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651-5660 / 6,8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스위스배드민턴] 한국 남녀복식, 결승진출 실패

    한국 배드민턴이 올 시즌 첫 국제그랑프리 대회인 2006스위스오픈배드민턴선수권대회에서 전 종목이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한국은 8일(한국시간) 스위스 바젤에서 벌어진 대회 5일째 남자복식 준결승에서 정재성(원광대)-이용대(화순실고)조가 덴마크의 보에-모겐센조에 0-2(12-15 6-15)로 완패했다. 여자복식의 이경원-이효정(이상 삼성전기)조도 준결승에서 중국의 장단-자오팅팅조에 0-2(16-17 9-15)로 져 결승에 오르지 못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6.01.08 00:00

  • thumbnail
    김동문ㆍ라경민, 화이트 크리스마스에 백년가약

    세계 최강의 `셔틀콕 듀오' 김동문(30.삼성전기)과 라경민(29.대교눈높이)이 화이트 크리스마스 축복 속에 백년가약을 맺었다. 지난 10여년간 국제배드민턴계를 평정했던 김동문과 라경민은 25일 오후 3시 올림픽파크텔에서 강영중 국제배드민턴연맹(IBF) 회장의 주례로 결혼식을 갖고 인생의 동반자가 됐다. 이날 결혼식장에는 이에리사 태릉선수촌장과 김봉섭 체육박물관장을 비롯한 대한체육회 관계자와 김학석 대한배드민턴협회 부회장, 김중수 국가대표 감독 ...

    연합뉴스 | 2005.12.25 00:00

  • thumbnail
    배드민턴 커플 김동문, 라경민 결혼

    25일 오후 올림픽파크텔에서 결혼식을 올리는 배드민턴 커플 김동문, 라경민.

    연합뉴스 | 2005.12.23 11:21

  • [월드컵배드민턴] 손승모 단식 3위

    손승모(밀양시청)가 2005 월드컵배드민턴선수권대회에서 3위에 올랐다. 손승모는 17일 중국에서 열린 대회 남자단식 4강전에서 분사크 폰사나(태국)에 0-2(21-23 15-21)으로 져 결승에 진출하지 못했다고 선수단이 18일 알려왔다. 여자복식 4강전에서는 김민정(군산대)-하정은(부산성일여고)조가 웨이 일리-장야웬(중국)조에 0-2(11-21 13-21)로 패해 3위에 그쳤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cty@yna.co.kr

    연합뉴스 | 2005.12.18 00:00

  • thumbnail
    배드민턴 커플 김동문, 라경민 결혼발표

    한국 배드민턴을 대표하는 세계최강 혼합복식조 김동문-라경민 `커플'이 7일 서울 길동의 한 레스토랑에서 결혼발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5.12.07 13:57

  • '쪽배' 동인회 동시조집 '날마다…' 출간

    ... 동인 10명의 신작 동시조 106편과 동시조 창작·보급에 관한 글이 담겼다. 이 가운데 김정규씨의 시는 어린이의 생활 속에서 소재를 찾아 친근하게 표현한 점이 특징이다. 눈길을 달리는 자동차 여행을 그린 '눈길',아빠와 아들의 배드민턴 시합을 정감있게 표현한 '배드민턴',엄마를 수술실로 들여보내는 가족의 안타까운 심경을 표현한 '수술실' 등이 대표적이다. 동시조 동인 '쪽배'는 동시조에 남다른 애착을 가진 시조시인,동시인,평론가의 모임으로 92년 출범한 이후 매년 신작 ...

    한국경제 | 2005.12.04 00:00 | 김재창

  • 김동문ㆍ라경민, 12월25일 웨딩 마치

    한국 배드민턴을 대표하는 세계최강 혼합복식조 김동문-라경민 `커플'이 다음달 25일 올림픽파크텔에서 백년가약을 맺는다. 사진은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에서 김동문-라경민 선수가 혼합복식에서 금메달을 딴 뒤 기뻐하는 모습.김동문.라경민, 12월25일 웨딩 마치 한국 배드민턴을 대표하는 세계최강 혼합복식조 김동문-라경민 `커플'이 다음달 25일 올림픽파크텔에서 백년가약을 맺는다. 사진은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에서 김동문-라경민 선수가 혼합복식에서 ...

    연합뉴스 | 2005.11.28 15:18

  • thumbnail
    김동문.라경민, 12월25일 웨딩 마치

    한국 배드민턴을 대표하는 세계최강 혼합복식조 김동문(30)-라경민(29) `커플'이 백년가약을 맺는다. 매번 올림픽마다 영원한 우승후보였던 김동문과 라경민은 오는 12월25일 오후 3시 올림픽파크텔에서 결혼식을 갖고 인생의 동반자가 된다. 오랜 기간 정을 쌓아왔지만 갑자기 결혼 날짜를 잡게 된 김동문과 라경민은 아직 허니문 일정을 정하지 못했으며 김동문이 내년 1월 미국 연수가 예정됐기 때문에 신혼집도 구하지 못한 상태다. 이제는 코트 밖에서도 ...

    연합뉴스 | 2005.11.28 00:00

  • 국내 스포츠 '스타커플' 누가 있을까

    배드민턴 혼합복식의 세계 최강 `셔틀콕 콤비' 김동문(30)과 라경민(29.여)이 전격 결혼을 발표하면서 국내 스포츠 스타 커플들에 새삼 관심이 쏠리고 있다. 자신과 고독한 싸움을 벌여야 하는 선수들로선 동고동락하며 이해해주는 동료나 선.후배가 인생의 동반자로도 제격. 그래서인지 국내 스포츠계에는 유난히 커플이 많다. 가장 대표적인 사례는 1998년 방콕 아시안게임 단식 정상에 오르며 한국 남자탁구를 호령했던 김택수 KT&G 코치와 `96애틀랜타올림픽 ...

    연합뉴스 | 2005.11.28 00:00

  • [대만배드민턴] 손승모.이현일, 결승 격돌

    한국 셔틀콕의 쌍두마차 손승모(밀양시청)와 이현일(김천시청)이 2005대만오픈 배드민턴선수권대회에서 우승을 다투게 됐다. 아테네올림픽 은메달리스트 손승모는 19일 타이베이 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대회 5일째 남자단식 준결승에서 홍콩의 위라타마 요한을 2-0(15-13 15-3)으로 완파하고 결승에 진출했다. 이현일은 4강전에서 대표팀 후배 박성환(한국체대)을 2-0(15-12 15-2)으로 누르고 결승에 올라 한국이 금,은메달을 확보한 채 형제대결을 ...

    연합뉴스 | 2005.11.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