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76651-176660 / 198,7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름다운 아내가 스타를 만든다 .. 베컴 등 부인 미모도 '세계 최고'

      ... 아내가 된 것은 지난 1998년. 현재 빅토리아는 첫째 브루클린에 이어 베컴의 두번째 아기를 임신 중이다. 이번 월드컵을 계기로 부활에 성공한 호나우두 뒤에도 미모의 아내가 있다. 지난 99년 호나우두와 결혼한 밀레네 도밍구스는 부상에 허덕이던 남편이 마음을 다잡고 복귀에 전념할 수 있도록 내조를 충실히 해 온 것으로 유명하다. 자신 역시 이탈리아 여자 축구팀 피아마 몬차에서 미드필더로 뛰고 있어 흔하지 않은 스타 커플이자 축구 커플로 이름을 떨치고 있다. 프랑스의 ...

      한국경제 | 2002.06.08 00:00

    • 젊은피로 미국잡고 16강 간다 .. 韓美 '달구벌 대전' D-1

      ... 백업요원까지 총동원,스피드와 체력으로 밀어붙이는 혈전을 벌일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팀은 이같은 극한 대치 상황과 폭염을 고려,체력이 업그레이드된 '젊은 피'를 대거 기용하는 승부수를 띄울 전망이다. '젊은 피'의 낙점은 황선홍과 유상철이 부상으로 제 컨디션을 찾지 못하는 것을 감안,몸상태가 완벽한 신예들의 빠른 발을 믿자는 복안이다. 이와 관련,히딩크 감독은 8일 "황선홍과 유상철이 미국전에 출전할 수 있을 지는 아직 불투명하며 두 선수 없이 경기할 상황도 대비하고 ...

      한국경제 | 2002.06.08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중국 수비 양대축 결장

      중국 수비의 양대축인 판즈이(상하이 선화)와 쑨지하이(맨체스터 시티)가 8일 열린 브라질과의 조별리그 C조 2차전에 부상으로 모두 결장했다. 판즈이는 1차전 코스타리카와의 경기후 다리부상이 재발했고 쑨지하이는 오른쪽 발목을 다친 것으로 전해졌다. 중국은 우청잉, 리웨이펑, 두웨이, 수얀롱 등 비교적 젊은 선수들로 포백의 수비라인을 구축했으나 노장 수비수인 이들의 결장으로 막강한 화력을 자랑하는 브라질의 파상공세에 어떻게 대처할지가 주목된다. ...

      연합뉴스 | 2002.06.08 00:00

    • [월드컵] 김남일.레이나 중원 격돌

      ... 세계를 놀라게 한 한국과 미국의 강점은 무엇보다 견고한 조직력을 갖춘 미드필드라인이고 양팀 미드필드의 핵심에 김남일과 레이나가 있고 이들간의 대결에서 승부가 갈릴 전망이다. 허벅지를 다쳐 지난 5일 포르투갈전에 결장했던 레이나가 부상에서 거의 완쾌된 가운데 한국전에서 풀타임 소화를 자신하고 있어 둘의 정면승부는 이제 기정사실이된 상황. 한국팀 부동의 수비형 미드필더로서 미국의 플레이메이커 레이나를 상대하게 된 김남일은 폴란드전에서 상대 공격형 미드필더 피오르트 ...

      연합뉴스 | 2002.06.08 00:00

    • 귀향 아프간 난민 45명 버스사고로 사망

      파키스탄으로부터 돌아오던 아프가니스탄 난민들을 가득 태운 버스가 지난 6일 카불과 잘랄라바드 사이 사로비 부근 고속도로에서 사고를 일으키며 카불 강으로 추락, 최소한 45명이 숨지고 5명이 부상했다고 파키스탄의 아프간이슬람통신(AIP)이 8일 보도했다. AIP는 이들이 파키스탄 남부 카라치로부터 돌아오던 길이었다고 밝히고 버스가 추락한 곳에서 수 킬로미터 떨어진 강에서 12구의 사체가 인양됐다고 전했다. 유엔난민고등판무관(UNHCR)은 지난 3월 ...

