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101-4110 / 4,5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러시아 기사 2명, 한국에 바둑 유학

      러시아 바둑기사 두 명이 한국에서 바둑을 배우기 위해 최근 입국했다. 한국기원 초청으로 지난 2월28일 서울에 도착한 러시아인은 알렉산드르 디너슈타인(남.17세) 군과 스베틀라나 쉭시나(여.17세) 양. 러시아를 포함해 유럽에서 한국으로 바둑유학을 온 경우는 이들이 처음이다. 러시아 연방내 타타르공화국 수도 카잔 출신인 이들은 한국에서 일년간 바둑을 배워 한국기원에 프로로 입단할 계획을 갖고 있는데, 두 기사의 기력은 아마 5단과4단인 ...

      한국경제 | 1997.03.07 00:00

    • 동양증권배 준결 진출 김영환 4단, 거함 조훈현에 도전장

      내친김에 "바둑황제" 조훈현 9단도 꺾어보자. 동양증권배 최대 스타로 부상한 김영환 4단의 출사표다. 김4단은 오는 9일 열리는 제8기 동양증권배 세계 바둑선수권대회에서 결승티켓을 놓고 조훈현 9단과 한판 승부를 벌인다. 김4단의 야심은 조9단을 꺾고 이창호 9단과 고바야시 9단의 승자와 결승대국을 펼치는 것이다. 국내 바둑관계자들은 김영환 4단의 행보에 남다른 관심을 보이고 있다. 이번 동양증권배를 통해 "운좋은 기사"에서 "실력있는 기사"로 ...

      한국경제 | 1997.03.07 00:00

    • [제24기 아마여류국수전] 도은교, "화려한 등극" .. 폐막

      ... 대한생명보험 후원) 최강부 결승에서 도은교양은 라이벌 김혜민(12.개일초등5년)양을 1집반승으로 꺾고 아마여류바둑 최정상에 올랐다. 이로써 아마여류국수에 오른 도은교양은 이날 우승으로 연구비 1백만원과 함께 오는 7월 한국에서 ... 학생부(초등학교5년~고등학교)에서는 명은하양이 김지윤양을 꺾고 우승했다. 유치원생부터 초등학교 4학년까지의 기사들이 출전한 꿈나무조에서는 곽승희양이 김수진양을 누르며 정상에 올라 "미래의 여류국수"로 예고했다. .한편 이날 ...

      한국경제 | 1997.02.24 00:00

    • [제24기 아마여류국수전] (인터뷰) 최강부 우승 도은교양

      바둑입문 4년만에 아마여류국수에 오른 도은교(13)양은 대국후 "부모님과 사범님 그리고 삼광바둑교실 동료들에게 감사한다"는 말로 소감을 대신했다. 10세때인 93년 동네에서 바둑을 두다가 "기재"를 발견한 아버지의 손에 이끌려 ... 가파른 상승세를 보였다. 지난해 수준을 한단계 높여 최강부에 도전했으나 뚜렷한 성적을 내지 못하다 꾸준한 바둑공부로 여류바둑 최고의 타이틀을 차지했다. 프로기사 김동엽사범의 지도아래 기력을 가다듬고 있는 도양은 포석이 약간 ...

      한국경제 | 1997.02.24 00:00

    • [제24기 아마여류국수전] 조혜연양 등 8강 진출자 확정

      국내 여성바둑 최고의 권위와 전통을 자랑하는 제24기 아마여류국수전이 23일 오전 여의도 대한생명 63빌딩 국제회의장에서 개막돼 이틀간의 열전에 돌입했다. 한국경제신문사가 주최하고 대한생명이 후원으로 총 4백70여명의 여성기사가 참가한 이번대회는 최강부 (3급이상) 일반부A (3~9급) 일반부B (10~18급) 학생부 (초등학교5년~고등학교) 꿈나무조 (유치부~초등학교 4년) 등 총 5개조로 나뉘어 이날 예선 및 본선 일부 대국을 치렀다. ...

