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9661-189670 / 228,9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클라크 前 나토사령관 "美 大選출마 고려"

      ... 1997년부터 2000년 5월까지 나토 사령관을 지낸 그는 이미 지난 수개월간자신의 대통령 입후보설을 흘려온 바 있으나 그의 이날 인터뷰 발언은 출마 발표에가장 가까이 다가선 것이다. 클라크 전 사령관은 이날 부시 대통령의 감세안에 대한 반대 의사와 게이 (남성동성애자) 입영금지를 재고하는데 대한 지지입장 등을 개진했다. 클라크 전 사령관이 출마할 경우 민주당 대선 후보진영에 뛰어들 것으로 보인다. (워싱턴 AFP=연합뉴스) hcs@yonhapnews

      연합뉴스 | 2003.06.16 00:00

    • 호남 신주류 분화 양상

      신당 논란이 장기화되고, 신.구주류간 대립이 가팔라지면서 민주당 지지기반인 호남에 지역구를 둔 신주류 의원들 사이에 분화 양상이 나타나고 있다. 호남지역 의원 29명 가운데 신주류로 분류되는 의원은 광주.전남 정동채(鄭東采)김태홍(金泰弘) 김경재(金景梓) 이낙연(李洛淵) 천용택(千容宅) 이정일(李正一) 김효석(金孝錫) 의원과, 전북 김원기(金元基) 정동영(鄭東泳) 장영달(張永達) 정세균(丁世均) 이강래(李康來) 의원 등이다. 모두 지난 대선과정에서 ...

      연합뉴스 | 2003.06.16 00:00

    • 정무위 카드대책 추궁

      ...독위원회에 대한 16일 국회 정무위원회 질의에선 카드정책 혼선에 대한 의원들의 질타가 이어졌다. 의원들은 특히 현금서비스한도 축소, 신용불량자 등급화, 카드사 충당금제도 완화, 카드이용 교육 등 다양한 `해법'을 제시했다. 민주당 이훈평(李訓平) 의원은 "눈만 뜨면 카드 때문에 살인 등 온갖 강력 범죄가 발생, 카드가 `악의 꽃'으로 만개했다"며 "현금서비스 한도를 적정수준으로 낮추는 등 카드빚 해결을 위한 특단의 대책을 강구해야한다"고 말했다. 같은 당 조재환(趙在煥) ...

      연합뉴스 | 2003.06.16 00:00

    • 여야의원 "주식 문제없다"

      ... "재산신고를 한 것으로 문제될 것이 없다"고 적극 해명했다. 이들은 특히 "단순히 주식을 보유.거래했다고 부도덕한 사람 취급하는 것은 부당하다"며 "문제를 삼으려면 보유주식과 직무 관련성을 확인해야 할 것"이라고 항변했다. 민주당 김효석(金孝錫) 의원은 16일 "의원이 되기전부터 보유, 재산신고를 했고정계입문한 후엔 오해의 소지를 없애기 위해 주식을 정리해 나가고 있는 중"이라며"내부정보를 이용해 부당이득을 취해선 안되지만 주식의 장기보유는 주식문화를 위해서도 ...

      연합뉴스 | 2003.06.16 00:00

    • 미군 교관들, 새 이라크군 훈련 시작

      미군 장교들이 이라크 군대 신설을 위해 북부지역의 한 병영에서 병사들을 훈련시키기 시작했다고 쿠르드족의 TV방송인 KTV가 15일보도했다. 마수드 바르자니의 쿠르디스탄민주당(KDP)이 운영하는 이 채널은 모술 북부 약55㎞인 도후크 외곽의 자웨타 병영에서 옛 사담 후세인 정권의 군대 소속 병사들을포함, 약 90명의 아랍인들과 40여명의 쿠르드인들이 미군장교들의 훈련지휘를 받고있는 장면을 방영했다. 이라크내 미군정책임자인 폴 브레머 최고행정관은 ...

