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641-28650 / 32,5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황교수팀 '윤리논란'과 실정법

      ... 난자를 제공 또는 이용하거나 이를 유인 또는 알선하여서는 아니된다"고 규정하고 있다. 또 이 법 15조 1항은 "배아생성의료기관은 배아를 생성하기 위해 정자 또는 난자를 채취할 때는 정자 제공자, 난자 제공자, 인공수태시술 대상자 및 그 배우자(동의권자)의 서면동의를 얻어야 한다"고 돼 있다. 하지만 이 법이 발효된 것은 지난 1월 1일이다. 지금까지 황 교수팀에 제기된 난자취득 과정의 의혹은 모두 이 법이 시행되기 전에 벌어진 것들이다. 줄기세포 연구에 사용한 ...

      연합뉴스 | 2005.11.15 00:00

    • 금융소득 종합과세로부터 해방

      ... 불의의 사고가 발생할 경우 가족 또는 본인에게 충분한 보장을 하도록 설계해야 한다. 보장성 보험, 특히 종신보험은 상속 재원으로 활용가치가 높다. 소득이나 재산이 많건 적건 활용가치가 높다. 소득이나 재산이 10억원 이하일 경우 배우자와 자녀가 생존해 있다면 최소 10억원 이내까지 상속 재산은 상속세를 내지 않아도 된다는 점을 활용하는 것이 좋다. 예를 들어 총 재산이 7억원인 사람은 사망보험금이 3억원인 종신보험에 가입해 보험사고가 발생하더라도 총 10억원 이내이므로 ...

      한국경제 | 2005.11.14 14:27

    • 부동산 '부담부 증여'를 아시나요?

      ... 어차피 증여를 선택한다면 증여세를 최소화할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절차만 잘 꿰뚫고 있으면 증여세를 줄일 수 있는 방법이 얼마든지 있다. 보통 가족 간에 증여할 때 증여받는 자가 비거주자만 아니면 일정금액까지 공제가 가능하다. 배우자에게 증여할 때는 3억원, 부모님이나 자녀에게 증여할 때는 3000만원까지 공제받을 수 있다. 미성년 자녀일 경우에는 1500만원까지다. 모두 10년을 기준으로 공제된다. 증여세 계산시 공제되는 것이 더 있다. 증여한 물건에 담보가 ...

      한국경제 | 2005.11.14 14:24

    • thumbnail
      CEO들은 지금 '과외공부中' .. "리더십 실천법 배우자"

      기업인들 사이에 특별과외 비슷한 '코칭(Coaching)'이 화제다. 언제부턴가 누가 누구의 코칭을 받고 효과를 봤다는 이야기가 심심치 않게 들린다. 운동 선수에 대한 코칭이 아니다. 기업체 최고경영진이 자신의 리더십 스타일을 바로잡거나 개인적 목표 달성을 위한 수단으로 코칭을 적극 활용한다는 것이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12일 "최고경영자(CEO)에 오른 사람들조차 자신의 리더십 스타일을 어떻게 하면 좀더 멋지게 바꿀 수 있는지에...

      한국경제 | 2005.11.13 00:00 | 유영석

    • thumbnail
      다달이 낸 세금 다시 내 지갑속으로 … 2005 연말정산 가이드

      ... 내려갔고 일용 근로자 근로소득 세율도 9%에서 8%로 각각 1%포인트 내렸지만 신용카드 공제 축소로 그 효과는 거의 없을 것으로 보인다. 따라서 기본적인 공제를 잘 챙기는 것이 필요하다. 대표적인 사례가 인적 공제다. 본인 배우자 부양가족 1인당 100만원씩 소득에서 공제해 준다. 추가 공제는 장애인,경로우대자,6세 이하 직계 자녀면 1인당 100만원씩 받을 수 있다. 70세 이상 경로우대자는 150만원을 받게 된다. 장애인에 대한 소득공제는 작년까지 ...

