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03691-203700 / 228,2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세풍의혹' 확산에 수사행보 가속]

      세풍그룹이 유종근 전북 지사를 비롯한 정.관계유력 인사들에게 수십억원의 로비자금을 뿌렸다는 의혹이 급격히 확산되면서 검찰의수사 행보가 빨라지고 있다. 대검 '공적자금비리 합동단속반'은 민주당 대선 경선후보인 유 지사가 세풍그룹측에서 4억원을 받았다는 의혹과 관련, 당초 경선 이후로 미루려던 유지사 소환을 경선 일정에 관계없이 증거가 포착되는 대로 빠른 시일내에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이는 세풍그룹의 정.관계 로비의혹이 급속히 확산되는 가운데 검찰이 ...

      연합뉴스 | 2002.03.12 00:00

    • 한나라,특검 활동시한 연장 추진

      ... "특검팀이 이용호게이트 파생사건을 다뤄야 한다"면서 "오는 25일로 끝나는 특검팀 활동기한을 40일 연장하면 될 것"이라고말했으나 최연희(崔鉛熙) 제1정조위원장은 "최소 90일은 연장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 총무는 또 "민주당이 권력핵심에 대한 국정조사를 받아들이지 않을 경우 13인의 비리혐의가 이 정권에서 묻혀질 가능성이 있다"며 "우리는 권력형 비리를 용납할 수 없다는 입장에 따라 국조가 미진할 경우 특검을 요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이어 "아태재단의 ...

      연합뉴스 | 2002.03.12 00:00

    • 與 경선 `수뢰설 한파' 우려

      민주당이 대선후보 선출을 위한 제주.울산 경선에서 `흥행'에 성공했으나 혼탁 시비가 계속되고 있는데다 경선 주자들의 수뢰의혹설이 불거짐에 따라 경선 성공에 따른 자축 분위기가 냉각되고 있다. 일부 대선주자가 수뢰설로 인해 검찰의 수사를 받게되는 것 자체가 당 이미지에좋지않은 영향을 미치고, 결과적으로 이제 본격적으로 불이 붙은 국민경선제 열기에에 찬물을 끼얹지나 않겠느냐는 우려에서다. 이와 관련, 의혹을 받아온 유종근(柳鍾根) 전북지사가 11일 ...

      연합뉴스 | 2002.03.12 00:00

    • 이총재 日정계 지도자 면담

      ... JR 신오쿠보(新大久保)역 선로에 떨어진 취객을 구하려다 목숨을 잃은 한국인 유학생 이수현(李秀賢.당시 26세)씨의 추모비를 방문, 헌화하고 사고현장을 둘러봤다. 이에앞서 그는 이날 자민당과 공명당, 보수당 등 연립3당 간사장 및 민주당 하토야마 유키오(鳩山由紀夫) 대표를 잇따라 만나 재일동포의 지방참정권 획득문제에대한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한 뒤 게이오(慶應) 대학을 방문, 한일양국 대학생들과간담회를 갖고 한일관계 개선방안 등을 논의했다. (도쿄=연합뉴스) 민영규기자 ...

      연합뉴스 | 2002.03.12 00:00

    • 김상현씨 "DJ-YS 화해 추진"

      민주당에 최근 입당한 김상현(金相賢) 전의원이 양김(DJ.YS) 화해의 '다리' 역을 자임하며 향후 정계개편 움직임에 있어서도 촉매역을 하겠다는 의사를 개진해 눈길을 끌고 있다. 김 전의원은 이날 인터넷 정치사이트인 e-윈컴과의 인터뷰에서 "양김은 87년 후보단일화 실패에 대해 국민에게 사과하기 위해서도 만나야 한다"며 양김 화해를 본격 추진할 뜻을 밝혔다. 그는 또 "3김시대 종언으로 벌써 정계는 개편되고 있다"며 "신당은 보수정당에개혁세력이 ...

      연합뉴스 | 2002.03.12 00:00

    • 여 '빌라게이트' 공세 재개

      민주당이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 총재의 방일을 전후해 잠시 중단했던 '빌라게이트' 공세를 재개했다. 한나라당이 `권력비리 13인방'에 대한 국정조사 및 아태재단 의혹 특검도입 등 공세를 강화하고 있는데 따른 역공의 일환이다. 먼저 이낙연(李洛淵) 대변인은 이 총재 가족의 가회동 빌라와 관련해 "실소유자를 밝히라"며 공세를 다시 이어갔다. 그는 "이 총재가 거주하는 302호와 소위 '손님접대용'으로 장남인 정연씨가 사용했다는 202호의 실소유자가 ...

      연합뉴스 | 2002.03.12 00:00

    • 김근태 고문의 광주 행보

      민주당 김근태 고문은 12일 대선후보 경선 사퇴를 선언한 직후 비행기편으로 광주에 내려와 이날 오후 5시 동구 서석동 KT광주정보통신센터에서 열린 정동년 광주 남구청장의 출판기념회에 참석했다. 김 고문은 5시30분께 보좌관들과 함께 행사장에 모습을 드러냈으나 언론의 인터뷰 요청을 고사했으며 측근들이 기자들의 집요한 접근을 막느라 잠시 실랑이가 벌어지기도 했다. 그러나 김 고문의 표정은 비교적 밝아보였으며 정 청장이 하객들에게 소개할 때는 그의 ...

      연합뉴스 | 2002.03.12 00:00

    • 노무현 고문, "조만간 정계구도 변화 있을 것"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에서 선두를 달리고 있는노무현 고문은 12일 "한나라당의 당내 동요는 한국의 정치구조를 지역구도로부터 정책구도로 변화시키는 과정"이라고 말했다. 노 고문은 이날 낮 광주시내 한 식당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말하고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결과에 따라 그 변화는 더욱 거세질 것"이라며 "민주.개혁세력이 중심이 되는 방향으로 정계가 재편될 가능성이 크다"고 전망했다. 그는 "민주당은 민주적 정통성을 가진 후보를 선출해야만 한나라당의 ...

      연합뉴스 | 2002.03.12 00:00

    • 여야 국정조사-특검제 공방

      ... 대한 배후규명을 촉구했다. 또 한창희(韓昌熙) 부대변인은 여 경선주자 일부의 수뢰설을 겨냥해 "모 주자는정권의 실세중의 실세로 행세하며 여러번 물의를 일으킨 바 있는데 철저히 진상을규명해야 한다"고 공세를 폈다. 이에맞서 민주당 이낙연(李洛淵) 대변인은 야당의 이용호 특검팀 활동시한 연장요구에 대해 "특정사안을 일정기한내에 수사하는 특검제 취지에 어긋나는 정략적 공세"라고 일축했다. 그는 "특검팀이 날짜가 모자라서 수사하지 못하는 것은 없으며 오히려 ...

      연합뉴스 | 2002.03.12 00:00

    • 김근태씨 후보사퇴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에 출마한 김근태(金槿泰)상임고문이 12일 오후 기자회견을 갖고 후보사퇴를 공식 선언했다. 김 고문은 "저의 결단이 민주당의 정권재창출, 그리고 훗날 정치개혁의 큰 밑거름이 될 것을 확신한다"며 "민주당의 정체성과 정통성을 확립하고, 정권재창출을 이루기 위한 결단"이라고 사퇴이유를 설명했다. 김 고문의 사퇴로 민주당 경선은 노무현 이인제 김중권 한화갑 정동영 고문과 유종근 전북지사 등 6명간 대결로 치러지게 됐으며, 앞으로도 ...

      연합뉴스 | 2002.03.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