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22991-223000 / 228,3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가스케치>민주당,6.10항쟁 "적자"과시

      민주당은 10일 마포당사에서 6.10항쟁 6주년기념식과 사진전시회를 열고 민주당이 6.10항쟁의 주체세력임을 과시. 명주. 양양보궐선거지원 활동으로 이기택대표가 불참한 가운데 열린 이날 행사에서 조세형 한광옥최고위원과 김병오정책위의장등 6.10의 주역들은 6.10항쟁과 개혁의 주체가 민주당인 만큼 김영삼정부는 참된 개혁을 위해 민주당의 협조를 받아야한다"고 주장하고 "개혁의 완성"에 주도적인 위치에 설것임을 다짐. 한편 박지원대변인은 ...

      한국경제 | 1993.06.11 00:00

    • < 정가스케치 > 보궐선거 겨냥 여권에 파상공세...민주당

      민주당은 보궐선거일인 11일 대변인과 부대변인등 당의 "입"을 총동원, 여 권에 파상공세를 취하며 보선을 겨냥한 원거리 지원사격. 박지원대변인은 성명을 통해 "김영삼대통령이 어제 청와대에서 "현정부는 3.1운동과 4.19 5.18의 정통을 이은 문민정부"라고 강조했으나 아직 12.12와 5.18의 진상이 전혀 규명되지 않고 있다"고 문제를 제기. 박대변인은 민자당이 6.10과 관련, 기념식을 갖지 않고 대변인 성명으로 대 체한것과 관련, ...

      한국경제 | 1993.06.11 00:00

    • 김명윤후보 주소이전안돼 투표못하자 민주 "수입감자"확인

      ... 이전해야 하는데 도 하지 못해 투표권을 얻지 못했다는 것. 이와관련,김후보의 한측근은 "김후보가 ''이곳에 살지도 않았는 데 주소지를 옮겨 투표하는 것은 당당하지 못한 일''이라고 지시 했다"고 설명했으나 김후보 사무실의 다른 관계자들은 한결같이 "투표권이 있는지 없는지 모른다"고 퉁명스럽게 응대. 한편 김후보와 접전을 벌이고 있는 민주당의 최욱철후보측은 김 후보의 투표권 없음을 호재로 삼아 "김후보가 수입감자임이 입증 됐다"고 선전.

      한국경제 | 1993.06.11 00:00

    • < 보궐선거 속보 > 민자 2개지역, 민주 1개 지역서 우세

      11일 실시된 강원도 명주 양양, 철원 화천, 경북 예천등 3개지역의 투표결 과 민자당후보가 2개지역서 민주당후보는 1개지역서 우세를 보이고 있는 것 을 나타났다. 오후9시40분현재 중앙선관위의 잠정집계에 따르면 개표율 25.8%를 보인 명 주.양양의 경우 민주당의 최욱철후보가 5,426표를 획득 5,242표를 얻은 민 자당의 김명윤후보에 `박빙''의 우세를 보이고 있다. 개표율 21.8%인 강원도 철원.화천은 민자당의 이용삼후보가 4,824표로 ...

      한국경제 | 1993.06.11 00:00

    • 강원 명주.양양등 3개 지역 보궐선거 오늘 실시

      ... 명주.양양은 민자 민주양당이 예측하기 어려운 혼 전을 벌이고 있으며 나머지 두지역은 민자당후보가 앞선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민자 민주양당은 이에따라 최대접전지인 명주.양양에 중앙당지도부 와 소속의원을 대거 투입,득표활동을 벌여 과열양상을 보였다. 민자당은 황명수사무총장등 당직자와 소속의원 10여명이 김명윤후보지원활 동을 벌였다. 민주당은 이기택대표가 상주하며 시장방문과 거리순방등 유권 자들과의 접촉을 통해 최욱철후보지원활동을 계속했다

      한국경제 | 1993.06.11 00:00

    • < 보궐선거 속보 > 민자 2개지역서 유력, 민주는 1개지역서

      강원도 철원.화천 지역과 경상북도 예천지역에서 민자당 후보의 당선이 조 심스레 점쳐지고 있다. 또 명주.양양의 경우 민주당후보가 여전히 민자당후보를 근소한 표차로 앞 서고 있다. 11일 오후10시30분현재 중앙선관위 잠정집계에 따르면 개표율 49.2%를 보 인 강원도 명주.양양지역의 경우 민주당의 최욱철후보가 10,507표로 9,825 표를 얻은 민자당의 김명윤후보를 앞서고 있다. 그러나 42.7%%의 개표율을 보인 철원.화천 지역은 ...

      한국경제 | 1993.06.11 00:00

    • < 정가스케치 > 투표율 예상보다 높자 득실 저울질 한창

      ... 나름대로 득실을 저울질하며 초조한 모습. 민자당의 반형식후보측은 "각후보마다 고정표를 갖고있어 압승은 기대못한 다"며 은근히 승리를 자신. 반후보측은 초반개표결과로 미루어볼때 득표율이 50%선은 무난히 넘을것으 로 기대. 민주당의 안희대후보측도 당선가능성은 반반이라고 조심스런 전망. 안후보측은 "과거 음성 진천의 경우와 같은 이변이 일어나지 않으리란 법도 없다"며 대역전극이 연출될 것이라고 장담. 예천군선관위는 이날 투표율을 높이기 위해 투표개시직후부터 ...

      한국경제 | 1993.06.11 00:00

    • < 보궐선거 속보 > 민자 2후보 당선 확정적...민주는 1곳서

      ...1일 실시된 3개 지역 보궐선거 개표결과 강원도 철원.화천과 경북 예천에 서 민자당의 이용삼 반형식후보가 각각 개표초반부터 야당후보들을 압도적 인 표차로 앞서 당선을 눈앞에 두고 있다. 그러나 최대 접전지역인 명주.양양에서는 민주당의 최욱철후보가 근소한 표차로 민자당의 김명윤후보에 앞서 당선이 조심스레 점쳐지고 있다. 중앙선관위에 따르면 11일밤 11시현재 개표율 59%인 명주.양양의 경우 민 주당의 최욱철후보가 13.668표를 얻어, 11,389표의 김명윤후보를 ...

      한국경제 | 1993.06.11 00:00

    • "6.10항쟁계승하려면 10대청산과제 수용해야"...민주당성명

      박지원 민주당 대변인은 9일 6.10항쟁 6돌에 즈음한 성명을 내어 "6 .10 항쟁은 재야 학생 노동자 농민과 김대중 김영삼 두분 및 이기택 대표 를 중심으로 한 야당 정치세력이 이룩한 범민주세력의 승리투쟁이었다" 고 평가하고 "김영삼 정권이 그 정신을 계승하려 한다면 우리 당이 제시 한 10대 청산과제와 10대 개혁과제를 겸허히 수용하라"고 주장했다.

      한국경제 | 1993.06.10 00:00

    • <정가스케치> 민주당일각 "김영삼-김대중회동 되겠나" 회의

      민주당 일각에서는 9일 김영삼대통령이 이달말 귀국 예정인 김대중 전대표 를 만나겠다고 한데 대해 "과연 양김 회동이 되겠느냐"며 회의적 시각. 김 전대표의 한 측근은 이날 "김 전대표는 이미 정치를 떠나 연구활동에 전념하고 있는데 무엇 때문에 대통령과 만나 국민들로부터 오해를 받을수 도 있는 행동을 하겠느냐"고 반문하며 "대통령의 입장에서는 양김회동이 득 이 될수도 있겠지만 우리로서는 아무런 득이 없으므로 만날 이유가 없다"고 단언. ...

      한국경제 | 1993.06.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