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0891-30900 / 31,6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부싸움중 상처나도 이혼사유 안돼...서울가정법원 판결

    ... 기각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남편 B씨의 경솔한 행동으로 20여년간 쌓아온 재산을 탕진,가족 생활의 기반이 무너져 부부싸움이 잦는등 가정불화가 발생하고 부부싸움중 간간이 과격한 몸싸움이 벌어져 부인 A씨가 가벼운 상처를 입은 점이 인정된다"며 "그러나 부부싸움중 약간의 부상과 상처는 통상 있을수 있거나 배우자가 충분히 감내할 수 있는 것으로 봐야 하는 만큼 이혼사유가 될수 없다"고 밝혔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4월 15일자).

    한국경제 | 1996.04.15 00:00

  • 외국인 배우자 이혼사건 전담재판부 신설...서울가정법원

    남편이나 부인중 한명이 외국인인 부부의 이혼사건을 전담하는 섭외가사사건 전문재판부가 신설된다. 서울 가정법원은 14일 소속 재판부중 2단독 재판부를 내국인과 외국인간에 맺어진 부부의 이혼사건만을 전담하는 섭외가사사건 전문재판부로 지정해 5월 1일부터 운영키로 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4월 15일자).

    한국경제 | 1996.04.14 00:00

  • 여교사 휴직인정 범위 확대 .. 교육부, 관련법개정 시행

    내년부터 공무원 사립학교교원 연구소및 상사직원등을 배우자로 둔 교육공무원(주로 여교사)은 배우자의 해외파견에 동반할 경우 파견 기간 휴직이 인정된다. 교육부는 14일 세계화 시책에 맞춰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교육공무원법(휴직)개정안을 올 정기국회에 상정,내년부터 시행키로 했다. 개정안은 상사직원등을 배우자로 둔 교육공무원의 경우 배우자가 주재원으로 외국에 파견되거나 연수목적으로 출국할때 동반하면 지금까지는 국제기구및 외국기관 재외국민교육기관에 ...

    한국경제 | 1996.04.14 00:00

  • [TV하이라이트] (7일) '개성시대' ; '일요스페셜' 등

    "일요 아침드라마" (KBS2TV 오전 9시) = 리라는 두일과 인한을 놓고 갈등을 하지만 좀처럼 답이 나오지 않는다. 두 남자는 리라를 사이에 두고 자신이 배우자 감이라는 걸 증명해 보이려고 애쓰지만 리라는 오히려 골치만 아플 뿐이다. 그러던 중 리라가 갑자기 급성 맹장염에 걸리고 상태가 안좋아져 복막염으로 번지게 된다. 인한은 냉정하게 사태에 대처하는 반면 두일은 리라를 위해 헌신적인 노력을 한다. 두일의 정성에 감동한 리라의 ...

    한국경제 | 1996.04.07 00:00

  • 공직 선거법 합헌..선거운동 개시일전 의정보고 등 허용규정

    ... (141.142. 143조)과 다수당 우선기호 배정조항(150조), 무소속후보 사무소개설 제한조항(89조)에 대해서도 합헌결정을 내렸다. 헌재는 이와함께 선거운동기간 30일전 지자체행사 금지조항(86조), 공무원인 배우자의 선거운동 금지조항(60조)에 대해서는 각하 결정을 내렸다. 재판부는 결정문에서 "국회의원이나 정당후보자가 아닌 예비후보자들이 선거운동상 불이익을 받는 점은 인정된다"며 "그러나 국회의원이 의정활동 상황을 선거구민에게 보고하는 ...

    한국경제 | 1996.03.29 00:00

  • 미국, 합법이민자 4년째 감소세

    ... 이민자가 늘어나고 있다는 미국민들의 일반적 인식과는 달리, 작년 9월에 끝난 95회계연도의 합법이민자수는 모두 72만4백61명으로 93년보다 20%이상 감소했다는 것이다. 포스트지는 INS 관계자들의 말을 인용, 지난해 합법이민자가 줄어든 것은 고용이민비자의 급감 국제사면위원회 조항에 입각한 특별이민프로그램의 종료 미시민권자의 배우자및 그 부모에 대한 이민허용건 감소등 때문 이라고 분석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3월 30일자).

    한국경제 | 1996.03.29 00:00

  • [4.11 총선] (D-15) 표밭현장 .. 거리유세 돌입 "표심잡기"

    ... 개인유세에 나서 16일간의 공식선거레이스에 돌입했다. 후보자들은 매일 아침7시부터 밤10시까지 횟수에 상관없이 무제한으로 허용되는 개인별 거리유세를 이날 처음 선보이면서 유권자들의 관심을 끌기 위해 유세차량과 이동식연단에 배우자까지 동원, 총력을 쏟는 모습. 특히 그동안 의정보고회를 통해 "사전선거운동"을 벌였던 현역의원들을 안타깝게 지켜볼수밖에 없었던 무소속후보들은 이날 마치 "한풀이"를 하듯 골목골목을 누비며 하루 10여차례의 거리유세에 나서는등 강행군. ...

    한국경제 | 1996.03.26 00:00

  • [사고팔고] 이창호의 '신산'

    ... 표표히 떠돌던 고수의 환생일지도 모른다고 그를 평했다. 한마디말로 그를 평하기는 어렵다. 속내를 가늠하기 어렵게 하는 그다. 그러나 들여다 보면 지극히 소극적인 전술이다. 때로는 초심자 처럼도 둔다. 챙길 때는 확실히 챙기고 버릴 때는 깨끗하게 버린다. 굳이 이창호 얘기를 꺼내는 것이 다만 승리를 축하하자는 뜻만은 아니다. 어찌보면 그의 덕목은 주식투자자에게 필요한 전부다. 이창호를 배우자. (한국경제신문 1996년 3월 22일자).

    한국경제 | 1996.03.21 00:00

  • [금주의책] '모방 전략' .. "모방이 시장지배 무기" 강조

    ... 이책의 초점은 혁신과 조기시장 진출의 이점이 과장되어 있다는데 모아진다. "모방은 창작보다 흔할뿐만 아니라 사업의 성장이나 이익으로 직결되는 훨씬 효과적인 방법이 될 수 있다"는 주장이다. 모방은 오랫동안 함께 살아온 배우자처럼 제대로 가치를 인정받지 못하고 있을 뿐이지 여전히 강력한 시장진입전략이라는 것. 이책은 28개의 재미있는 사례연구를 기초로 어떻게 모방이 승리하며 혁신자들이 왜 비틀거리는지를 보여준다. 저자는 모방이 일시적인 유행이나 ...

    한국경제 | 1996.03.19 00:00

  • [금융 재테크] 상속세 줄이는 금융상품 이런게...

    ... 앓고 있는 부인에 대한 상속세를 고려, 부인명의로는 금융자산을 두지 않기로 했다. 이경우 김씨의 자산배분방법에는 잘못된 부분이 있다. 부인의 질병때문에 상속세를 우려, 부인명의로 금융자산을 두지 않은 대목이 바로 그것이다. 배우자가 생존해 있는 경우 상속재산 계산시 배우자 공제항목이 있어 세금을 적게 낼 수 있는데도 부인명의 예금을 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오히려 부인에 대한 증여공제한도액까지 부인명의 예금을 들어두는 것이 더 유리하다. 이 경우 부인의 ...

    한국경제 | 1996.03.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