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911-3920 / 4,2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의학] 햇볕 노출 전립선암 막는다

      ... 나타났다. 98년에는 아무 이상이 없다가 2000년에 전립선암이 발병한 남자 1천82명의 혈액샘플과 이 기간 암에 걸리지 않은 1천701명의 혈액샘플을 분석한 결과 흔한 형태의비타민D 두 종류의 혈중농도가 높은 경우 전립선암 발병률이 그렇지 않은 것보다 절반 가량 낮았다. 이런 조사결과는 칼슘 섭취를 많이 하는 남자가 전립선암 발병 가능성이 높다는종전 결과와 배치되지 않는 것이다. 칼슘 섭취가 많을 경우 비타민D의 생성을 방해하기 때문이다. 클리블랜드 ...

      연합뉴스 | 2005.02.18 00:00

    • 커피 마시면 간암 발병률 낮아

      ... 미첼스연구팀은 별도 연구에서 카페인을 제거한 커피가 직장암 발병을 낮추는 효과가 있다고 밝혔다. 이들은 1천438건의 결장직장암 사례를 분석한 결과 하루 두잔 이상의 카페인제거 커피를 마신 사람은 전혀 마시지 않는 사람에 비해 직장암 발병률이 절반 정도로 낮았다고 말했다. 이같은 결과는 그러나 카페인 제거 커피를 마시는 사람이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 생길 수도 있는,생활양식의 차이에서 오는 것일 수도 있다고 연구팀은 덧붙였다. 이 연구 결과는 모두 16일자 국립암연구소 ...

      연합뉴스 | 2005.02.16 00:00

    • 당근의 항암효능은 팔카리놀 성분 때문

      당근에 들어 있는 천연 살충성분 팔카리놀이 동물실험에서 암발병률을 3분의1 낮추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BBC 뉴스 인터넷 판이 9일 보도했다. 영국 뉴캐슬 어폰 타인대학과 서던 덴마크 대학 및 덴마크 농학연구소 합동 연구진은 생쥐 실험 결과 팔카리놀이 암 발병률을 크게 낮춘다는 사실을 발견, 새로운항암제 개발과 성분강화 작물 재배 가능성에 기대를 걸고 있다고 최신호 농업ㆍ식품화학 저널에서 밝혔다. 팔카리놀은 저장 상태에서 검은 반점이 생기게 하는 ...

      연합뉴스 | 2005.02.11 00:00

    • thumbnail
      성격 알고 마음의 병 고치기..'당신의 성격을 진단하라'

      ... '내면의 거짓말'이며 이를 퇴치해야 마음의 병이 없어진다는 얘기다. 작가이자 상담심리학 전문가인 저자는 정신적인 스트레스에 시달리는 사람이 암에도 잘 걸린다고 말한다. 분노와 슬픔을 적절히 처리하는 능력이 부족한 사람은 암 발병률이 5배에 달한다는 것. 소심한 완벽주의도 적이다. 그는 '다혈질' '담즙질' '우울질' '점액질' 등 4가지 유형을 중심으로 12가지 기질에 대한 진단을 통해 자신의 스타일을 먼저 발견하라고 권한다. 또 12가지 기질별 장단점과 ...

      한국경제 | 2005.02.11 00:00

    • 고추재배에 녹차추출물 이용 병충해 방지

      ... 병충해가 거의 발생하지 않았다. 고추의 대표적인 병충해인 흰가루병의 경우 고춧잎 뒷면에 생겨 발병하더라도육안으로 식별하기 쉽지 않아 심한 곰팡이가 생기면서 고추가 고사하고 만다. 그러나 녹차추출물을 뿌린 이후에는 흰가루병의 발병률이 0%에 달할 정도로 큰효과를 보고 있다. 녹차 추출물은 녹차잎을 삶으면서 나오는 발효액으로 화학 농약 대신 고추에 살포해 주면 살균, 항균작용에 뛰어난 효능을 발휘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복내면 고추재배단지는 녹차추출물을 농약대신 ...

