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681-31690 / 32,4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금융I면톱] 신용카드, '분실/도난 피해 가장 많다'

      ... 사용 =이모(22세)씨는 카드사 직원이 카드발급을 미룬뒤 200만원을 무단사용하고 퇴사해 형사고소했으나 카드사는 정식직원이 아니라 "카드발급영업직원"이기 때문에 책임을 질수 없다며 오히려 박모씨의 월급을 차압하려 하고 있다. 배우자의 카드분실시 보상제외 =장모여인은 남편의 카드를 사용중 분실해 분실당일 신고했으나 이미 130만원을 다른 사람이 불법사용했다, 카드사는 당사자가 아닌 부인이 사용한 것이라 보상해줄수 없다고 거부했다. 즉시 분실신고하지 않은 ...

      한국경제 | 1996.09.24 00:00

    • [금주의책] '일본자본주의 분석' .. 정치 경제학적 분석

      ... 분석했다. 이같은 과정을 통해 저자들은 최근 일본경제의 하강에 대한 원인을 엔화의 불안정, 금융시장의 위기, 그리고 일본적 생산관리의 문제 등에서 찾았다. 7명의 공저자들은 성공한 경제로 인식되는 일본경제를 무조건적으로 배우자는 식의 국내경제학계 분위기에 대한 신중한 문제제기의 일환으로 이 책을 펴냈다고. "일본 기업집단의 소유지배구조와 기업간 관계" "일본적 생산방식과 포스트포드주의" "일본적 생산방식과 일본적 노사관계" "일본경제의 구조 변화와 ...

      한국경제 | 1996.09.19 00:00

    • [사회I면톱] '지자체간 분쟁 심화' 중앙정부 직권 조정

      ... 등을 위한 사전 협의만 하도록 했다. 이밖에 지방의회 발의권을 현재의 단체장과 의원외에 지방의회위원회도 할 수 있도록 했고 지방의원과 단체장이 형사사건으로 소추되거나 판결이 확정된때에는 각급 수사기관장과 법원장이 반드시 통지하도록 했다. 지방의원의 의사제한 범위도 확대, 본인 또는 직계존비속과 관련된 사항에 대하여만 의사에 참여할 수 없도록 한 것을 배우자 형제자매와 관련된 사항도 추가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9월 11일자).

      한국경제 | 1996.09.10 00:00

    • "손자병법서 경영지혜 배우자"..북경 병법경영대 설립 화제

      ... 춘추전국시대 손자 병법을 기업경영에 도입하기 위한 이 세워져 화제가 되고 있다. 흥미로운 것은 이 학교의 설립취지가 "성공적인 경제발전을 이룬 한국과 일본 기업인들이 중국의 손자병법을 널리 읽는다. 중국의 고전에서 경영의 지혜를 배우자"는데 있는 것. 중국 최초로 손자병법을 통해 경영기업을 가르치는 곳은 북경국방대학내 북경정법경영관리학교(교육기간 6개월) 입학자격은 최소한 대학 2년 이상의 학력을 갖고 있으면서 5년 이상의 기업경영관리 경험을 갖춘 사람이다. ...

      한국경제 | 1996.09.05 00:00

    • [골프 회원권] (관심끄는 회원권) '양주CC' .. 확실한 대우

      ... 다른 종목이 급등해도 조금씩 서서히 오르며, 다른 종목이 떨어져도 가격이 밀리지 않는 특이 종목이다. 한마디로 가격 "하방경직성"의 우량종목이라는 것. 전문가들은 이 회원권의 인기요소로 비교적 적은 회원수 (730명선), 배우자에 대한 확실한 회원대우를 꼽았다. 회원권 1장으로 2명이 회원대우를 받을수 있으니 보유자들이 매물을 좀처럼 내놓으려들지 않는다는 것이다. 철저한 회원대우와 장기적 투자수단으로서의 이점때문에 특히 서울 동부지역 골퍼들에게 인기가 높다고. ...

