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5901-185910 / 203,8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 성폭력범 5년간 '전자팔찌' 입법추진

      한나라당 박세환(朴世煥) 의원은 12일 재범의 우려가 높은 상습 성폭력범 또는 15세 이하의 청소년을 대상으로 범죄를 저지른 성폭력범에 대해 5년간 `전자위치확인장치(일명 전자팔찌)' 부착을 의무화하는 입법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박 의원이 마련중인 `성폭력범죄 예방을 위한 전자위치확인장치 부착명령에 관한 법률' 제정안은 전자팔찌 부착명령을 받아들이지 않거나 착용한 팔찌를 분리.파괴했을 때는 최고 징역 3년의 처벌을 받도록 하는 내용도 담고 있다. ...

      연합뉴스 | 2005.05.12 00:00

    • 병역기피목적 국적포기시 국적회복 불허

      ... 때까지는 방문동거(F-1) 자격을 부여하고 있으나 졸업 후에는 유학 또는 취업자격을 얻어야만 국내 체류가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국내 체류하는 동안 해외 일시 출입국을 하려면 반드시 재입국허가를 받아야하고, 국내 체류 중 형사상 범죄를 범한 경우 강제퇴거 대상이 되므로 국적포기시 신중한 고려가 필요하다고 법무부는 전했다. 한편 서울출입국관리사무소에 접수된 국적포기 건수는 10일 143건, 11일 160건에 이어 이날 141건을 기록해 연속 3일 세자릿수를 기록했다. ...

      연합뉴스 | 2005.05.12 00:00

    • 쿠웨이트, 후세인과 측근들 전범 기소

      쿠웨이트 정부는 이라크가 1990-1991년 쿠웨이트 점령기간에 저지른 전쟁범죄와 관련해 사담 후세인 전 이라크 대통령과 고위측근들을 기소했다고 11일 발표했다. 관영 KUNA 통신에 보도된 쿠웨이트 정부 성명에 따르면 후세인 전 대통령과 그의 사촌인 알리 하산 알-마지드, 타리크 아지즈 전 부총리, 타하 야신 라마단 전 부통령 등 8명의 고위 측근들이 기소됐다. 쿠웨이트 정부는 또 후세인 전 정권의 고위 관리 293명을 이들과 함께 기소했다. ...

      연합뉴스 | 2005.05.12 00:00

    • 워싱턴 상공 괴비행기..9.11이후 최대 공포 연출

      ... 일부 여성들은 하이힐을 손에 들고 맨발로 달리기도 했으며 의사당 주변 인도는 달리는 사람들로 넘쳐났고 이 행렬은 의사당에서 2∼3구역 밖에서 멈췄다. 당시 상원은 고속도로 요금 관련 법안에 대한 표결을 진행 중이었으며 하원은 조직범죄 반대 법안과 관련한 논의를 진행중이었다. 화창한 봄날을 맞아 이날 의사당주변에 있던 관광객과 학생들, 로비스트, 기업인 등은 약 2만5천명이었던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의사당 건너편의 대법원에도 소개령이 내려져 직원들이 안전지대로 ...

      연합뉴스 | 2005.05.12 00:00

    • 세계 이통업계, 성인물 앞세워 사업확장

      ... 강력한 제재로 인해 대형 이동통신업체들이 관련 서비스 제공을 꺼리고 있으나 신규 시장 진출업체를 중심으로 성인물 제공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다. 이밖에 이동통신 서비스 가입자 측면에서 세계 최대의 이동통신 시장인 중국의 경우는 휴대폰을 통한 성인 콘텐츠 제공을 단속하고 있으나 단속이 쉽지 않은 상황이며 종교적 윤리관을 지닌 중동지역에서는 성인물 자체를 범죄시하는 분위기가 형성돼 있다고 신문은 소개했다. (서울=연합뉴스) kp@yna.co.kr

      연합뉴스 | 2005.05.12 00:00

    • 日형사재판 '조서보다 법정심리 중시키로'

      ... `신속하고 정확한 입증'을 하도록 요구했다. 피고와 증인을 한쪽이 심문한 후에 이뤄지는 반대심문은 "주심문 종료후 즉시"하도록 하고 검찰의 논고와 변호인의 최종변론도 "증거조사후 되도록 신속히"하도록 했다. 또 피고의 전과와 피해자의 처벌감정 등 정황에 관한 증거와 범죄사실에 관한 증거를 구별하도록 명기해 정황증거가 일반 시민 재판원의 유ㆍ무죄 판단에 영향을 미치지 않도록 배려했다. (도쿄=연합뉴스) 이해영 특파원 lhy@yna.co.kr

      연합뉴스 | 2005.05.12 00:00

    • "이광재 의원에 전달된 전대월씨 돈 없는 듯"

      ... 이번 주 중 이 의원의 비서진에 대한 조사를 마무리지은 뒤 이르면 다음주 중 이 의원을 소환, 철도공사가 유전사업을 강행하도록 외압을 행사했는지 여부 등을 이번 유전사건을 둘러싼 각종 의혹에 대해 확인할 계획이다. 한편 전날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배임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김세호 전 건설교통부 차관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는 이날 오후 서울중앙지법 김득환 영장전담 부장판사 심리로 열리며, 영장발부 여부는 밤늦게 결정될 전망이다. (서울=연합뉴스) 고웅석 기자 ...

      연합뉴스 | 2005.05.11 00:00

    • 아동 성폭력 피해자 절반이 7세 이하

      ... 차지해 미성년 가해자 대상의 교정 프로그램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함께 피해 아동과 가해자와의 관계가 '아는 사람'인 경우가 동네사람, 가족, 친척, 동급생, 교사ㆍ강사, 선후배, 종교인 등 60%를 차지해 아동 대상의 성범죄 예방교육과 적극적 보호가 필요하다는 점을 보여줬다. 피해 유형으로는 추행 65%, 강제추행 16%, 강간 7% 등의 순으로 많았으며 상당수 아동이 성기 추행, 신체 추행, 폭력 등 중복 피해를 경험했다. 여성부는 해바라기아동센터의 ...

      연합뉴스 | 2005.05.11 00:00

    • '유전의혹' 김세호씨 영장청구

      유전의혹 사건을 수사중인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는 10일 철도청(현 철도공사)의 유전사업 추진 당시 철도청장이었던 김세호 전 건설교통부 차관에 대해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배임 혐의를 적용,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김 전 차관은 법원에 영장실질심사를 신청, 영장발부 여부는 11일 오후 늦게 결정될 것으로 전망된다. 검찰에 따르면 김 전 차관은 철도청장으로 재직하던 작년 7∼8월 사할린 유전사업을 무리하게 추진해 러시아측에 350만달러를 떼여 철도청에 ...

      연합뉴스 | 2005.05.11 00:00

    • 석탄일 1천102명 가석방

      ... 선고받고 복역 중 징역 20년으로 감형됐지만 잔여 형기가 2년8개월이 남은 김모(40)씨 등 10년 이상 장기 수형자 70명과 기능경기대회 입상자 14명, 학사고시 등 합격자 58명 등이 포함됐다. 법무부는 노령의 재소자와 생계형 범죄로 수용된 일반 재소자들에게 새로운 기회를 준다는 의미에서 평소보다 300여명 정도 가석방 인원을 늘렸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법무부는 재범이 우려되거나 고질적인 민생침해 사범은 국민의 법 감정 등을 고려해 가석방에서 제외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5.05.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