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51131-151140 / 201,3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현우, '기술자들' 응원해준 팬들에 감사 인증샷

      ... 시작했던 촬영이 무더운 여름에 마무리됐다”며 “촬영 현장까지 좋은 기운과 함께 응원을 보내주신 많은 팬 여러분들 덕분에 행복한 시간을 보낼 수 있었다”고 전했다. 지난 3월부터 촬영을 시작한 '기술자들'은 항구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범죄 기술자들의 활약과 에피소드를 담은 케이퍼 영화. 김우빈, 이현우, 김영철, 고창석, 조달환 등이 출연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키이스트 [나도 한마디!]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

      텐아시아 | 2014.08.19 09:29 | 정시우

    • thumbnail
      '성룡 아들' 방조명, 中 별장에서 대마초 흡입 체포…'충격'

      ... 알려졌다. 이어 이 일간지는 현지 공안 관계자의 말을 빌려 "소변검사 결과 가진동과 방조명 모두 양성 반응이 나왔고 현장에서 대마초 100여 그램이 한꺼번에 발견됐다"며 "소지량이 워낙 큰 관계로 경범죄가 아닌 중범죄로 분류되어 형사 처벌을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가진동의 소속사는 18일 저녁 긴급 성명서를 통해 "처음에 가진동의 체포사실을 소문을 통해 접했을 때 믿을 수가 없었고 이미 체포되었다는 공안당국 측의 ...

      한국경제 | 2014.08.19 08:54 | 이현정

    • 파나마 식당가서 연쇄 권총강도…교민 '주의보'

      ... 폐쇄회로TV에는 한 식당에 난입한 강도가 식사 중인 여자 손님의 머리에 권총을 겨누고 금품을 빼앗은 뒤 폭행하는 장면이 찍혔다. 얼굴이 알려진 용의자 중에는 10대 초반의 나이로 보이는 소년도 포함돼 있었다. 파나마 대사관의 한 관계자는 "교민들이 많이 가는 식당가에서 동일 범죄집단의 소행으로 보이는 강탈사건이 잇따라 발생해 당분간 주의하라고 권고했다"고 말했다. (멕시코시티연합뉴스) 이동경 특파원 hopema@yna.co.kr

      연합뉴스 | 2014.08.19 07:47

    • thumbnail
      해무·카트·산다·화장·마담뺑덕..토론토영화제 초청된 한국 영화들은?

      ...이 결정되어 큰 관심을 모으고 있으며, 지금까지 텔 아비브, 이스탄불, 부에노스 아이레스, 뭄바이, 아테네 등이 선정된 바 있다. - 좋은 친구들 우발적인 사건으로 의리와 의심 사이에서 갈등하는 세 남자를 그린 웰메이드 범죄 드라마. 지성이 한 순간 모든 것을 잃고 진실을 쫓는 남자 현태 역을 맡았고, 주지훈이 의리도 야망도 지키고 싶었던 남자 인철 역을 연기했다. 또 이광수가 친구를 위해 모든 것을 건 남자 민수 역을 맡아 앙상블의 마침표를 찍었다. ...

      텐아시아 | 2014.08.19 06:49 | 최보란

    • [탈많은 병영…외국은] ⑦영국:병영문화 혁신 '잰걸음'

      ... 개선을 위한 제도 개선 의지를 이같이 밝혔다. 올해로 창군 354년을 맞은 영국군이 인권침해 논란으로부터 완전히 자유롭지 못한 현실을 방증한 대목이다. 구타나 체벌 같은 전근대적인 가혹행위는 드물지만 동료 간 따돌림이나 차별, 성범죄 등의 병폐가 근절되지 않아 병영문화 개선에 대한 요구가 이어지고 있다. 지난해 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영국군 10명 가운데 1명은 복무 중 차별이나 따돌림, 부당행위 등을 당했다고 호소했다. 이는 전년도보다 25% 증가한 것이다. ...

