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51-3260 / 3,5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베 내각 지지율 급락…참의원 선거 비상

      ... 자민당(33%)을 월등히 앞섰다. 선거가 오늘 당장 실시될 경우 어느 당에 투표할 것인지에 대해서도 비례대표와 선거구 쪽 모두 민주당이 자민당을 크게 눌렀다. 아베 내각은 출범 초 역대 3위의 높은 지지율을 보였으나 이후 탈당의원 복당 파문, 각료들의 잇단 실언, 정치자금 문제 등 악재들이 줄이어 불거지면서 하락세를 보이다 지난달에는 10% 포인트 내외 급상승해 회복 기미를 보이기도 했다. 이번 지지율 급락은 공적연금 보험료 납부 기록 5천여만건이 사라진 문제가 ...

      연합뉴스 | 2007.05.28 00:00

    • 유시민 보건복지부 장관 사퇴

      유시민 보건복지부 장관이 전격 사퇴했습니다. 유시민 장관은 오늘 보건복지부 기자실에서 국민연금 개정과 관련한 기자 간담회에서 장관직에서 사퇴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유 장관은 지난해 2월 10일 장관직에 취임한 후 1년 3개월여간 재직했으며, 열린우리당으로 복당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양재준기자 jjyang@wowtv.co.kr

      한국경제TV | 2007.05.21 00:00

    • 이인제 민주당 복당 … 당적변경 7회 진기록

      이인제 의원이 11일 국민중심당을 탈당하고 민주당에 복당했다. 2002년 민주당 대선후보경선에서 낙마한 뒤 탈당한 지 5년 만이다. 이 의원은 이날 배표한 성명서에서 "민주당은 중도개혁주의 세력의 대동단결을 통해 나라의 미래를 열어갈 역사의 소명을 부여받고 있다. 저의 부족한 능력과 많은 허물에도 민주당이 역사적 소명을 받드는 일에 작은 힘이라도 보태려 한다"고 복당 이유를 설명했다. 이로써 이 의원은 1987년 통일민주당 소속으로 13대 국회의원에 ...

      한국경제 | 2007.05.11 00:00 | 노경목

    • 이인제, 5년만에 민주당 '복당'

      정치부침 따라 8번째 당적보유 진기록 이인제(李仁濟) 의원이 11일 국민중심당을 탈당하고 5년만에 민주당에 복당했다. 이 의원은 이날 성명을 내고 "민주당은 중도개혁주의 세력의 대동단결을 통해 나라의 미래를 열어갈 역사의 소명을 부여받고 있다. 저는 부족한 능력과 많은 허물에도 불구하고 민주당이 역사적 소명을 받드는 일에 작은 힘이라도 보태려 한다"며 "그래서 오늘 5년 가까운 민주당과의 생이별을 끝내고 다시 민주당에 복당한다"고 밝혔다. ...

      연합뉴스 | 2007.05.11 00:00

    • 靑-金.鄭 대립.갈등 확전양상

      ... 하고 아닌 것 같기도 한 `같기도' 정치의 전형"이라고 비판했다. 박 의원은 이어 "참평포럼을 보면 친노인사를 묶어 정치를 할 것 같기도 하고 안할 것 같기도 하고, 영남지역당을 할 것 같기도 하고 안할 것 같기도 하고, 복당할 것 같기도 하고 안할 것 같기도 하고, 통합을 위해 지역주의를 수용할 것 같기도 하고, 안할 것 같기도 하다"고 지적하고 "같기도 정치는 안되며 진심의 정치를 해야한다"고 강조했다. 김현미(金賢美) 의원은 청와대가 지난 9일 ...

      연합뉴스 | 2007.05.11 00:00

    • 日 첫 여성 참의원 의장 정계 은퇴

      ... 기록했다. 자민당을 탈당해 신진, 자유, 보수당 등을 전전하며 보수당에서는 당수로 활동하기도 했으며, 지난 2000년 7월에는 제2차 모리 내각에서 건설상으로 첫 입각한 뒤 중앙 성청개편으로 탄생한 국토교통성의 첫 대신을 지내기도 했다. 2003년 11월 자민당에 복당한 뒤 이듬해 7월 여성으로는 사상 첫 참의원 의장에 취임했다. 남편은 일본 전통극 가부키 배우인 사카타 도쥬로(坂田藤十郞). (도쿄연합뉴스) 이홍기 특파원 lhk@yna.co.kr

      연합뉴스 | 2007.05.11 00:00

    • 김부겸 "鄭.金, 노대통령 비난 어이없어"

      ... 하는 분은 아닌 것 같다"면서도 "국정의 최고 책임자인 대통령이 특정 정당의 정치적 사항에 자꾸 개입하고 발언을 하면 국정의 중요한 과제를 풀어가는데도 상당히 어려움이 있을 것"이라며 자제를 촉구했다. 김 의원은 노 대통령의 복당설에 대해 "그건 `대통령 노무현' 이전에 `정치인 노무현'을 너무 모르는 분들이 하시는 말씀이며 그럴 가능성은 없다"고 일축하고 "우리당의 동지가 노 대통령을 밟고 어떤 입지가 있다고 생각하지는 말아달라는 (대통령의) 사인(sign)이라고 ...

      연합뉴스 | 2007.05.08 00:00

    • 靑 "노대통령 복당 검토.계획도 없다"

      ... 요청에 따라 이뤄진 사실을 확인하며 "정 전의장 측에서 일방적으로 오찬 내용을 공개해 여러분의 의문이 있어서 청와대가 공식적으로 입장을 밝힌다"며 이같이 말했다. 특히 천 대변인은 노 대통령이 정 전의장과의 면담에서 '열린우리당에 복당하겠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정 전의장측이 공개한 데 대해 "당시 대통령이 오찬을 하면서 정 전의장이 탈당을 하겠다고 해서 이를 만류하는 과정에서 설득하기 위해 한 말"이라며 "설득을 위한 역설이라고 보면 된다"라고 밝혔다. 천 대변인은 ...

      연합뉴스 | 2007.05.07 00:00

    • 노대통령-정동영 회동…당 존폐 격론

      대통령 "복당해서라도 당 지키겠다"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이 4.25 재.보궐선거 직후인 지난달 27일 청와대 관저에서 열린우리당 정동영(鄭東泳) 전 의장과 회동, 열린우리당 존폐 문제를 놓고 격론을 벌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노 대통령과 정 전 의장의 회동은 오찬을 겸해 1시간20분 가량 진행됐고, 이 자리에는 문재인(文在寅) 비서실장이 배석한 것으로 전해졌다. 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정 전 의장이 "열린우리당이 2.14 전당대회에서 대통합신당을 ...

      연합뉴스 | 2007.05.07 00:00

    • 노대통령 "당깨려 공작말고 그냥 나가라"

      ... 지적했다. 노 대통령은 이날 '대통령의 공식 입장을 밝힙니다'라는 또다른 글을 통해 △지역주의 극복과 국민통합이라는 창당정신 유지 △지역구도로의 회귀 반대 △무원칙하고 무책임한 당의 해체 반대 입장을 발표했다. 아울러 "열린우리당 복당 의사나 계획이 없다"고 정면으로 부인하고,'영남신당을 만들려고 한다''특정 후보를 지지한다'는 일각의 주장은 정치적 모함이라고 일축했다. ◆鄭ㆍ金 "대통령이 분란 자초" 정ㆍ김 전 의장 측은 즉각 반발했다. 정 전 의장은 "당원이 ...

      한국경제 | 2007.05.07 00:00 | 이재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