      연합뉴스 | 2005.02.10 00:00

    • 손보사 CI 보장 강화상품 잇따라 출시

      ... 상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PCA생명은 기존의 암보험에 특정질병진단을 추가한 `슈퍼 암 토탈케어보험Ⅰ'과5년 만기 자동갱신 기능이 설계된 `웰빙 암 토탈케어보험Ⅱ'를 새로 출시했다. `슈퍼 암 토탈케어보험'은 성인에게 발병률이 높은 암과 뇌출혈, 급성 심근경색을 모두 보장해주는 상품으로 암 진단 때 최고 8천만원, 뇌출혈과 급성심근경색 진단때는 최고 3천만원을 지급한다. 동양화재는 소아 난치병에 대한 보장을 강화한 프리미엄급 어린이 CI보험인 `무배당 ...

      연합뉴스 | 2005.02.01 00:00

    • 성호르몬 수치 저하가 알츠하이머병 유발

      ... 마틴스 교수는 “지난 1년 동안 우리는 테스토스테론과 에스트로겐의 양을 조절하는 황체형성 호르몬에 대한 조사도 실시하고 있다”며 “아직 이 호르몬의 역할을 완전하게 파악하지는 못했으나 뇌세포에 영향을 미치는 것이 거의 분명해지고 있다"고 말했다. 알츠하이머병은 60세 이상 인구의 10% 정도가 앓고 있고 나이가 들수록 발병률이 크게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오클랜드 =연합뉴스 연합뉴스) 고한성 통신원 = koh@yna.co.kr

      연합뉴스 | 2005.02.01 00:00

    • "치매는 중년에 결정된다" 고혈압등이 발병률 높여

      고혈압 같은 중년기의 질환이 치매 발생 확률을 크게 높인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카이저 퍼머넌트 연구소의 레이첼 휘트머 박사는 미국 신경학회지인 '신경학' 최신호에 발표한 논문을 통해 중년의 고혈압 고지혈증 흡연 당뇨 등 네 가지 위험 요인이 노년의 치매 발생에 직접 영향을 준다고 밝혔다. 40∼45세 때 건강진단을 받은 약 9천명의 남녀를 조사한 결과 중년에 네 가지 위험 요인 중 두세 가지 또는 네 가지 모두를 지니고 있었던 사람...

      한국경제 | 2005.01.25 00:00

    • '암 잘 걸리는 성격'은 없다

      ... 가설이 근거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암 전문지 캔서 최신호에 실린 덴마크 연구진의 보고서에 따르면 이 두 가지 성격 중 한 가지를 가진 사람들이 암에 잘 걸린다는 가설은 입증되지 않았고 두 가지 성격을 모두 갖춘 사람들조차 암 발병률이 더 높지는 않았다. 코펜하겐에 있는 덴마크 암연구소 연구진은 1928-1958년 사이에 태어난 스웨덴인 쌍둥이 2만9천595명을 상대로 한 장기간 연구에서 이 같은 사실을 밝혀냈다. 연구 대상자들은 지난 1973년 자신들의 ...

      연합뉴스 | 2005.01.25 00:00

    • "소득 낮을수록 암에 많이 걸리고 일찍 죽어"

      ... 고소득층에 비해 식도암(3.33배), 간암(2.34배),폐암(1.76배), 췌장암(1.4배), 위암(1.41) 등이 상대적으로 많이 걸렸고, 저소득층여성의 경우 자궁경부암(2.14배), 간암(1.99배), 폐암(1.8배) 등의 발병률이 훨씬높았다. 치명율에서도 소득 하위 20%층이 상위 20%층에 비해 높은 수치를 보였는데, 저소득층 남성은 간암(2.32배), 위암(2.29배), 전립선암(2배) 환자의, 저소득층 여성은 유방암(2.13배), 간암(1.68배), ...

      연합뉴스 | 2005.01.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