      연합뉴스 | 2003.06.16 00:00

    • '盧 신당문제 언급 여부' 논란

      ... 극복하고 전국정당을 지향해야 한다는 평소 지론을 언급했을 뿐"이라며 "`10석' 등의 언급은 없었다"고 부인했다. 이호철(李鎬喆) 민정1비서관도 "`10석'등의 얘기는 없었으며 당과 관련한 언급자체가 별로 없었다"고 말했고, 민주당 정윤재 부산 사상지구당 위원장도 "지역주의를 극복하자는 말외에 그러한 언급은 없었다"고 일축했다. 그러나 다른 한 참석자는 "정확하게 기억나지는 않지만 그런 의미로 말한 것 같다"고 전해 노 대통령의 신당 관련 발언 여부에 대한 ...

      연합뉴스 | 2003.06.16 00:00

    • 한화갑 "분당후 정책 연합"

      민주당 한화갑(韓和甲) 전 대표는 16일 "신당을 하려면 자기들끼리 나가서 하라"며 "그리고 나서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을 돕기 위한 정책연합을 하면 된다. 그게 차라리 낫다"고 말했다. 그가 동교동계 좌장격이라는 점에서 이같은 `분당후 정책연합' 용의 언급이 앞으로 민주당 신당 논의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 그는 이날 KBS 라디오 방송에 출연, "신당은 당권장악 주도권 싸움이고 지역구도 타파는 명분에 불과하기 때문에 신당은 어렵고 ...

      연합뉴스 | 2003.06.16 00:00

    • 정통장관 정책자문관에 송정희박사

      ... 선임연구원, 삼성전자를 거쳐 지난 99년부터 2001년까지 서강대 전자공학과 조교수를 역임했다. 지난 2001년 8월부터는 텔리젠의 대표이사를 맡고 있다. 한편 진 장관의 정책보좌관에는 이미 알려진 대로 최수만 청와대 행정관(전 민주당 전문위원)이 결정돼 오는 21일부터 근무할 예정이다. 최 보좌관의 직급은 2급(이사관)으로 결정됐으며 앞으로 국회, 정당, 시민단체 등과 관련된 정책결정 과정에서 진 장관의 업무를 보좌한다. (서울=연합뉴스) 이정내기자 jnl...

      연합뉴스 | 2003.06.16 00:00

    • 정대철-박상천 절충 무산

      민주당 정대철(鄭大哲) 대표와 박상천(朴相千)최고위원은 16일 오후 시내 모처에서 회동, 신당창당 문제를 둘러싼 신.구주류간 갈등 해소방안을 논의했으나 입장이 맞서 절충점을 찾지 못했다. 정 대표는 구주류측의 `정통모임' 회장인 박 위원에게 "당무회의에서 의견이 모아진 대로 1주일동안 기간을 정해 신당추진파, 반대파, 중도파가 대표를 선정해 뭍밑대화를 하자"고 제안했다. 이에 대해 박 위원은 "개혁신당을 하지 않겠다는 신주류 내부 의견통일과 당 ...

      연합뉴스 | 2003.06.16 00:00

    • 여 '분당후 연대론' 솔솔

      신당논의를 둘러싼 민주당 신.구주류간 갈등이 날로 격화되자 "이럴바엔 차라리 분당한 후 내년 총선 직전 합당이나 선거공조, 정책연대를 모색하는 게 낫다"는 `일단 별거론'이 신.구주류 양측에서 나오고 있다. "현 상태로는 도저히 같이 가기 어렵다"는 정서적 괴리감과, 지지부진한 신당논의를 끌면 끌수록 손해라는 인식에서 비롯된 것으로 보인다. 설사 분당을 하더라도 결국 내년 총선에서 양측이 서울과 수도권에서 '궤멸'을 면하려면 공조가 불가피하다는 ...

      연합뉴스 | 2003.06.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