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771-2780 / 3,5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安 신당 '사람 빼가기' 신경전

      ... 2012년 4월 총선 과정에서 민주당을 탈당했던 광주 출신 3선인 박주선 의원의 안철수신당 합류를 막기 위해 나섰다. 김 대표는 이날 박 의원과 오찬 회동을 하고 민주당의 혁신 의지를 강조하며 “당에 다시 들어와 힘을 보태달라”며 복당을 거듭 설득했으나 박 의원은 즉답을 피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 의원은 강동원 무소속 의원과 함께 호남 내에서 안철수신당 합류 가능성이 점쳐지고 있다. 안 의원 측으로선 박 의원을 영입할 경우 호남지역에서 안풍(안철수바람)을 확산시킬 '교두보'를 ...

      한국경제 | 2014.02.10 20:41 | 김재후

    • '논문표절' 탈당 문대성 복당 또 유보…여론 역풍 우려

      새누리당이 논문표절 의혹으로 탈당했던 문대성 무소속(부산 사하갑) 의원의 재입당을 다시 유보했다. 새누리당은 3일 최고위원회의에서 지난해 10월 말 입당신청서를 낸 문 의원의 재입당 문제를 논의했으나 최종 결론을 내리지 못했다. 문 의원을 다시 받아들일 경우 6·4 지방선거에서 여론 역풍을 맞을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된 것으로 알려졌다. 재입당 허용 의견도 나왔다. 6·4 지방선거에서 현역의원 출마와 7월 재·보선을 앞두고 과반 의석 지키...

      한국경제 | 2014.02.03 11:26 | 김민성

    • thumbnail
      친박색 더 짙어진 새누리…사무총장 홍문종·대변인 유일호

      ... 국회의원을 지낸 홍우준 전 의원의 아들이다. 41세이던 1996년 부친의 지역구를 물려받아 15~16대 의원에 잇따라 당선됐다. 그러나 2006년 7월 집중호우 당시 '수해 골프 사건'으로 제명되는 등 우여곡절을 겪은 뒤 지난해 복당해 4·11 총선에서 승리했다. 이상일 대변인 후임으로 임명된 유 대변인은 한국조세연구원장과 한국개발연구원(KDI) 국제정책대학원 교수 등을 역임한 경제통이다. 전략기획본부장에는 친박계 김재원 의원(재선·경북 군위·의성·청송)이 ...

      한국경제 | 2013.05.20 17:28 | 이태훈

    • 與 신임 사무총장 홍문종, 대변인 유일호 임명

      ... 국회의원을 지낸 홍우준 전 의원의 아들인 홍 사무총장은 1996년 부친의 지역구를 물려받아 제15∼16대 의원에 잇따라 당선됐다. 그러나 2006년 7월 집중호우 당시 '수해 골프 사건'으로 제명되는 등 우여곡절을 겪었으며, 지난해 복당해 4·11 총선에서 여의도 재입성에 성공했다. 새누리당은 또 당 대변인에 박 대통령의 당선인 시절 비서실장을 지낸 경제통의 유일호(재선ㆍ서울 송파을) 의원을 선임했다. 이상일 대변인 후임으로 임명된 유 대변인은 유임된 민현주 대변인과 ...

      연합뉴스 | 2013.05.20 09:49

    • '큰형님'의 귀환…"親朴 헤쳐모여"

      ... 지도부의 무기력한 모습에 실망한 친박계와 권력 중심부에서 벗어난 이른바 '짤박'(잘린 친박), '홀박'(홀대받는 친박)'이 김 의원에게 시선을 보내고 있다”고 전했다. 친박계 대부로 불리는 서청원 전 의원이 이달 초 새누리당에 복당해 상임고문단에 합류한 만큼 원내에서는 김 의원, 원외에서는 서 상임고문이 중심을 잡고 친박 세력을 아우를 것으로 예상된다. 친박 거물들 간 '공조냐 견제냐'에도 관심이 쏠린다. '신(新)친박'으로 분류되는 현 황우여 대표 체제와 ...

