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6281-186290 / 200,7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독일인, 동구권으로 기업ㆍ투자자 썰물 우려

      독일인 대부분은 오는 5월 유럽연합(EU)이확대되면서 기업과 투자자는 동구권으로 대거 빠져나가는 반면 값싼 외국인 노동자유입으로 실업자와 범죄가 크게 늘어날 것을 우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간 라이프치거 폴크스차이퉁이 시장조사연구소 MRI에 의뢰해 독일인 1천25명을 표본추출해 설문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84%가 이같이 우려했다. 반면 EU 확대에 따라 독일이 이득을 볼 것이라고 답하거나 유럽이 더 안정될 것으로 보는 사람은 각각 62%와 54%였다. ...

      연합뉴스 | 2004.03.09 00:00

    • 정치관계법 개정 의미와 내용

      ... 재산, 납세실적, 병역,전과기록 등 신상정보를 투표안내문과 함께 각 세대에 발송한다. 최근 5년간 후보자와 배우자, 직계 존.비속의 납세실적, 세금체납에 관한 사실도 공개대상에 포함됐다. 단 직계존속은 거부가 가능하다. 후보자의 범죄경력공개범위는 당초 정개특위에서 벌금형이상으로 합의됐으나 번안의 과정을 거치면서 현행법대로 금고 이상의 형에 대해 공개키로 했다. ▲선거사무 개선 = 선거운동기간이 17일에서 14일로 축소됐고 학력허위기재를막기위한 정규학력의 최종학력증명서 ...

      연합뉴스 | 2004.03.09 00:00

    • 아리스티드 "나는 여전히 아이티 대통령"

      ... 것을 나를 뽑아준 국민의 이름으로 간청한다"면서 "헌정질서 회복을 위해 평화롭게 저항"에 나서달라고 아이티 국민에게 요구했다. 아리스티드 전 대통령은 이어 "그 동안 아이티에서 5천명 넘는 사망자를 초래한,똑같은 살인자들과 똑같은 범죄자들이 어떻게 보이지 않는 손에 의해 이용돼 나라를나락으로 빠뜨리고 있는 지는 설명할 수 없을 지경"이라고 말하고, 자신은 `정치적납치'의 희생자이며 미국이 프랑스와 공모해 쿠데타를 배후조종했다는 주장을 되풀이했다. 아리스티드 전 ...

      연합뉴스 | 2004.03.09 00:00

    • 美 기증 사체 밀매, '부르는 게 값'..LAT

      ... '적당한' 대가를 취할 수 있도록 허용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적당한'이라는 표현이 결국 문제를 일으켜 로스앤젤레스 캘리포니아대(UCLA)사체기증 프로그램의 전직 책임자였던 헨리 리드가 전날 애너하임 자택에서 경찰에체포되는 등 이같은 범죄가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 1950년 세계 최초로 UCLA가 사체기증을 받기 시작한 이후 미국내에서 약 154개프로그램이 운영, 매년 8천구의 시신이 기증돼 대부분이 의과대 1년생들의 해부학실습으로 활용되고 남는 사체나 신체 일부는 영리를 ...

      연합뉴스 | 2004.03.08 00:00

    • 안희정씨, 삼성돈 30억 수수

      ... 6억5천만원을 수수했으며 태광에서도 5억원, `확인이 안된 기업'에서 4억5천만원을 새로 수수한 사실이 밝혀졌다고 밝혔다. 검찰은 그러나 서해종건에서 불법 대선자금을 수수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열린우리당 김원기 상임고문에 대해서는 범죄 혐의가 입증되지 않아 무혐의 결정했으며, 부산지역 기업을 상대로 모금에 관여한 혐의를 받고 있던 한나라당 김진재 의원에 대해서도 사안이 경미해 불입건 조치했다. 검찰은 불법자금을 수수한 것으로 드러난 박병윤.이호웅.신계륜 의원에 ...

      연합뉴스 | 2004.03.08 00:00

    • 한나라 823억 · 盧캠프 113억 불법모금

      ... 수사과정에서 새로운 혐의가추가로 드러나거나 자금의 성격.수수시기 등에 따라 양 캠프의 불법자금 규모는 달라질 수 있다"고 말했다. 검찰은 서해종건에서 불법 대선자금을 수수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열린우리당김원기 상임고문에 대해서는 범죄 혐의가 입증되지 않아 무혐의 결정했으며, 부산지역 기업을 상대로 모금에 관여한 혐의를 받고 있던 한나라당 김진재 의원에 대해서도 사안이 경미해 불입건 조치했다. 검찰은 불법자금을 수수한 것으로 드러난 박병윤.이호웅.신계륜 의원에 ...

      연합뉴스 | 2004.03.08 00:00

    • [비즈니스 유머] 정치판 시리즈

      ... gambling or murdering, we just should pass a law legalizing it." -------------------------------------------------------------- "이 나라의 범죄율을 어떻게 해서 낮출 생각입니다?"하고 선거연설을 들은 사람이 범죄조직 과 상부상조하는 것으로 악명 높은 그 정치인에게 물었다. "거 별것 아닙니다. 사람들이 도박을 하거나 살인을 하거나 하는 행위를 막을 길이 없는 것 으로 판단되면 ...

      한국경제 | 2004.03.08 00:00

    • 안대희 중수부장 "'10분의 1' 현재로선 무의미"

      ... 보관하고 있었다. 안희정씨는 2억원을 유용했으며, 그중 일부가 아파트 구입비용으로 들어간 것으로 보인다. -- 빌딩 산 의원은 누구인가. ▲그 이야기는 그저 소문이라고 하지 않았는가. -- 이회창씨 3억원의 용처는. ▲범죄 혐의와 무관하기 때문에 말하지 않겠다. -- 안희정씨의 개인유용 2억원은 잠시 사용한 건가 유용한 건가. ▲`인 마이 포켓'(in my pocket)이다 -- 불법자금 규모에 대한 각 당 주장은. ▲한나라당은 총 606억원을 ...

      연합뉴스 | 2004.03.08 00:00

    • [불법대선자금] 안대희 중수부장 일문일답

      ... 총선에 대비,당을 위해 갖고 있었다고 진술했으며 이재현 전 재정국장이 대선 후 6억원을 보관하고 있었다. 안희정씨는 2억원을 유용했으며,그 중 일부가 아파트 구입 비용으로 들어간 것으로 보인다." -이회창씨 3억원의 용처는. "범죄 혐의와 무관하기 때문에 말하지 않겠다." -김원기 의원 무혐의 이유는. "서해종건에서 직접 받은 게 아니라 정대철 의원이 받은 것을 이상수 의원을 통해 받고 지구당 지원을 위해 환전한 것이라는 본인 해명을 깰 증거가 없었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04.03.08 00:00

    • `閔펀드 연루의혹' 리츠업체 대표 기소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김태희 부장검사)는 8일 민경찬씨 650억 펀드조성 의혹 사건과 관련, 건설사로부터 분양대행권을 양도받지 않은 상태에서 투자자들로부터 25억원 상당의 분양금을 받아 챙긴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 등)로 조선리츠 대표 박모(49)씨를 구속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박씨는 작년 2월부터 11월까지 서울 동대문주차장 부지 상가신축을 추진 중이던 D건설로부터 개발사업권 또는 분양대행권을 양도받지 못한 상태에서정모씨 등 투자자 ...

      연합뉴스 | 2004.03.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