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741-6750 / 6,8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올림픽낙수> 말레이시아 기자들, 박주봉등에 질문공세

    배드민턴 남자복식 경기가 끝난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말레이시아 기자 들은 박주봉과 김문수에게 질문공세를 퍼부어 말레이시아에서 박주봉과 김문수가 얼마나 큰 인기를 끌고있는것인가를 보여주었다. 배드민턴이 국기인 말레이시아의 기자들은 박과 김에게 은퇴여부와 결혼문제에 이르기까지꼬치꼬치 캐물었다.

    한국경제 | 1992.08.03 00:00

  • 슈퍼화요일 금메달 5개 목표

    [바르셀로나=신재섭특파원]바르셀로나 올림픽 11일째인 4일 한국선수들은 금메달 5개를 무더기로 따낼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한국은 양궁의 남녀 단체전과 배드민턴의 남녀복식에서 금메달획득이 거의 확실한 상태이며 2개조가 이미 4강에 올라있는 탁구남자복식에서도 하나의 금메달을 추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양궁단체전은 이날 남녀 모두 8강전부터 결승전까지 차례로 치르게 되는데 먼저 시작되는 여자부 경기에 김수녕 조윤정 이은경,남자부에 한승훈 임희식 ...

    한국경제 | 1992.08.03 00:00

  • 박주봉-김문수조 결승 진출...은메달 확보

    남자 배드민턴 복식경기에서 한국의 박주봉-김문수조가 말레이시아 의 시덱형제조를 접전끝에 2-0(15-11 15-13)으로 힘겹게 물리치고 결승전에 진출, 은메달을 확보했다. 이날 경기의 2세트에서 박-김조는 14-9로 앞서 거의 승리를 굳히는 가 했으나 시덱형제조의 반격에 밀려 14-13까지 추격당한끝에 어렵게 승리를 굳혔다.

    한국경제 | 1992.08.03 00:00

  • 한국 배드민턴,남녀 단-복식 사뿐히 8강 합류

    양궁 탁구와 더불어 한국에 무더기로 메달을 안겨줄 것으로 기대되는 한국 배드민턴이 바르셀로나 올림픽에서 그 진가를 발휘하고 있다. 1일 바르셀로나 벨라체육관에서 벌어진 배드민턴 남녀 단-복식 16강 전에서 한국은 남자단식의 김학균,여자단식의 이흥순과 방수현,그리고 남자복식의 이상복-손진환조,여자복식의 황혜영-정소영조,길영아-심은 정조가 모두 8강에 진출했다. 이로써 한국배드민턴은 남자단식의 이광진선수를 제외한 출전선수 모 두가 8강에 ...

    한국경제 | 1992.08.02 00:00

  • 올림픽배드민턴 여자복식 길영아-심은정조 동메달 확보

    올림픽 배드민턴 여자복식에 출전한 한국의 길영아-심은정조가 4강전 에 진출,동메달을 확보했다. 2일 오후(한국시각) 바르셀로나 마르벨라체육관에서 벌어진 배드민턴 여자복식 8강전에서 3번시드의 길영아-심은정조는 인도네시아의 팜피- 피타르스조를 2-0으로 가볍게 제치고 준결승전에 진출했다.

    한국경제 | 1992.08.02 00:00

  • 배드민턴 김주봉-박문수조 8강 진출

    배드민턴 남자복식 김문수-박주봉조는 16강전에서 중국의 천 홍용 -천 캉조와 대결 2-1(11-15 15-5 15-9)로 어려운 역전승을 거두었다.

    한국경제 | 1992.08.01 00:00

  • 올림픽 배드민턴 황혜영-정소영조 8강 진출

    세계1위 황혜영-정소영조는 여자복식 2회전에서 일본조를 2-0(15-11 15-2)로 이기고 준준결승에 올랐다. 황-정조는 8강에서 영국팀과 4강 진출을 놓고 한판을 벌인다.

    한국경제 | 1992.08.01 00:00

  • 올림픽 배드민턴 남녀복식조 모두 16강 진출

    올림픽 배드민턴 복식에서 한국팀은 모두 16강에 진출했다. 이상복-손진환조는 불가리아조에 2-0(15-0 15-1)으로 쉽게 승리를 거뒀다. 여자부의 길영아-심은정조는 1회전서 뉴질랜드팀에 2-0으로 승리를 거두고 16강에 진출했다. 박주봉-김문수조와 황혜영-정소영조는 부전승으로 이미 16강에 진출해있다.

    한국경제 | 1992.07.31 00:00

  • 방수현-김학균 배드민턴 남녀단식 16강 진출

    방수현과 김학균(이상 한체대)이 나란히 남녀단식 16강에 진출했다. 메달진입을 노리는 방수현은 30일 벌어진 여자단식 2회전서 카트린 뱅트슨(스웨덴)을 2대0(11-7 11-3)으로 가볍게 제압했으며 김학균은 부전승을 거두었다.

    한국경제 | 1992.07.31 00:00

  • 배드민턴 남자단식 김학균 32강 진출

    배드민턴 남자단식의 김학균은 미국의 토마스 레이디가 1회전 경기에 출전하지 않아 경기도 하지않은채 승리를 낚았다. 김학균은 이스라엘의 할그림슨과 16강 진출을 놓고 격돌을 벌인다.

    한국경제 | 1992.07.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