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9671-189680 / 230,3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鄭대표, 윤창열씨 다니던 교회 예배참석 눈길

      민주당 정대철 대표가 3일 굿모닝시티 대표 윤창열씨가 다니던 강남구 논현동의 한 교회를 찾아 눈길을 끌었다. 이낙연 대표 비서실장은 "이 교회는 윤창열씨가 지난해 초부터 올 3월까지 다니던 교회로 윤 모 담임목사가 지난주 직접 정 대표에게 전화를 걸어 예배를 통해 격려와 몇 가지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해서 참석했다"고 말했다. 윤 목사는 이날 예배에서 "윤창열씨와 제가 6번 식사를 같이 했는데 한 번은 정 대표에게 돈 준 얘기를 해서 무슨 부탁한 ...

      한국경제 | 2003.08.03 00:00

    • 청와대 '양길승 조사' 이르면 4일 매듭

      ... 있다"고 말했다. 한편 검찰은 지난 2일 사건을 청주지검에 배당,제2부 및 제3부 소속 검사들로 '특별 전담팀'을 구성해 본격적인 수사에 착수했다. 검찰은 지난 6월28일 K나이트클럽에서 양 실장과 함께 술을 마신 것으로 확인된 민주당 충북도지부 부지부장 오 모씨,전 충북도교육위원 김 모씨,K나이트클럽 이모 대표,나이트클럽 종업원 등을 상대로 양 실장을 촬영한 사람이 누구이며 촬영한 목적이 무엇인지 등을 집중 조사하고 있다. 검찰 관계자는 "몰래 카메라는 '명예훼손'에 ...

      한국경제 | 2003.08.03 00:00

    • 여 임시전대 25일 잠정 결정

      민주당은 3일 고위당직자회의를 열어 신당논의매듭을 위한 임시 전당대회를 오는 25일 잠실체육관에서 열기로 하고 이를 4일 당무회의에 상정키로 했다. 문석호(文錫鎬) 대변인은 회의후 브리핑에서 "`당무위원회가 대의원의 의사를물어 당의 진로를 결정하기 위해 오는 25일 전국 대의원대회 소집를 요구한다'는 내용을 4일 당무위에서 의결키로 했다"고 전했다. 이에 앞서 이상수(李相洙) 사무총장은 연합뉴스와 전화통화에서 "대의원들이 한꺼번에 참석할 수 있는 ...

      연합뉴스 | 2003.08.03 00:00

    • 경기 침체로 은행 적금 해약 늘어

      돈 쓸 곳은 많은 데도 경기 침체로 벌이가 시원치않자 서민들이 애써 모으던 적금을 대거 해약하고 있다. 3일 금융감독원이 민주당의 조재환 의원에게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올 들어 지난 5월까지 조흥, 우리, 제일, 외환, 신한, 한미, 하나 등 7개 주요 시중은행의 적금 해약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늘어난 가운데 일부 은행은 해약금액이 60%에 육박하는 높은 증가율을 기록했다. 적금 해약 건수별로는 하나가 올 들어 5월까지 매달 평균 2만5천368건이 ...

      연합뉴스 | 2003.08.03 00:00

    • 주택공사 감사에 서영씨

      정부는 대한주택공사 감사에 민주당 건설교통담당수석전문위원을 지낸 서영(徐瑛)씨를 임명했다고 3일 밝혔다. 서 신임감사는 전북 익산출신으로 부산지방항공청장, 건설교통공무원교육원장,건교부 해외건설과장, 국토계획과장 등을 역임했다. (서울=연합뉴스) 류성무기자 tjdan@yonhapnews

      연합뉴스 | 2003.08.03 00:00

    • 與 지도체제 개편시기 논란조짐

      민주당 신주류측은 `통합신당'을 전제로 오는 11월께 당밖의 신당세력과 통합 전당대회를 열어 새 지도부를 선출해야 한다는 입장이나 같은 신주류인 정대철(鄭大哲) 대표측은 내년 1월을 주장하고 있어 신주류내서신경전이 감지되고 있다. 민주당내에는 이달 하순 임시 전당대회에서 어떤 결론이 나든 내년 총선을 앞두고 새 지도부를 뽑는 전당대회를 다시 열어야 한다는 데 이견이 없다. 그러나 한화갑(韓和甲) 전 대표는 이번 임시 전대에서 지도제체를 개편할 ...

      연합뉴스 | 2003.08.03 00:00

    • 청와대 민정수석실 독자조사 계속

      ... 대한 본격 수사에 나선 것과는 별도로 청와대 민정수석실은 이번 파문의 진상을 파악하기 위한 독자적인 조사를 3일째 계속하고 있다. 지난 1일 청주에 내려온 민정수석실 소속 행정관 3명은 지금까지 양 실장 파문의 핵심 관계자들인 민주당 충북도지부 부위원장 오원배, 김정길씨와 K나이트클럽의실질적 소유주 이원호씨 등을 만나 술자리를 갖게 된 경위와 술자리에서 오간 대화,누가 술 값을 지불했는지 등에 대해 조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K나이트클럽도 직접 방문, 종업원 ...

      연합뉴스 | 2003.08.03 00:00

    • 양 실장 술자리 사람 더 있었다

      ... 참석자들과 주변 사람들의 말을 종합해보면 이날 청원의 매운탕 집에서 경선동지회 사람들과 저녁식사를 끝낸 양 실장 일행이 K나이트클럽으로 자리를옮긴 시간은 대략 오후 9시께. 이들의 처음 술자리 멤버는 양 실장과 양 실장을 초청한 오원배 민주당 충북도지부 부지부장, 이 술집의 실질적 소유주인 이원호씨와 김정길 충북도 민주당 부지부장 등 4명이었다. 노무현 대통령의 고교동창으로 노 대통령과 막역한 관계인 정 모씨는 이날 오후11시께 술 자리에 합류, 30여분간 자리를 지키다 ...

      연합뉴스 | 2003.08.03 00:00

    • 여야, 이달 3개 경제법안 처리 합의

      ... 전망이다. 그러나 주5일근무제와 관련,노동계가 정부안에 대해 강하게 반발하고 있어 막판 이견 조율 여부가 주목된다. ◆집단소송제=소송 대상기업 범위와 남소 방지책 강화 문제가 핵심이다. 자산 2조원 이상 기업에만 제도를 적용하자는 정부와 민주당측 주장을 한나라당이 받아들였기 때문에 소송 대상을 둘러싼 이견은 대부분 해소됐다. 그러나 50인 이상이 소송대상 기업의 주식을 1억원어치 이상 보유했을 경우에도 소송을 할 수 있도록 한 규정에 대해 재계가 소송남발 가능성을 이유로 ...

      한국경제 | 2003.08.03 00:00

    • 정대표 5일 검찰 출두

      민주당 정대철(鄭大哲) 대표는 굿모닝 시티 사건과 관련, 오는 5일 검찰에 출두할 것이라고 이낙연(李洛淵) 대표 비서실장이 3일 밝혔다. 이 실장은 "정 대표 변호인이 검찰측과 전화로 비공식 상의한 결과 검찰측이 4일은 번거롭다고 말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중배기자 jbkim@yna.co.kr

      연합뉴스 | 2003.08.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