      한국경제 | 2013.04.25 17:26 | 이정호

    • thumbnail
      [4·24 재보궐선거] '친박 핵심' 김무성·이완구 컴백…새누리 권력구도에 큰 변화 예고

      ... 전망이다. 새 정부 출범 과정에서 장·차관이나 청와대 보좌진 등 핵심 보직을 친박계가 차지하지 못하면서 나온 당내 불만을 누그러뜨리는 역할도 담당할 것으로 보인다. 친박계 대부로 불리는 서청원 전 의원이 이미 이달 초 새누리당에 복당해 상임고문단에 합류한 만큼 원내에서는 김 당선자, 원외에서는 서 상임고문이 무게 중심을 잡고 박근혜정부의 국정 운영을 도울 것이란 분석이다. 여기에 다음달 치러질 원내대표 경선에 출사표를 던진 '원조 친박' 최경환 의원까지 당내 지도부에 ...

      한국경제 | 2013.04.25 01:07 | 이정호

    • [4·24 재·보선] 김무성 '원조 좌장의 귀환'

      ... 김무성이 있다"는 말과 함께 친박계의 좌장으로 통했다. 그러나 이 때문에 2008년 18대 총선을 앞두고 친이계가 주도하는 공천에서 탈락했다. 무소속으로 출마한 그는 '박풍(朴風.박근혜 바람)'을 업고 부산에서 4선에 성공한 뒤 복당했다. 2009년 당 주류인 친이계는 당 화합을 내세우며 그를 원내대표로 추대하려 했으나 당시 박 전 대표가 반대하면서 두 사람 사이에 균열이 생기기 시작했다. 김 의원이 '보수의 성공을 위해서는 이명박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협력해야 ...

      연합뉴스 | 2013.04.24 22:48

    • thumbnail
      제명됐던 친박 속속 복귀…현기환·최구식 복당

      새누리당 고위 당직자는 8일 기자와 만나 “조만간 최구식 전 의원을 복당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최 전 의원은 2011년 치러진 10·26 재·보궐선거 당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웹페이지에 대한 디도스(DDoS) 공격의 배후 혐의를 받았으나, 지난해 6월 서울중앙지검 디도스 특별검사팀은 최 전 의원에 대해 무혐의 처리했다. 새누리당은 이날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제명됐던 현기환 전 의원과 유영, 이효선, 박윤구, 유효근, 최영조 씨 등 6명에 대한 재입당을 ...

      한국경제 | 2013.04.08 17:17 | 김재후

    • "키프로스 구제금융 조건 잠정 합의"

      ... 요구했다. 키프로스 의회는 22일 라이키 은행의 부실 자산을 '부실채권전담은행'(배드뱅크)로 옮겨 청산 절차를 밟게 한 법안을 가결했다. 은행 청산 등으로 키프로스는 약 35억 유로를 조달할 수 있다고 키프로스 여당인 민주회복당의 아베로프 니오피투 부총재가 설명한 바 있다. 그러나 이는 구제금융 결정권을 쥔 유로그룹(유로존 재무장관 협의체)이 재정확보 규모로 요구한 58억 유로에 크게 못 미치는 금액이다. 지난 19일 키프로스 의회는 채권단인 소위 '...

      연합뉴스 | 2013.03.25 00:00

    • 키프로스, 구제금융 세부안 마련에 '진통'

      ... 라이키 은행(Cyprus Popular Bank)의 부실 자산을 '부실채권전담은행'(배드뱅크)로 옮겨 청산 절차를 밟게 한 법안을 가결했다. 은행 청산 등으로 키프로스는 약 35억 유로를 조달할 수 있다고 키프로스 여당인 민주회복당의 아베로프 니오피투 부총재가 설명한 바 있다. 그러나 이는 구제금융 결정권을 쥔 유로그룹(유로화 사용 17개국 재무장관 회의체)이 재정 확충 규모로 요구한 58억 유로에 크게 부족하다. 키프로스의 구제금융 재협상에 집중하기 위해 EU ...

      한국경제 | 2013.03.24 00:00 | chs87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