      한국경제 | 1997.02.23 00:00

    • '아마 여자바둑 최강자 가린다'..아마여류국수전 23일 개최

      ... 63빌딩 국제회의실에서 열린다. 한국경제신문사가 주최하고 대한생명이 후원하는 이번 대회는 총 471명의 아마여류기사들이 출전, 최강부(3급이상) 일반부A(3-9급) 일반부B(10-18급) 학생부(초등학교-고등학교) 꿈나무조(... 지도다면기 등 다양한 행사가 펼쳐진다. 올해로 24회째를 맞는 아마여류국수전은 이영신 윤영선 권효진 등 프로기사 15명을 배출하는 등 국내 최고의 전통과 권위를 자랑하는 여류 바둑대회. 최강부 우승자는 아마여류국수 칭호와 ...

      한국경제 | 1997.02.21 00:00

    • 까치까치 설날엔 "바둑TV에 채널고정시키세요"..볼거리 풍성

      .이번 설연휴 기간을 가정에서 보내게 되는 바둑팬들은 채널을 바둑텔레비전에 고정시킬 필요가 있다. 바둑텔레비전 (BTV)이 설날을 전후해 풍성한 특집 프로그램을 마련한 것. BTV가 이번에 선보이는 것은 프로와 아마의 정상대국을 ... 펼쳐진다. 프로.아마 정상대국은 7일부터 9일까지 매일 오후 10시30분부터 두시간 동안 계속된다. 출전 기사는 이창호 조훈현 유창혁 9단 (프로)과 김진환 김동섭 김세현 7단 (아마) 등이다. 이번 대국은 아마기사가 먼저 ...

      한국경제 | 1997.02.05 00:00

    • [바둑] 초등학교 5학년 '아마 바둑왕' 탄생

      .초등학교 5학년생이 전국 아마바둑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화제의 주인공은 서울 염창초등학교의 박영훈군 (11.아마6단). 박군은 지난 1,2일 이틀간에 걸쳐 한국기원에서 열린 전국 아마 10강전에서 강호 조병탁 7단 등 5명의 기사가 6승1패로 동률을 이뤘으나 승점에서 한 점 앞서 우승을 차지했다. 박군의 이번 우승은 아마대회 최연소 기록이다. 지금까지 기록은 지난 79년 당시 13살의 나이로 학초배 전국 아마 ...

      한국경제 | 1997.02.05 00:00

    • [바둑] 서봉수, 내친김에 8연승..진로배서 일 요다에 반집승

      .서봉수 9단의 연승 행진에 요다마저 제물이 됐다. 서9단은 31일 서울 힐튼호텔에서 열린 진로배 세계 바둑 최강전 제10국에서 "한국기사 킬러"인 요다9단에게 2백74수만에 흑반집승을 거두고 8연승을 달렸다. 이로써 서9단은 ... 70,80년대까지 조훈현9단과 함께 "조.서"시대를 구축했던 시절로 돌아가는 느낌이다. 사실 지난해 서9단은 최명훈 등 신예기사들에게도 밀려 "4인방"의 자리도 위태로웠다. 그러나 이번 대회에서 내로라하는 중국 일본 기사들을 꺾으며 꺼져가는 ...

      한국경제 | 1997.02.01 00:00

    • 정수현 8단, 바둑인 첫 교수 영광 .. 명지대 임용

      .프로기사 정수현(42) 팔단이 바둑인으로는 처음으로 대학 강단에 서게됐다. 올해 "바둑지도학 전공"을 명지대는 최근 인사위원회를 열고 정팔단의 겸임교수 임용을 확정했다. 전북 남원 출신인 정팔단은 지난73년 프로에 입단, 86년 제1기 신왕전에서 우승을 했고 국제대회인 제2회 진로배에서 한국우승에 결정적인 수훈을 세웠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2월 1일자).

      한국경제 | 1997.01.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