      연합뉴스 | 2014.08.19 06:06

    • 어산지 "에콰도르 대사관 피신생활 곧 끝낼 것"

      장기 피신생활로 폐·심장 건강 이상설…시기와 방법은 안 밝혀 인터넷폭로 사이트 위키리크스 설립자 줄리언 어산지(43)가 성범죄 강제송환을 피해 2년 2개월째 피신 중인 영국 주재 에콰도르 대사관을 곧 떠나겠다고 밝혔다. 어산지는 18일(현지시간) 런던 에콰도르 대사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에콰도르 대사관을 곧 떠날 것"이라고 예고해 지난 2012년 망명 신청으로 시작된 도피 생활을 끝낼 뜻을 공개적으로 ...

      연합뉴스 | 2014.08.18 22:27

    • [度 넘는 보험사기] 보험사기 10명 중 9명 '초범'

      보험사기 범죄의 90%는 전과가 없는 사람이 저지른 것으로 나타났다. 또 20~30대 중심이던 보험사기범이 40~60대 중장년층으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한국형사정책연구원이 보험 범죄로 최근 5년간(2008~2012년) 형사처벌을 받은 1017건을 분석한 결과 초범자 비율이 90.1%에 달했다. 죄짓지 않고 살던 평범한 사람들이 대거 보험사기의 유혹에 빠져 범죄자로 전락하고 있다는 의미다. ‘초짜’ 보험사기범 비중은 해마다 ...

      한국경제 | 2014.08.18 22:06 | 백광엽

    • thumbnail
      [度 넘는 보험사기] 의사·교사도 보험사기…적발액 5000억 넘어

      ... 근무한 경력을 악용, 보험사기극을 지휘·감독한 것으로 드러났다. ◆가족 전체가 보험사기 공모 금씨 사례처럼 보험사기로 먹고 사는 가족 구성원들을 이제 심심치 않게 찾아볼 수 있다. 서울중앙지검에 설치된 정부 합동 보험범죄전담대책반은 김모씨(40·여) 등 일가족 6명이 포함된 보험사기단 15명을 지난 5월 적발했다. 김씨는 2008년부터 오빠 여동생 사촌 남자친구 등 지인을 총동원한 사기극으로 보험사와 근로복지공단에서 30억4400만원을 ...

      한국경제 | 2014.08.18 21:33 | 백광엽

    • thumbnail
      [度 넘는 보험사기] "보험사기 용인할 수 있다" 35%…허술한 준법정신도 한몫

      지난해 적발된 보험사기 금액은 5190억원으로 사상 처음 5000억원을 넘어섰다. 전년(4533억원)보다 14.5% 늘었다. 5년 전인 2009년(3305억원)에 비해서는 57% 급증했다. 보험 범죄가 가파르게 증가하는 배경은 뭘까. 전문가들은 보험사기에 대해 한국 사람들이 외국인보다 훨씬 관대한 생각을 갖고 있는 점을 꼽는다. 설사 불법이거나 편법이라 한들, 힘든 서민이 큰 보험사에서 보험금 좀 받아내는 것이 뭐 그리 대수냐는 인식이다. 허술한 ...

      한국경제 | 2014.08.18 21:32 | 이지훈

    • '흑인 소요' 퍼거슨市에 州방위군 투입

      ...국 미주리주 정부가 비무장 10대 흑인청소년을 경찰이 총격한 사건으로 소요사태를 겪고 있는 퍼거슨시에 주방위군을 투입하기로 했다. 18일 AP통신에 따르면 제이 닉슨 미주리주 주지사는 “고의적이고 조직적이며 폭력적인 범죄가 퍼거슨시 내 재산과 생명을 위협하고 있다”며 “평화를 되찾을 수 있도록 주방위군의 개입을 요청했다”고 말했다. 19세 흑인 청년 마이클 브라운은 지난 9일 비무장한 채로 도로를 걷다 경찰에게 총격을 ...

      한국경제 | 2014.08.18 21:25 | 김은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