      한국경제 | 1996.09.05 00:00

    • 교보생명, 'V가드 보장보험' 시판

      교보생명은 5일 휴일 교통재해사고로 장해 1-2등급을 받을 경우 최고 7억 5,000만원까지 보장해주는 "V가드 보장보험"을 시판했다. 이 상품은 교통재해 사망시엔 최고 3억원의 소득보상금을 주며 암사망이 나 과로사의 경우엔 8,000만원을 지급한다. 교보생명은 이 보험에 들면 만기시에 낸 보험료를 모두 되돌려주고 부부 계약인 경우 배우자도 50%의 보장혜택을 받는다고 밝혔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9월 6일자).

      한국경제 | 1996.09.05 00:00

    • [한경칼럼] 일본단상 .. 박용근 <대우그룹 회장실사장>

      ... 민감한 반을을 보이게 된다. 그러나 앞날을 생각한다면, 그리고 건설적이며 발전적인 양국관계를 보다 주체적으로 이끌어가려면, 우리는 일본을 더 잘 알아야 한다. 사실 우리는 일본을 잘 아는 것 같으면서도 모르는 게 많다. 일본을 배우자는 말보다는 일본을 알자는 표현이 적절할 듯 싶다. 그리고 나서 냉정히 이성적으로 평가할 수 있다면 최상일 것이다. 배움은 이러한 평가로부터 자연히 나오는 것이 아닐까. 필자가 일본에 오래 체류했었다는 사실을 아는 친지들은 나에게 ...

      한국경제 | 1996.09.05 00:00

    • [세법 개정안] 상속세 : 10억까지 면세..배우자는 최고 32억

      상속세법 개정안에 따르면 내년부터 상속액이 10억원 이하일 경우엔 상속세를 물지 않아도 된다. 또 배우자가 혼자 상속받을 때 법정상속분내에서는 최고 32억원까지 상속세가 부과되지 않는다. 반면 기업의 최대주주가 가지고 있는 상장주식과 장외등록주식도 비상장 주식과 마찬가지로 상속이나 증여때 10%가 할증평가되고 공익법인을 통한 우회적 상속.증여에 대한 과세가 대폭 강화된다. 개정안은 이와함께 상속세와 증여세의 세율과 과세구간을 일원화해 ...

      한국경제 | 1996.08.28 00:00

    • [세법 개정안] (문답풀이) 월 200만원 소득 연 21만원 경감

      ... 4백만원을 빼면 과세표준액은 1천6백40만원이다. 따라서 산출세액은 2백28만원 이 되고, 여기에서 다시 세액공제를 한도(60만원)까지 빼면 결정세액은 1백68만원이 된다. 줄어드는 세금규모는 30만원. -본인 외에 배우자의 대학교육비도 공제가 인정된다는데. 그렇다. 단, 배우자가 소득이 없거나 배우자의 연간 소득금액이 기본공제금액(연 1백만원) 이하인 경우에만 해당된다. 공제가 되는 교육비는 등록금, 납입금, 수업료만 해당이 되며 한도도 연간 ...

      한국경제 | 1996.08.28 00:00

    • [지구촌 이모저모] 롯데리아, 중국시장 성공적 진출

      ... 동의가 없으면 할수 없도록 하자는 만장일치안을 굽히지 않았다. 롯데측은 난감했다. 그러나 롯데는 사회주의체제에 젖은 중국파트너에게 "경영은 상식으로 하는 것이 아니다. 전세계 롯데그룹 관계사 회의에 참석해 기업인의 자세를 배우자"며 국제회의에 참관할 기회를 마련했다. 외교관 출신인 중국파트너는 의외로 자본주의 경영을 이해하고 만장일치안을 철회했다. 그러나 끝난줄 알았던 만장일치안은 다음날 번복됐다. 극비리에 협상장 근처에 와있던 대외경제무역위원회 ...

      한국경제 | 1996.08.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