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10591-210600 / 229,0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산.인천.광양 관세자유화 검토"

      민주당 동북아 물류중심지화 기획단(단장 이 협.李 協)은 31일 여의도 당사에서 첫 회의를 열어 인천공항의 국제거점 공항화와 부산.광양항의 국제컨테이너기지화 육성 등을 골자로 하는 정책방향을 설정했다. 또 부산항과 광양항, 인천항에 관세자유지역을 지정하는 방안도 검토키로 했다. 회의에서 건설교통부와 해양수산부 등은 인천공항의 화물터미널을 현 17만5천㎡에서 2020년까지 80만5천㎡로 넓히는 등 동북아 중심공항으로 개발하고 부산.광양항의 컨테이너 ...

      연합뉴스 | 2001.08.31 11:33

    • 국방위 '기무사국감' 논란

      ... 예정이었으나 국군기무사령부에 대한 국감실시 여부를 놓고 여야간 논란을 벌여 진통을 겪었다. 회의에 앞서 가진 여야 간사접촉에서 한나라당측은 "기무사가 그동안 한 차례도 국감을 받지 않은 만큼 이번에 포함시켜야 한다"고 주장한 반면 민주당측은 "국방부직할 단위부대인 기무사를 상대로 국감을 실시한 전례가 없을 뿐 아니라 올해 감사원 감사가 예정돼 있는 만큼 국방위 국감대상에 포함시키지 말아야 한다"고 맞섰다. (서울=연합뉴스) 김민철기자 minchol@yna....

      연합뉴스 | 2001.08.31 11:24

    • "부산.인천.광양 관세자유화 검토"

      민주당 동북아 물류중심지화 기획단(단장 이 협.李 協)은 31일 여의도 당사에서 첫 회의를 열어 인천공항의 국제거점 공항화와 부산.광양항의 국제컨테이너기지화 육성 등을 골자로 하는 정책방향을 설정했다. 또 부산항과 광양항, 인천항에 관세자유지역을 지정하는 방안도 검토키로 했다. 회의에서 건설교통부와 해양수산부 등은 인천공항의 화물터미널을 현 17만5천㎡에서 2020년까지 80만5천㎡로 넓히는 등 동북아 중심공항으로 개발하고 부산.광양항의 컨테이너 ...

      연합뉴스 | 2001.08.31 11:24

    • 예결위 추경안 심의 착수

      ... 이견으로 진통을 겪었다. 회의에서 야당 의원들은 김충조(金忠兆) 위원장에게 지난 29일 여당의 추경안단독상정에 대해 유감표명을 요구했고, 김 위원장은 "그 부분에 유감을 표명하고 앞으로 그런 일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민주당 강운태(姜雲太), 한나라당 이한구(李漢久), 자민련 송석찬(宋錫贊)의원은 간사회의를 열어 이날부터 이틀간 진 념(陳稔) 부총리 등 6개 부처 장관을 출석시킨 가운데 지난해 예산집행 상황을 확인한 뒤 정책질의를 벌이기로 했다. 그러나 ...

      연합뉴스 | 2001.08.31 11:18

    • DJP 공조위기..정국변화 주목

      ... 것이 아니고 햇볕정책을 근본적으로 흔들어 남북관계를 과거의 적대관계로 되돌리려는 시도가 분명하다"면서 "7대 종단을 비롯한 많은 사회단체들이 햇볕정책과 이 정책의 지속을 지지하고 있다는 점을 직시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민주당도 당4역.상임위원장단 회의를 열어 "임 장관 거취문제는 임 장관 개인의문제가 아니라 대북정책을 비롯한 국민의 정부 정책의 근간과 관련된 문제"라는 입장을 정리했다고 전용학(田溶鶴) 대변인이 밝혔다. 이에 맞서 자민련 이완구(李完九) ...

      연합뉴스 | 2001.08.31 11:10

    • 여야 정기국회 대책

      ... 고심하고 있다. 여야는 이번 정기국회가 내년 지방선거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정책현안을 놓고 벌이는 사실상 마지막 정기국회이고, 16대 국회 전반기와 김대중(金大中) 정부에 대한 평가의 기회라는 점에서 총력대응을 다짐하고 있다. 민주당은 추경예산안과 돈세탁방지법 등 민생개혁입법을 조속히 마무리짓고 정치개혁 입법과 새해 예산안 처리에 집중한다는 방침이며, 한나라당은 대북정책 추진, 언론사 세무조사, 항공안전 2등급 추락 등 국정운영의 '난맥상'을 집중 부각시키고 대안을 ...

      연합뉴스 | 2001.08.31 10:52

    • 청와대 2여갈등 '해법' 고심

      ... 힘을 합쳐 해임건의안을 부결시킨뒤 정기국회 후로 예고해놓은 당정개편시 임 장관을 교체하는 방안이다. 이 경우 임 장관 경질이 가져올 남북관계에 미치는 악영향을 최소화할 수 있다. 그러나 이 방안은 JP와 함께 일본을 방문했던 민주당 천용택(千容宅) 최명헌(崔明憲) 의원의 입을 통해 노출됐고 이미 JP가 부정적인 입장을 밝혀 자민련이 받아들일 가능성이 높지 않다. 따라서 세번째 방안으로 당정개편 시기를 앞당겨 자민련의 요구를 최대한 수용하는 모양새를 취하는 방안도 ...

      연합뉴스 | 2001.08.31 10:51

    • "서울시 지하철 승객 예측 엉터리"

      지하철 건설과 관련된 서울시의 교통영향평가가 주먹구구식으로 이뤄졌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국회 건설교통위 소속 이윤수 의원(민주당)이 31일 공개한 지난 90년 지하철 5호선 건설당시의 서울시 교통영향평가서에 따르면 서울시는 93년 기준으로 5호선의 하루 이용객을 334만8천849명으로 예측했으나 99년 기준 실제 이용객은 예측치의 58.4%인 195만4천609명으로 집계됐다. 이 의원은 또 수요예측치 대비 실제 수송실적은 2호선(92년) 21.3%, ...

      연합뉴스 | 2001.08.31 10:50

    • 정기국회 내일 개회

      ... 통일장관 해임건의안 처리 및 언론 국정조사, 국정감사 등으로 인해 초반부터 진통이 예상된다. 임 장관 해임안과 관련, 한나라당은 9월 1일 본회의에서 보고하고 3일 처리해줄 것을 이만섭(李萬燮) 국회의장에게 요구한 상태이나 민주당은 8일 추경예산안과 함께 처리해야 한다는 입장이어서 여야간 정기국회 의사일정 협의도 진통을 겪고있다. 이와 함께 여야는 당초 9월 10일부터 시작되는 국정감사 이전에 언론사 세무조사에 대한 국정조사를 끝낼 예정이었으나 증인 채택 ...

      연합뉴스 | 2001.08.31 10:37

    • [여야 해임안 처리 부심]

      여야는 31일 임동원(林東源) 통일부장관 해임안 처리와 관련, 상대방 의원들과의 다각적인 접촉에 나서는 등 득표전략 수립에 골몰하면서 표결이 이루어질 경우에 대비한 대책 마련에 착수했다. 민주당은 표결을 최대한 피한다는 원칙을 세우고 있으나 결국 표결에 들어가는 만일의 사태에 대비, 자민련 이탈표를 최소화하고 한나라당 개혁파 해임반대 세력을규합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맞서 한나라당은 자민련과 민국당, 무소속 의원들과 접촉, 과반을 확보해 해임안을 ...

      연합뉴스 | 2001.08.31 10: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