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11-3220 / 3,5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산 각 후보진영, 마지막 한표 호소

      ... 후보 선거사무실에서 합동 기자회견을 갖고 "이번 선거는 한나라당과 나라를 망치고 있는 일부 간신배들에 대한 국민의 준엄한 심판"이라며 '친박 무소속연대'를 선택해달라고 호소했다. 이들 후보는 또 "당선되면 조건 없이 한나라당 복당을 신청할 것"이라며 "진정으로 한나라당을 사랑한다면 우리에게 힘을 실어달라"고 말했다. 민주노동당과 진보신당 부산선대위도 각각 기자회견을 통해 한나라당과 통합민주당, '친박 무소속연대' 등을 싸잡아 비난하며 "노동자와 서민의 목소리를 제대로 ...

      연합뉴스 | 2008.04.08 00:00

    • 총선후 전개될 정국 시나리오

      ... 박근혜 전대표의 힘을 빌리지 않고 자력으로 과반을 달성했다는 평가 속에서 7월 전당대회를 통해 당 리더십 장악에 나설 것으로 보이고, 구주류인 박근혜 전대표와 친박세력의 입지는 그만큼 위축될 수 밖에 없다. 외부 친박세력의 복당도 그만큼 난망한 상황에 빠져든다. 한나라당이 안정과반 확보에 성공할 경우 민주당은 100석 이상의 성적을 거두기 어렵다. 이 경우 개헌 저지선 확보는 물론 민주당이 독자적으로 견제력을 행사하는데 한계를 노출할 수 밖에 없다. ...

      연합뉴스 | 2008.04.08 00:00

    • TK 총선막판 `박근혜는 우리편' 신경전

      ... 위한 각 진영의 호소가 이어졌다. 대구.경북에서 전통적으로 강세를 보여온 한나라당은 박근혜 전 대표가 한나라당 후보라는 점을 재차 강조하면서 선거 막판 `박풍(朴風)' 차단에 나섰고 친박연대와 친박 무소속 연대는 한나라당 복당 의사와 `박근혜 지키기'를 강조하며 맞대응 했다. 한나라당 대구지역 출마 후보자들은 이날 오전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박 전 대표가 차기 대통령 후보에 가장 가깝게 가 있는 인물이고 한나라당의 큰 자산이라고 강조했다. 대신 친박 ...

      연합뉴스 | 2008.04.08 00:00

    • D-1 친박연대 영남권 집중공략

      ... 한다"고 강조하고 "우리는 이명박 대통령의 성공을 진심으로 바라고 있다. 당선되면 한나라당으로 돌아가서 박 전 대표와 이 대통령의 대화합에 앞장설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또 "당선이 확정되면 10일 무조건 한나라당 복당을 신청할 것"이라며 "이 대통령의 국정운영을 적극 돕겠다는데도 복당을 막는다면 대통령 주변 특정세력들이 독선의 정치를 펼치겠다는 것에 다름아니다"고 주장한 뒤 "저희에게 보내주시는 한 표는 박 전 대표를 지키고, 이 대통령의 성공을 ...

      연합뉴스 | 2008.04.08 00:00

    • 이회창 "親朴, 복당 내건 선거운동은 불건전"

      "거대여당론은 정치적으로 무식한 얘기" 자유선진당 이회창 총재는 7일 친박(親朴.친 박근혜)계 인사들로 구성된 '친박연대'와 '친박 무소속연대'에 대해 "(한나라당) 복당을 이유로 선거운동을 하는 것은 건전하지 못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 총재는 이날 오전 부산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정치이념 때문에 나왔다면 끝까지 한나라당 밖에서 활동하는 게 일관된 것이고, 그렇지 않은 것은 일관되지 못할 뿐만 아니라 정치적으로도 무가치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

      연합뉴스 | 2008.04.07 00:00

    • [4ㆍ9 총선] 이회창 "親朴연대, 복당 전제 선거운동 안돼"

      이회창 자유선진당 총재는 7일 친박(親朴)계 인사들로 구성된 '친박연대'와 '친박 무소속연대'에 대해 "(한나라당) 복당을 이유로 선거운동을 하는 것은 건전하지 못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 총재는 이날 오전 부산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정치이념 때문에 나왔다면 끝까지 한나라당 밖에서 활동하는 게 일관된 것이고 그렇지 않은 것은 일관되지 못할 뿐만 아니라 정치적으로도 무가치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 총재는 "그분들의 복당을 반대하는 게 아니라 ...

      한국경제 | 2008.04.07 00:00 | 박수진

    • 친박연대 `與 견제론' 쟁점화

      ... 현저히 떨어질 가능성이 높은 만큼 `캐스팅 보트' 역할을 할 수 있는 친박(친 박근혜) 세력에 표를 몰아달라는 주장인 셈이다. 현재 친박연대측은 한나라당이 이번 총선에서 내부 목표인 168석 이상의 안정 과반의석을 확보할 경우 `복당 및 한나라당 내 견제세력'이라는 친박연대의 목표 달성이 어려워질 수 있다고 자체 판단하고 있다. 당의 한 관계자는 "한나라당이 단독으로 안정 과반의석을 얻으면 친박연대를 받아주려 하지 않을 게 뻔하다"면서 "친박연대가 지역구 최소 ...

      연합뉴스 | 2008.04.07 00:00

    • 한나라 충북 선대위원장에 박근혜 전대표 동생 근영씨

      ...당은 3일 박근혜 전 대표의 동생인 박근영 육영재단 이사장을 충북 공동선대위원장에 임명했다고 밝혔다. 조윤선 대변인은 이날 "박 전 대통령 차녀인 근영씨가 한나라당을 돕기 위해 외가가 있는 충북 선대위원장직을 맡기로 했다"고 말했다. 박 이사장은 4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충북에서 지원유세에 나설 방침이다. 한나라당은 또 복당 불허로 공천 신청이 거부된 박종웅 전 의원의 입당도 받아들여 부산 공동선대위원장에 임명키로 했다.

      한국경제 | 2008.04.03 00:00 | 김홍열

    • 조순형 "친박연대, 팬클럽 아니냐"

      자유선진당 조순형 선거대책위원장은 2일 총선후 친박연대와의 연대 가능성과 관련, "어떤 특정 개인 그것도 다른 당에 있는 인물을 지지하면서 복당하겠다, 이것은 무슨 정당이 아닌 팬클럽 아니냐"면서 "친박연대의 기본적 성격이나 여러가지로 봐서 (연대는) 검토할 가치가 없다"고 말했다. 조 위원장은 이날 불교방송 `유용화의 아침저널' 프로그램에 출연, 이같이 말하고 "독자적인 이념과 노선이 있고 정책이 있고 그런 정치조직이 정당인 데 (친박연대는) ...

      연합뉴스 | 2008.04.02 00:00

    • 친박연대 "朴 지원유세 나오지 마세요"

      ... 대표가 한나라당 지원유세를 한다면 얼마나 힘이 빠지겠느냐"면서 "한나라당에 빌미를 줄까봐 우리도 박 전 대표에게 지원해 달라고 말하지 않는다. 지금 상태가 가장 좋은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규택 대표는 라디오에서 한나라당 복당 여부와 관련, "한나라당이 이번 총선에서 과반이 안되면서 교섭단체(20석) 이상을 당선시킬 우리에게 무릎 꿇을 날이 올 것"이라며 "총선이 끝나면 `친박 무소속 연대'가 친박연대에 입당해 하나로 합친 뒤 당대 당 합당 형식으로 한나라당에 ...

      연합뉴스 | 2008.04.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