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9541-189550 / 228,1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만섭 "당 내분땐 공멸"

      국회의장을 지낸 민주당 이만섭(李萬燮) 의원은23일 신당 창당을 둘러싼 민주당 내분사태와 관련, "지금은 당보다는 나라를 걱정할때"라면서 "신당문제에 대해 빨리 매듭을 지어야 한다"고 충고했다. 이 전 의장은 이날 연합뉴스 기자와 만나 "신당문제로 더이상 당내분열이 계속되어서는 안되며 이제는 가부간에 빨리 매듭을 지어야 한다"면서 "지금은 북핵문제,국가기능의 마비상태, 극심한 사회혼란, 그리고 경제침체 등 심각한 국가적 당면과제를 수습하는데 모든 ...

      연합뉴스 | 2003.05.23 00:00

    • 천정배 "리모델링은 공멸"

      민주당 신주류의 핵심인 천정배(千正培) 의원은 23일 "리모델링으로는 공멸한다"며 "`정통모임' 참석자들이 리모델링 밖에 없다고 한다면 기득권을 유지하고 신당을 반대하는 것이니 도리가 없다"며 이들과의 결별가능성을 시사했다. 천 의원은 이날 기자들과 만나 "리모델링을 할 경우 호남 의원 전원이 기득권을 갖고 있는데 호남에서 인물이 붙겠느냐"며 "영남에서도 사람이 안붙을 것이고 겨우 붙을 만 한게 수도권 정도인데, 정치욕심 있는 사람 몇사람 붙는 ...

      연합뉴스 | 2003.05.23 00:00

    • 내달 2일 임시국회 소집

      [4판] 민주당 윤철상,한나라당 임인배 수석부총무는 23일 회담을 갖고 내달 2일부터 30일간 일정으로 제240회 임시국회를 소집키로 합의했다. 여야는 내달 3일 본회의를 열어 임시국회 회기를 확정하고 5일과 9,11일 등 4일동안 △정치 △통일·외교·안보 △경제 △사회문화 분야 대정부질문을 실시키로 했다. 국회는 이와 함께 10일 정부측으로부터 추가경정 예산안에 대한 시정연설을 듣고 30일과 7월1일 본회의를 열어 추경과 법안 등을 처리할 예정이다. ...

      한국경제 | 2003.05.23 00:00

    • 박의장 내일 일본방문

      ... 일본을 공식 방문한다. 박 의장은 이 기간 아키히토(明仁) 천황(28일)과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郞)총리(29일), 모리 요시로(森喜朗) 한일의원연맹 회장, 야마사키 다쿠(山崎拓) 자민당 간사장, 간 나오토(菅直人) 민주당 대표, 후쿠다 야스오(福田康夫) 관방장관 등 일본 정.관계 주요 인사들을 만난다. 또 29일에는 도쿄(東京) 프레스센터에서 일본기자클럽 초청 오찬간담회에 참석,'북한 핵 문제와 한일관계'란 제목으로 연설한 뒤 기자들의 질문에도 답할 예정이다. ...

      연합뉴스 | 2003.05.23 00:00

    • 국민정치硏 "조속한 합의를"

      민주당 재야출신 인사들의 모임인 국민정치연구회는 23일 신당논의와 관련, "민주당이 기득권을 버리고 진솔하고 적극적인 대화를 통해 당내 통합을 이뤄 빠른 시일내에 신당창당 합의를 도출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국민정치연구회는 이날 여의도 모 호텔에서 김근태(金槿泰) 이재정(李在禎) 심재권(沈載權) 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상임지도위원.집행위원 연석회의를 가진 뒤"신당은 민주주의 실현과 민족통일을 위한 역사적 가치와 사명을 계승하고 국민통합과 ...

      연합뉴스 | 2003.05.23 00:00

    • 외국인 숙박료 면세 연장

      관광호텔의 외국인 숙박요금에 대한 부가가치세면제기간이 올해 말까지로 연장된다. 민주당 정세균(丁世均) 정책위의장과 이창동(李滄東) 문화관광장관 등은 23일오전 전경련회관에서 당정협의회를 갖고 올 6월말까지로 돼 있는 관광호텔의 외국인객실요금에 대한 부가가치세 10% 면제 시한을 올해 말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당정은 또 국립 공주박물관 도난 사건과 관련, 국립박물관의 보안시스템을 민간업체에 의뢰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기로 했다. 정 의장은 외국인 ...

      연합뉴스 | 2003.05.23 00:00

    • 안희정 "검찰수사 억울"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측근인 안희정(安熙正)민주당 국가전략연구소 부소장이 검찰의 재소환 요구에 응하기 앞서 지인들에게 억울함을 주장한 편지가 23일 공개됐다. 안 부소장은 편지에서 "작년 12월 중순 `2억원 로비자금 수수설'이 보도됐을 때적극 시인하기 어려웠다"면서 "당시에는 감성적인 정치 공세만 오가는 대선기간이었기 때문에 선거가 끝나면 곧바로 해명하리라고 생각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검찰이 나라종금 의혹 수사에 착수하자 해명할 기회가 ...

      연합뉴스 | 2003.05.23 00:00

    • 민주당 조순형 고문, "나약해서야" 비판

      정치권의 '미스터 쓴소리' 민주당 조순형(趙舜衡) 고문이 22일 "대통령직을 못해먹겠다는 위기감이 든다"는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발언을 비판했다. 조 고문은 "최근 주변의 압박에 노 대통령이 느끼는 정신적 부담감이 컸을 것"이라며 "아무리 그렇다고 해도 대통령이 의연하게 대처해야지, 취임한지 석달이 채안됐는데 벌써 나약해지면 국민이 얼마나 불안해 하겠느냐"고 아쉬워했다. 그는 또 "고 건(高 建) 국무총리와 각부 장관, 집권 여당이 대통령을 ...

      연합뉴스 | 2003.05.22 00:00

    • 여 "신용등급 정쟁화 말라"

      민주당 이평수(李枰秀) 수석부대변인은 22일 논평을 내고 "한나라당이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발언을 비판하면서 국가신용등급까지 거론한 것은 비판의 도를 넘은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 부대변인은 "거대 야당 지도부가, 그것도 정책위의장이 최소한 신용등급만큼은 정쟁의 대상으로 삼지 말아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나라당 이상배(李相培) 정책위의장은 이날 '대통령직을 못해먹겠다는 위기감이 든다'는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발언에 대해 "대통령이 이런 ...

      연합뉴스 | 2003.05.22 00:00

    • 3당 대표 `룸살롱 2차' 비난 쇄도

      ... 수백만원짜리 술판을 벌인데 대한불만의 목소리가 높았다. 청와대 홈페이지에는 22일 "젊은이들은 실업문제로 난리고 300만 신용불량자에다 북핵문제까지 문제투성이인데 룸살롱 술판이냐"고 3당대표를 질책하는 글들이 하루종일 이어졌다. 민주당과 한나라당, 자민련 홈페이지에도 "일반 서민들 가슴에 대못질을 한 것","3당 대표의 사퇴서명을 받자", "사이비 정치꾼들아 지금이 술파티 할 때냐", "낭만을 찾으려고 아가씨와 술을 마셨는가"라는 등의 네티즌 비판들이 쏟아졌다. ...

      연합뉴스 | 2003.05.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