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31-3240 / 3,5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당 광주전남 '양다리 당직자'로 골머리

      ... 이들에 대한 처리 지침을 받았다. 시당 관계자는 "엄연히 당 조직에 몸 담고 있으면서 정(情)과 학연, 지연 등에 이끌려 무소속 후보를 위해 선거운동을 하는 것은 도의에도 어긋난다"며 "하고 싶으면 떳떳하게 탈당한 뒤 하라"고 촉구했다. 이 관계자는 또 "무소속 후보를 지원하는 당직자 등을 중앙당에서 정밀 조사하고 있으며 이들은 탈당하더라도 추후 결코 복당할 수 없다"고 못박았다. (광주연합뉴스) 송형일 기자 nicepen@yna.co.kr

      연합뉴스 | 2008.04.02 00:00

    • 민주, 탈당자 복당 어떻게 할까

      한나라당이 공천탈락 후 탈당인사들의 총선 후 복당 여부를 놓고 내부 논란에 휩싸이면서 이 같은 사안에 대해 통합민주당은 어떻게 처리할 지에 정가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나라당의 경우 공천탈락 탈당자의 복당 논란이 친이(親李), 친박(親朴) 진영간 권력투쟁 양상으로 전개되면서 복잡한 상황에 빠져 있지만 민주당은 이들을 개혁공천의 희생자로 보는 시선이 많기 때문에 처리 방향도 그만큼 다를 것이란 분석이 나오고 있다. 민주당의 부정.비리전력자 공천 ...

      연합뉴스 | 2008.04.01 00:00

    • 한 "과반 무난"…정당 대결 구도 전력

      ... 위한 막판 표몰이에 전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또 안정적 과반 획득을 위해서는 친박연대, 친박 무소속연대와 맞붙고 있는 영남 경합지와 야당 후보와 경합중인 수도권, 충청권 접전지 승리가 관건이라고 보고 친박후보 상대 지역에서는 `복당 불가론'을, 나머지 야당 후보와 맞붙은 곳에서는 `국정안정론'과 `지역발전론'을 내세우는 투트랙 전략에 집중했다. 이방호 사무총장은 MBC 라디오에 출연, 총선 전망에 대해 "여러 종합적인 여론조사 결과나 지역 보고 자료를 참고하면 ...

      연합뉴스 | 2008.04.01 00:00

    • [4ㆍ9 총선] 초조한 한나라 "도와줘요 박근혜"

      ... 비난했다. 이방호 사무총장도 라디오방송에 출연해 "박 전 대표가 인간적인 입장에서 혼란스러워하고 있지만 공당의 대표를 지냈던 사람으로서 (친박연대에 대한)입장을 정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총장은 탈당한 친박 인사들의 복당 문제에 대해서는 "가장 큰 해당 행위자로 봐서 결코 입당시킬 수 없다"고 못박았다. 당 지도부의 이 같은 강경 대응과 달리 유정현,권기균,현경병 등 한나라당 수도권 출마자 14명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좌파정권이 ...

      한국경제 | 2008.04.01 00:00 | 이준혁

    • 이방호 "朴, 분명한 입장 있어야"

      ... 분들이 아쉬워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런 점은 박 전 대표께서 나름대로 입장을 밝히면 좋지 않겠느냐고 생각한다"면서 "박 전 대표가 지원유세를 해 주면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총장은 또 탈당한 친박 인사들의 복당 문제와 관련, "탈당을 해서 무소속으로 출마한 사람은 가장 큰 해당 행위자로 봐서 입당시킬 수 없다"면서 "당에서는 분명히 복당이 없다는 메시지를 앞으로도 보낼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과거에는 순수한 무소속 한 두 분이 (당을) ...

      연합뉴스 | 2008.04.01 00:00

    • 박희태 "野 과반되면 국정혼란.마비"

      ... "심정적으로 이해가 간다. 그들도 인간인데..."라며 "그러나 제 생각에는 같은 동지였고 또 앞으로도 동지가 될 수 있지 않나 이런 생각을 하면서 너무 극한적인 용어를 쓰지 않는 것이 좋겠다"고 말했다. 친박계 탈당 출마자들에 대한 복당 허용 여부에 대해 "당의 공식입장은 강재섭 대표가 이미 천명했고, 제가 그것에 대해 옳다 그르다, 또는 총선 후에는 상황변화에 따라 달라져야 한다 이런 주장을 할 입장이 아니다"면서 "내면적으로 할 얘기도 있지만 지금 그것은 당을 ...

      연합뉴스 | 2008.03.31 00:00

    • 한, PK서 `친박 무소속' 진압작전

      ... 사실상의 선전포고를 했다. 특히 강 대표는 "친박연대, 무소속 연대라는 말을 쓰면서 엄연히 한나라당에 있는 박근혜 전 대표의 이름과 모습, 영혼을 팔고 있는 후보들이 많다"며 친박연대, 친박 무소속 연대 후보들이 당선돼도 절대 복당을 허용치 않겠다고 못박았다. 안상수 원내대표도 "무소속 연대니, 친박연대니 해서 박 전 대표를 팔아서 자신들의 정치적 재기를 노리는 분들은 국민을 기만하는 것"이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박희태 공동 선대위원장은 "공천 때문에 ...

      연합뉴스 | 2008.03.31 00:00

    • 강대표 "朴 이름.영혼 파는 후보들 많다"

      ... 있다. 특히 어떤 분은 내가 당선되면 한나라당의 대문을 부숴서라도 들어가겠다고 하고, 어떤 분은 박근혜 대표 중심 정계개편 해야 한다는 등의 정치적 술수를 쓰고 있다"며 "지금까지 중대한 해당행위를 한 무소속 후보를 선거 후 복당시킨 예가 없다. 앞으로 복당은 없다는 것을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강조했다. 이 총장은 "유권자 표심을 혼란스럽게 만들고 당원 결집도, 충성도를 약화시키는 일 자체가 더 중요한 해당행위"라며 "우리 부산시민은 결코 복당할 수 없는 ...

      연합뉴스 | 2008.03.31 00:00

    • 朴 "복당불허, 당헌.당규 모르고 하는 소리"

      "박 전대통령 생가보존회장 피살 철저 조사해야"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는 27일 탈당한 측근들의 복당을 허용해야 한다는 자신의 발언을 당 지도부가 `해당행위'라고 비판한 데 대해 "당헌.당규도 모르고 하는 이야기"라고 반박했다. 4.9총선 선거운동을 위해 지역구인 대구 달성에 머물고 있는 박 전 대표는 이날 지역구 사무실에서 기자들과 만나 당 지도부의 비판에 대한 입장을 묻는 질문에 이같이 밝히고 "당헌.당규 어디에도 탈당한 사람의 복당을 불허한다는 ...

      연합뉴스 | 2008.03.27 00:00

    • 한 윤리위, 김택기 제명…공천경위 조사

      ... "해당행위가 일어나지 않도록 모든 사람들이 각별히 조심하고 윤리위가 이런 지역을 각별히 주시하겠다"고 덧붙였다. 인 위원장은 그러나 박근혜 전 대표의 `살아서 돌아오라' 등 발언에 대해선 "개인의 구체적인 사례에 대해서 논한 바는 없다"고 선을 그었고, 논란이 되고 있는 탈당 인사들의 복당과 관련해선 경선에 불복해 탈당하는 것은 해당행위이고 복당은 원칙적으로 안되는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김경희 기자 kyunghee@yna.co.kr

      연합뉴스 | 2008.03.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