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731-2740 / 3,4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두관 돕는 사람들…천정배·원혜영 앞장 막후엔 전윤철·신경림

    ... 상임경선대책본부장을, 김세웅·유재규·조배숙·홍기훈 전 의원이 공동경선선대본부장을 맡았다. 조직위원장은 안민석 의원, 조직본부장은 문병호 의원, 홍보미디어위원장은 김재윤 의원, 전략본부장은 민병두 의원이 맡았다. 지방분권추진본부장에는 최근 복당한 유성엽 의원이 이름을 올렸다. 외곽지지단체인 '피어라 들꽃'은 시민사회와 문화계 인사를 주축으로 김 후보를 돕는다. 신경림 시인이 대표다. 메이저리그 출신의 김병현 선수(넥센 히어로즈)를 비롯해 노혜경·정희성·문병란 시인, 박재승 ...

    한국경제 | 2012.08.09 00:00 | 이현진

  • thumbnail
    황우여 "공천헌금, 당과 무관땐 사퇴안해"

    ... “(문구에는 사퇴라는 얘기가) 안 나와 있다”며 “'책임질 일이 있을 경우에는 책임을 진다' 이렇게 돼 있다”고 했다. 그는 '디도스 사태'로 자진 탈당한 최구식 전 의원에 대해 “본인이 탈당 후 무고함을 밝혔고 대선이 정비되면 복당시킬 예정”이라고 말했다. 공천헌금 의혹 당사자인 현영희 의원과 현기환 전 의원에 대해서도 “자신들이 명백히 무고함을 밝힌다면 돌아올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비박계인 임태희 후보 측 관계자는 “(황 대표의 주장은) 거론할 가치도 ...

    한국경제 | 2012.08.07 00:00 | 이태훈

  • 황우여 "공천헌금의혹, 黨연관성 보고 책임진다"

    ... 송구스럽다"며 "현기환 전 의원은 강력 반발하고 있는데 그것이 명명백백하게 밝혀지면 명예회복을 해줘야 한다"고 말했다. 현영희 의원, 현기환 전 의원에 대한 당 윤리위의 제명 결정에 대해서도 "자신들이 명백히 무고함을 밝힌다면 돌아올 수 있을 것"이라면서 `디도스 사태'로 자진탈당한 최구식 전 의원을 거론, "본인이 탈당 후 무고함을 밝혔고 대선이 정비되면 복당시킬 예정"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김화영 현혜란 기자 quintet@yna.co.kr

    연합뉴스 | 2012.08.07 00:00

  • 새누리당, 현영희·현기환 제명.. 박근혜 반응은?

    ... 의견서 제출 요구를 거부하고 당 윤리위 출석도 거부하는 등 당명에 불복한 점도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현영희 의원 제명안은 의원총회 3분의 2 이상의 찬성으로, 현기환 전 의원은 최고위 의결로 각각 확정되며 제명시 향후 5년간 복당이 금지됩니다. 비례대표인 현영희 의원은 자진 탈당 시 의원직을 상실하지만 이번처럼 제명돼 강제 출당될 경우 무소속으로 의원직은 유지하게 됩니다. 한편 새누리당 박근혜 전 비상대책위원장은 이날 "만약 이것(공천헌금 의혹)이 사실이라면 ...

    한국경제TV | 2012.08.06 00:00

  • 새누리, 현영희ㆍ현기환 제명 결정

    ... 의견서 제출 요구를 거부하고 당 윤리위 출석도 거부하는 등 당명에 불복한 점도 있다"고 덧붙였다. 현영희 의원 제명안은 의원총회 3분의 2 이상의 찬성으로, 현기환 전 의원은 최고위 의결로 각각 확정되며 제명시 향후 5년간 복당이 금지된다. 비례대표인 현영희 의원은 자진탈당시 의원직을 상실하지만 이번처럼 제명돼 강제 출당될 경우 무소속으로 의원직은 유지하게 된다. 두 사람이 혐의를 강력하게 부인하며 자진탈당을 거부하는 상황에서 새누리당이 이처럼 강경한 ...

