화예술 등 각분야별로 지방분권 릴레이 선언을 하고 ...

    연합뉴스 | 2002.12.06 00:00

  • 미디어 홍보전 2라운드 .. 한나라, 거물급 연사 준비

    한나라당과 민주당간 미디어 홍보전이 가열되고 있다. 한나라당은 지금까지 TV 광고와 찬조연설에서 민주당에 열세를 보였다고 판단, 대책마련에 부심하고 있다. 한나라당은 당초 이부영 박근혜 의원 등 현역의원 중심으로 찬조연설을 하려했으나 당내에서 "구태의연한 방식으로는 20∼40대 표심을 잡을 수 없다"는 지적이 제기됨에 따라 찬조연사의 전면 교체를 검토키로 했다. 한나라당은 '거물급 깜짝 연사'를 준비중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연설내용도 상대후보를 ...

    한국경제 | 2002.12.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