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2011-22020 / 27,3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회창 총재, "북한 요구 들어주면 함정 빠진다"

      ... 위협에 우리가 끌려다니고 경천동지할 것처럼 흔들리면 북한이 생각하는 함정에 빠지는 것”이라며 “이번에 불편하다고 해서 원하는 것 다 들어준다고 하면 앞으로 이 같은 일이 또 생길 것이므로 참고 견뎌내야 한다”고 말했다. 신영철 대법관의 '촛불재판 개입' 의혹과 관련해서는 “법원장이 판사에게 빚독촉하는 것 같이 여러차례 이메일을 보낸 것은 부적절하다”고 지적했다. 이 총재는 그러나 “부적절한 것과 재판에 영향을 미칠 의도로 해서 법상 책임을 지는 것은 별개” 라고 선을 ...

      한국경제 | 2009.03.10 00:00 | yagoo

    • thumbnail
      [다산칼럼] 사법개혁 '시즌2' 필요한 이유

      급기야 사법부마저 논란에 휩쓸리고 있다. 신영철 대법관의 '촛불재판 개입' 의혹은 우리 사회 최고의 신뢰시스템을 위기에 빠뜨렸다. 대법원의 자체 조사 결과가 나오지 않아 사건의 진상을 정확히 알 수는 없지만,대법원장의 이름까지 거론되는 걸 보면 문제가 여간 심각한 것 같지 않다. 신 대법관이 지난해 서울중앙지법원장 시절 소속 판사들에게 친전 이메일을 보내 촛불집회 관련사건의 재판을 재촉하는 등 법관과 재판의 독립을 침해했다는 의혹이 언론을 통해 ...

      한국경제 | 2009.03.10 00:00 | 홍성호

    • 홍준표 "신영철 사퇴할 문제 아니다"

      "비정규직법안, 4월 국회서 처리돼야" 한나라당 홍준표 원내대표는 10일 `촛불재판 개입' 의혹을 둘러싼 신영철 대법관의 진퇴논란과 관련, "다소 부적절한 사법지휘권의 행사가 있었는지는 모르지만 그것만으로 대법관직을 사퇴할 만큼 중요하지는 않다고 본다"고 말했다. 홍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지금 신 대법관에 대한 소위 진보진영의 공격이 노골화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특히 홍 원내대표는 "사법부가 `인당수 심청이'를 ...

      연합뉴스 | 2009.03.10 00:00

    • 신영철 `조사중단'…자진사퇴 수순밟나

      `촛불재판 개입' 의혹으로 9일 대법원 진상조사단의 조사를 받던 신영철 대법관이 돌연 "생각할 시간을 달라"고 한 것과 관련해 자진사퇴의 수순을 밟는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신 대법관은 이날 오전 10시께부터 김용담 조사단장(법원행정처장)을 포함한 복수의 조사단원으로부터 조사를 받던 중 오후 2시30분께 조사 중단을 요청한 뒤 집무실에 있다 오후 6시께 퇴근했다. 당시 신 대법관이 조사단의 질문에 기억이 잘 나지 않아 생각할 시간이 ...

      연합뉴스 | 2009.03.10 00:00

    • 李총재 "北위협 끌려다니면 함정 빠지는 것"

      ... 끌려다니고 경천동지할 것 처럼 흔들리면 북한이 생각하는 함정에 빠지는 것"이라며 "이번에 불편하다고 해서 원하는 것 다 들어준다고 하면 앞으로 이 같은 일이 또 생길 것이다. 참고 견뎌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신영철 대법관의 '촛불재판 개입' 의혹과 관련 "법원장이 판사에게 빚독촉하는 것 같이 여러차례 이메일을 보낸 것은 부적절하다"면서도 "부적절한 것과 재판에 영향을 미칠 의도로 해서 법상 책임을 지는 것은 별개"라고 말했다. 이 총재는 또 4월 재보선에서 ...

