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6281-86290 / 101,2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슈워제네거, 불법이주민 운전면허법안 거부

    영화배우 출신인 아널드 슈워제네거 미국 캘리포니아 주지사가 불법 이주민이 주 운전면허증을 취득할 수 있도록 허용하는 법안에대해 거부권을 행사했다. 이번 결정은 캘리포니아 주의회 하원의장 페이비언 누네즈가 발의한 입법안에대해 슈워제네거 주지사가 안전문제를 거론하면서 반대했을 때 예견됐던 것이다. 슈워제네거 주지사는 "주지사의 가장 중요한 임무 중 하나는 시민들의 보호하는것이며 한 개인의 역사와 진짜 신분을 결정하는 것은 그런 보호의 핵심 요소"라며 ...

    연합뉴스 | 2004.09.23 00:00

  • 여야 3당, 국보법 폐지법안 공동제출키로

    열린우리당과 민주노동당, 민주당 등 여야 3당은 23일 국가보안법 폐지 법률안을 공동 제출하기로 했다. 여야 3당은 또 친일진상규명법과 사립학교법을 이번 정기국회에서 처리하는데 원칙적으로 의견을 모았다. 우리당 이종걸(李鍾杰) 원내수석부대표, 민노당 심상정 의원단수석부대표 , 민주당 이상열(李相烈) 원내수석부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회담을 갖고 이같이 합의했다. 이종걸 수석부대표는 국보법 폐지와 관련, "3당이 폐지 원칙을 확인했다"며 "완전...

    연합뉴스 | 2004.09.23 00:00

  • 탈북자 `서신.전화로 보호신청' 입법추진

    한나라당 김문수(金文洙) 의원은 23일 제3국에 체류하는 탈북자를 보호하기 위해 이들이 대리인을 통하거나 서면.전화 등 간접적인방법으로 해외공관에 신변보호 신청을 할 수 있도록 관련 법안을 개정하는 방안을추진중이라고 밝혔다. 김 의원은 "현재 해외에 머무는 탈북자들이 대한민국에 보호신청을 하기 위해 선생명과 신체의 위험을 감수하고 재외공관에 진입하는 방법밖에 없다"면서 "해외 탈북자가 보다 안전하고 합법적으로 보호신청을 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

    연합뉴스 | 2004.09.23 00:00

  • [여야 정기국회 초반 평가]

    ... 당내 논의도 충실하게 진행중임을 강조하면서 당 안팎의 `리더십 부재' 비판을 반박했다. 천정배(千正培)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책의총에서 "정기국회초반 우리당은 계획했던 것들을 진행시키고 성과를 얻었으며, 경제개혁 법안 등도착착 진행돼서 국감이 끝나면 처리할 수 있는 단계에 이르렀다"며 "정기국회가 끝날때쯤이면 목표로 한 개혁입법을 완수하거나 결정적 기초를 쌓을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정기국회 활동을 놓고 개혁에 대한 기대가 높은 지지자들 ...

    연합뉴스 | 2004.09.23 00:00

  • 국회, 특소세법 개정 등 처리논의

    ... 모두 35개 안건을 처리할 예정입니다. 특소세법 개정안은 프로젝션 TV와 PDP TV, 에어컨, 온풍기 등 11개 품목에 대한 특소세 를 폐지하고 환경친화형 자동차에 대한 특소세를 경감하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또 헌법재판소의 위헌 결정을 받은 형사소송법, 특정범죄가중처벌법, 보안관찰법, 군사법원법, 공익법인 설립운영에 관한 법 등 5개 법안의 위헌 요소를 정비한 개정안도 처리될 예정입니다. 연사숙기자 sa-sook@wowtv.co.kr

    한국경제TV | 2004.09.23 00:00

  • 김용갑 의원 실신 소동..국회 발언도중… 병원 후송

    한나라당 김용갑 의원이 23일 국회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하다 졸도,병원에 실려가는 소동이 벌어졌다. 김 의원은 이날 본회의에서 법안 처리가 끝난 후 5분발언을 신청해 국가보안법 폐지에 반대하는 취지의 주장을 펼쳤다. 김 의원은 "국보법은 북한의 위협으로부터 대한민국의 체제를 지키는 법"이라며 "노무현 대통령은 이 법을 악법이라며 칼집에 넣어 박물관에 보내야 된다고 했지만 국가보위를 책임진 대통령이 이런 말을 해서는 안된다"고 비판했다. 2∼3분 ...

    한국경제 | 2004.09.23 00:00

  • 여당 "비정규직 입법안은 개악" ‥ 일방통행식 정부안 강력 성토

    23일 열린우리당 정책의총에서 일부 의원들이 '파견근로자보호법' 개정안 등 정부의 비정규직 관련 입법안을 '개악'이라며 강력 반발,정부와 당 지도부를 곤혹스럽게 했다. 국회 환경노동위 소속인 김영주 의원은 김대환 노동부 장관의 법안취지 설명을 들은 뒤 "정부가 최근 입법예고한 파견근로자보호법은 근로자의 파견기간을 3년으로 늘리는 등 지난해 노동부 안보다 후퇴한 내용"이라는 자료를 의원들에게 배포했다. 김 의원은 "법안이 통과되면 비정규직이 줄어들 ...

    한국경제 | 2004.09.23 00:00

  • 與-민노.민주 3각공조 본격화

    ... 의견을 모으는 등 일단 3당 개혁연대가 순항하고있는 것으로 보인다. 이 처럼 3당 개혁연대가 순조로운 출발을 보이고 있는 것은 3당의 이해관계가맞아 떨어진 결과로 해석된다. 우리당의 경우 친일법과 공정거래법 개정안 등 각종 개혁법안이 한나라당의 반발에 부딪혀 차질을 빚으면서 민노당, 민주당의 지원이 절실히 필요한 상황이다. 의석이 각각 10석과 9석에 불과한 민노당과 민주당은 과반여당인 우리당과 `강력한 야당'인 한나라당 틈바구니속에서 `캐스팅보트'를 쥐기가 ...

    연합뉴스 | 2004.09.23 00:00

  • 천정배 "국보법 보완책 복수로 마련"

    ... "보완책의 내용과 장단점이 무엇인지, 의원들이 인식할 수 있도록 아주 구체적인 자료를 만들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보완책을 각각 2가지 안으로 정리하겠다는 자신의 발언이 `예(例)'라고 덧붙였지만, 당 내부에서 형법보완안과 보완입법안에 대한 입장차이를 좁히지 못하는데 따라 이 같은 해결책을 제시한 것으로 해석된다. 보완책이 각각 복수안으로 정리될 경우 국보법 폐지에 대한 의원들의 다양한 의견을 충분히 반영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천 원내대표는 또 "개혁법안들은 ...

    연합뉴스 | 2004.09.23 00:00

  • 어정쩡 여야 지도부 ‥ 리더십 '금'가는 소리

    ... 이어지면서 상처 또한 적지않다. 열린우리당 이부영 의장과 천정배 원내대표는 정기국회를 시작하면서 23일까지 국가보안법 처리에 대한 당론을 정하고 친일진상규명특별법은 반드시 처리하겠다고 공언했다. 기금관리기본법 공정거래법 등 경제관련 법안도 조속히 처리하겠다는 입장이었다. 이 중 아직까지 어느 것 하나도 실현되지 못했다. 특히 이 의장은 지난주 각계 원로들과의 잇단 회동 등에서 국보법 처리와 관련,"2∼3일 내로 대체입법을 할지,형법을 보완할지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04.09.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