      한국경제 | 2005.11.13 00:00 | 김용준

    • 20만~30만달러면 E-2비자 'OK'

      ... 바꾸는 수법이 퍼지고 있다. 미 국무부의 지난 2004년 한국 비자통계에 따르면 E-2비자 발급 건수는 2901건으로 전년 대비 47.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발급한 각종 비자 가운데 가장 높은 상승률을 보였다. 본인 또는 배우자가 해외에 2년 이상 체류할 경우에도 50만달러 한도 내에서 부동산 구입이 가능하다. E-2비자를 발급받더라도 현행 외국환관리규정을 그대로 지켜야 하기 때문에 50만달러 이상을 송금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그러나 미국은 한국보다 훨씬 ...

      한국경제 | 2005.11.10 16:22

    • 집 5채 넘으면 임대사업 등록

      ... 확보돼 있느냐가 선택의 기준이다. 만약 금융권에서 3건 이상 담보대출을 받았다면 만기 도래 시 1년 내에 2건을 초과한 담보대출금은 상환해야 한다. 따라서 자기자금이 취약하다면 처분할 수밖에 없다. 증여를 생각할 수도 있다. 배우자 간 증여는 상속효과를 제외하면 종부세와 양도세의 경우 별 혜택이 없다. 결국 가구 분리요건을 갖춘 자녀를 중심으로 증여하는 게 좋다. 그렇다고 하더라도 무작정 자녀에게 재산을 증여하는 게 능사는 아니다. 자칫 엄청난 세금폭탄이 터질 ...

      한국경제 | 2005.11.10 10:48

    • [다산칼럼] 2635 세대에 주목하자

      ... 것이다. 이들이 원하는 개혁의 방향이 어떤 것인지 현재로서는 명확하지 않으나 이들이 현실적이고 경제력을 중시하는 세대가 될 것임은 명확하다. 앞서 소개한 조사에 따르면 조사대상의 93%가 '돈은 많을수록 좋다'고 대답했으며, 배우자 선택에 있어서도 외모보다 경제력을 중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성세대들은 '우리'보다 '나'를 중시하는 젊은 세대를 걱정스런 눈으로 쳐다보고,개인주의적 행동이 국가를 망칠 것처럼 목청을 높인다. 그러나 시장경제는 개인주의에 기초하고 ...

      한국경제 | 2005.11.10 00:00 | 이익원

    • 정부 "교보 회의문화 배우자" ‥ 국무조정실-교보생명 협약

      정부가 교보생명으로부터 회의 운영 기법을 배운다. 조영택 국무조정실장과 박성규 교보생명 대표이사 부사장은 9일 정부 중앙청사에서 회의문화 개선을 위한 '민관 협약서(MOU)'를 체결했다. 정부부처가 회의문화 개선을 위해 민간기업과 협력을 추진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정부는 교보생명의 회의운영 시스템과 운영마인드,사례 등을 접한 후 가치혁신 및 회의 운영 개선 우수 기업체로 평가,이번에 MOU를 맺은 것으로 알려졌다. 조 국무조정실장은 "...

      한국경제 | 2005.11.09 00:00 | 이성태

    • thumbnail
      생애 첫 주택구입자금 대출 '인기몰이'..이틀새 1587억 대출신청 몰려

      ... 정부 주택기금이 재원으로 사용되기 때문에 대출 자격은 엄격히 제한돼 있다. 다음은 궁금사항. -대출 자격은. "본인 명의의 집이 한 번도 없었으며 연 소득이 5000만원 이하인 무주택 세대주다. 또 대출 신청인(세대주)과 배우자,주민등록등본상 동일 세대원 전원이 주택을 구입한 적이 없어야 한다. 근로자의 연 소득은 상여금,수당,교통비 등을 제외한 금액이다. 자영업자는 국세청에서 확인된 소득이 기준이 된다." -맞벌이 부부는. "부부의 소득을 합쳐 ...

      한국경제 | 2005.11.08 00:00 | 장진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