      연합뉴스 | 2009.03.10 00:00

    • `촛불재판 의혹' 신영철 조사 재개

      신영철 대법관의 `촛불재판 개입' 의혹 규명을 위한 대법원 진상조사단(단장 김용담 법원행정처장)은 10일 오전 10시30분께부터 신 대법관에 대한 조사를 재개했다. 신 대법관은 전날 조사를 받던 중 "생각할 시간을 달라"고 요청해 조사가 세 시간여 만에 중단됐었다. 김 조사단장 등은 신 대법관을 상대로 지난해 서울중앙지법원장 시절 촛불재판을 맡았던 형사단독 판사들에게 이메일을 보낸 경위와 의도, 추가 메일 발송 여부, 촛불사건 초기 집중 배당 ...

      연합뉴스 | 2009.03.10 00:00

    • '촛불재판' 신영철 대법관 "10일 다시 조사받겠다"

      '촛불재판 개입'의혹을 받고 있는 신영철 대법관은 9일 오후 대법원 공보관을 통해 "내일 다시 조사를 받겠다. 오늘 사퇴 등과 관련해 입장 표명할 것은 없다"고 밝혔다. 대법원 진상조사단(단장 김용담 법원행정처장)은 이날 오전부터 신 대법관을 상대로 이메일을 보낸 경위 등을 물었으나 오후 2시30분께 "생각할 시간을 달라"는 신 대법관의 요청에 따라 조사를 중단했었다. 법조 일각에서는 신 대법관이 조사 중단을 요청함에 따라 자신의 거취에 대해 ...

      한국경제 | 2009.03.09 00:00 | 김수찬

    • '촛불재판' 신영철 대법관 조사 중단

      신영철 대법관의 '촛불재판' 개입 의혹 규명을 위한 대법원 진상조사단(단장 김용담 법원행정처장)은 9일 신 대법관을 조사했으나 신 대법관의 개인적 요청으로 조사를 갑자기 중단했다. 조사단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대법원에서 신 대법관을 상대로 각종 의혹에 대해 캐물었으나 조사가 진행된 지 세 시간 반 만인 오후 2시 반께 "좀더 생각할 시간을 달라"는 본인의 요청으로 조사를 일시 중단했으며 재개하지는 않았다. 조사단은 10일 조사를 재개할 예정이지만 ...

      한국경제 | 2009.03.09 00:00 | 김정은

    • 신영철 "생각할 시간달라" 조사중단

      사의표명 여부 주목..申 "내일 조사 받겠다" 9일 `촛불재판 개입' 의혹과 관련해 대법원 진상조사단(단장 김용담 법원행정처장)의 조사를 받던 신영철 대법관이 돌연 "생각할 시간을 달라"고 해 향후 거취가 주목된다. 김 조사단장을 포함한 복수의 조사단원은 이날 오전 10시께부터 대법원에서 신 대법관을 상대로 조사를 진행했으나 오후 2시30분께 신 대법관의 요청에 따라 조사를 중단했다. 대법원 관계자는 "신 대법관이 조사단의 질문에 기억이 잘 ...

      연합뉴스 | 2009.03.09 00:00

    • thumbnail
      [박성희 칼럼] 별걸 다 기억하는 여자

      ... 65.7%)가 여성이니 달리 방도가 없었을 것이다. 이대로 가면 현재 29.5%인 중앙 행정기관의 여성 비율이 절반을 넘는 것도 시간 문제일 가능성이 높다. 뿐이랴.올해 사법연수원 입소생 39.11%가 여성이고 1월에 임용된 법관의 70%가 여성이다. 한국은행 신입 행원의 남녀 비율도 언제 뒤집힐지 알 수 없다는 마당이다. 이러다간 시험으로 뽑는 곳엔 남성은 발도 붙이기 어려울지 모른다. 문제는 합격률 못지않게 이직률 또한 높다는 것이다. 공무원은 덜하지만 ...

      한국경제 | 2009.03.09 00:00 | 박성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