    연합뉴스 | 2012.08.06 00:00

  • 박근혜 "공천헌금 의혹, 사실이라면 중대범죄"

    ... 행위를 하고 당의 위신을 훼손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현영희 의원의 경우 당의 소명자료 제출 요구를 거부하고 당 윤리위 출석도 거부하는 등 당명에 불복한 점도 있다"고 덧붙였다. 제명안은 의원총회 3분의 2 이상의 찬성으로 통과되며 제명시 5년간 복당이 금지된다. 비례대표인 현영희 의원은 자진탈당시 의원직을 상실하지만 제명돼 강제 출당될 경우 무소속으로 의원직은 유지하게 된다. 한경닷컴 뉴스 팀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2.08.06 00:00 | kmk

  • 새누리, 현영희ㆍ현기환 제명절차 착수

    ... 따라 당 윤리위는 이날 전체회의를 열어 구체적인 방안 논의에 들어갔으며 이르면 이날중 구체적인 결론이 나올 것으로 알려졌다. 윤리위에서 제명 결정이 내려질 경우 제명안은 의원총회 3분의 2 이상의 찬성으로 통과되며 제명시 5년간 복당이 금지된다. 비례대표인 현영희 의원의 경우 자진탈당시 의원직을 상실하지만 제명 또는 출당시 의원직을 유지하게 된다. 현기환 전 의원은 현재 혐의를 강력 부인하며 자진탈당을 거부하고 있다. 한편 홍 대변인은 비박(非朴ㆍ비박근혜) ...

    연합뉴스 | 2012.08.06 00:00

  • thumbnail
    새누리, 현기환·현영희 신속 제명

    ... 제명안은 최고위원회의 의결을 통해 확정된다. 현 의원 제명안은 현역인 만큼 의원총회를 거쳐야 한다. 재적의원 3분의 2 이상이 찬성해야 가결된다. 새누리당 지도부는 빠른 시일 내에 의총을 열 계획이다. 제명처분을 받으면 향후 5년간 복당이 금지된다. 당 지도부도 윤리위에 앞서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두 사람을 제명해야 한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서병수 사무총장 등이 “이 사건으로 우리 당의 이미지가 실추됐기 때문에 신속하고 단호한 조치가 필요하다”고 제안했고, 대부분 ...

    한국경제 | 2012.08.06 00:00 | 도병욱

  • [속보] 새누리당, 공천헌금 현영희ㆍ현기환 제명

    ... 행위를 하고 당의 위신을 훼손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현영희 의원의 경우 당의 소명자료 제출 요구를 거부하고 당 윤리위 출석도 거부하는 등 당명에 불복한 점도 있다"고 덧붙였다. 제명안은 의원총회 3분의 2 이상의 찬성으로 통과되며 제명시 5년간 복당이 금지된다. 비례대표인 현영희 의원은 자진탈당시 의원직을 상실하지만 제명돼 강제 출당될 경우 무소속으로 의원직은 유지하게 된다. 한경닷컴 뉴스 팀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2.08.06 00:00 | kmk

  • 현기환 "당에 부담 안줄 것"…탈당 가능성도

    ... 공직후보자추천위원이던 현 전 의원의 이 같은 언급은 거취와 관련해 중대 결단을 할 수 있음을 시사한 것으로 보인다. 현 전 의원이 여의도연구소 부소장직에서 사퇴하는 것은 물론 탈당을 한 뒤 검찰 수사를 통해 혐의가 없는 것으로 밝혀질 경우 복당하겠다는 뜻을 내비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현 전 의원은 오전 긴급 최고위를 지켜본 뒤 자신의 입장을 밝히는 방안을 검토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함께 당 지도부는 대선후보 경선에 나선 비박(비박근혜) 주자 4인의 `공천헌금 ...

    연합뉴스 | 2012.08.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