      연합뉴스 | 2002.06.08 00:00

    • thumbnail
      [네덜란드 현지 취재] "히딩크의 한국은 우리팀"

      ... 축하전화를 받았다"며 "한국의 승리가 네덜란드인들로 하여금 2002 월드컵에 관심을 갖게 했다"고 전했다. 특히 PSV구단이 있는 아인트호벤은 어느 도시보다 한국팀에 큰 관심을 보였다. PSV 아인트호벤이 유럽 메이저 축구 구단으로 부상한 데는 히딩크의 공헌이 절대적이었기 때문이다. 아인트호벤 시민이라면 네덜란드 토박이인 히딩크 감독이 플레이메이커 호마리우를 내세워 네덜란드 FA컵과 챔피언리그를 동시에 제패한 88년을 생생하게 기억하고 있다. 따라서 그들은 한국의 ...

      한국경제 | 2002.06.08 00:00

    • [월드컵] 아주리 군단의 무너진 빗장수비

      ... 다쳐 정상적인 플레이가 힘들었다는 점을 감안하더라도 이날 이탈리아 수비는 예전의 모습과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엉성했다. 이탈리아는 이날 16강 진출 안정권에 들기 위해 알렉산드로 네스타, 파비오 칸나바로, 크리스티안 파누치에 부상중인 말디니까지 투입했고 전반 중반까지만 해도 상대 센터링과 패스의 길목을 잘 지켜내 예전의 안정감을 보여주는 듯 했다. 하지만 전반 26분께부터 상대 다보르 부그리네치와 밀란 라파이치의 짧게 주고받는 패스를 막지 못해 결정적인 ...

      연합뉴스 | 2002.06.08 00:00

    • [佛오픈테니스] 페레로.코스타, 결승서 격돌

      ... 눌렀다. 빠른 스피드로 '모기'라는 별명을 갖고 있는 페레로는 첫 세트를 따낸 뒤 2세트에서도 게임스코어 4-2로 앞선 상황에서 사핀의 잇딴 실수로 다시 세트를 이기면서 승리를 확신했다. 2000년 US오픈 우승자 사핀은 발목 부상으로 컨디션이 난조를 보인데다 페레로(49개)보다 훨씬 많은 76개의 실수를 남발해 무릎을 꿇었다. 지난 2000년과 2001년 준결승에서 당시 우승자였던 구스타보 쿠에르텐(브라질)에게 모두 패해 결승행이 좌절됐던 페레로는 쿠에르텐과 ...

      연합뉴스 | 2002.06.08 00:00

    • [월드컵] 세계 최고의 스타로 떠오른 베컴

      '축구종가' 잉글랜드의 보물인 데이비드 베컴(27.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 라이벌 선수들의 부진을 틈타 이번 월드컵 최고의 '스타'로 떠오르고 있다. 그동안 베컴은 장기간의 부상에 따른 연습부족과 각종 구설수 등으로 몸값을 제대로 못해 BBC로부터 '10점 만점에 6점 선수'라는 혹평도 받았으나 이번 대회를 통해 그같은 의구심을 깨끗이 해소하고 있다. 베컴의 활약으로 잉글랜드가 상위에 입상한다면 그는 현재 누리는 이상으로 돈과 명예, 인기를 한손에 ...

      연합뉴스 | 2002.06.08 00:00

    • 美, 화력으로 맞선다 .. 도너번.비즐리 기량 절정

      ... 오후 3시30분 대구에서 한국과 운명의 한판을 펼칠 미국 축구대표팀이 최상의 전력으로 경기를 준비하고 있다. 미국팀은 8일 경기도 미사리축구장에서 2시간 동안 마무리 훈련을 실시했다. 언론에 15분간만 공개된 이날 훈련에는 부상에서 회복한 대표팀 주장 클라우디오 레이나(29)와 클린트 매시스(26)는 물론이고 포르투갈전에서 허벅지를 다쳐 전날까지 트레이너와 따로 훈련하던 어니 스튜어트(33)까지 정상적으로 훈련을 소화했다. 월드컵에 3회 연속 출전한 스튜어트는 ...

      한국경제 | 2002.06.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