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76891-176900 / 199,1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술품 경매시장 '게임아트' 급부상 .. '디지털 일러스트와 만화'

      게임 시장이 급속도로 커지면서 게임 아트도 새로운 문화상품으로 부각되고 있다. 지난 8일 서울 청담동 서울옥션에서 실시된 '디지털 일러스트와 만화' 경매에서 60%의 낙찰률을 기록해 게임 아트가 미술품 경매 대상으로 주목받게 된 것. 이날 경매에는 김형태의 게임 일러스트 '창세기전''마그나카르타',정준호의 게임 일러스트 '리니지2',펜손의 애니메이션 '바리공주',강신웅의 애니메이션 '그레이트 엠퍼럴',김수용의 만화 '힙합',나예리의 만화 '...

      한국경제 | 2002.06.10 00:00

    • 남태령서 버스 전복, 승객 30여명 부상

      10일 오후 3시 21분께 경기도 과천시 과천동 남태령 고개 내리막길에서 보영운수 소속 경기71바 1515호 시내버스가 빗길에 미끄러지면서 전복됐다. 이 사고로 버스 승객 2명이 중상을 입는 등 30여명이 다쳐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나 일단 사망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과천=연합뉴스) 김인유기자 hedgehog@yna.co.kr

      연합뉴스 | 2002.06.10 00:00

    • [부자엄마 되세요-쇼핑] 나는 옷사러 아울렛 간다~

      ...01, 분당점 (031)719-2001/www.eland.net '마리오 아울렛' =구로공단 일대에 패션바람을 일으킨 주역. 지난해 7월 구로패션디자인산업단지(옛 구로2공단)에 문을 연후 주말 2만여명을 끌어들일 정도로 급부상하고 있다. 규모나 인테리어 브랜드 등 어느 하나도 백화점과 견주어 뒤질게 없다. 수입명품 등 국내외 유명 브랜드 2백여개가 들어와 있다. 국내 디자이너 브랜드, 내셔널 브랜드, 아동복, 유아복, 스포츠 신사복 잡화 속옷 등 구색도 ...

      한국경제 | 2002.06.10 00:00

    • 美와 무승부...포르투갈은 폴란드 대파

      ... 5승3무2패의 우위를 이어 나갔다. 한국은 전반 5분과 18분에 설기현(23)이 문전에서 결정적인 슛을 날렸으나 골운이 따르지 않았다. 20분께는 황선홍(34)이 미국 수비수 프랭키 헤지덕(28)과 부딪쳐 눈두덩이가 찢어지는 부상을 당하면서 경기가 잘 풀리지 않았다. 대반격에 나선 미국은 23분 클린트 매시스(26)가 존 오브라이언(25)의 센터링을 받아 선제골을 성공시켰다. 이후 미국에 밀리던 한국은 39분에 황선홍이 페널티킥을 얻어냈으나 이을용(27)이 ...

      한국경제 | 2002.06.10 00:00

    • 안정환 천금의 후반 동점골..美와 1-1 무승부

      ... 몰아붙였으나 골운이 따르지 않았다. 전반 5분과 18분에 설기현(23)이 문전에서 결정적인 슛을 날렸으나 무위에 그쳤다. 설상가상으로 20분께에는 황선홍(34)이 미국 수비수 프랭키 헤지덕(28)과 부딪쳐 눈두덩이가 찢어지는 부상을 당했다. 대반격에 나선 미국은 23분 클린트 매시스(26)가 존 오브라이언(25)의 센터링을 받아 선제골을 성공시켰다. 이후 미국에 밀리던 한국은 39분에 황선홍이 페널티킥을 얻어냈으나 이을용(27)이 그만 실축하고 말았다. 후반 ...

      한국경제 | 2002.06.10 00:00

    • '황선홍 붕대투혼' 온국민 감동

      황선홍(34)의 눈물겨운 투혼이 빛났다. 황선홍은 10일 대구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미국과의 D조 2차전에서 전반 중반 오른쪽 눈 언저리가 찢어지는 부상 속에서도 움츠러들지 않는 투혼을 발휘해 경기장을 가득 메운 6만여 축구팬과 TV와 전광판을 지켜본 온 국민을 감동시켰다. 4일 폴란드와의 경기에서 전반 선제골을 성공시킨 뒤 허리 부근에 부상해 후반에 교체됐던 황선홍은 거스 히딩크 감독의 '연막 작전' 속에 미국전 출전이 불투명했지만 이날 좌우에 ...

      한국경제 | 2002.06.10 00:00

    • 아쉬운 골 결정력 .. D조 '한국-미국전'

      ... 장신(192㎝) 프리델의 발에 걸리고 말았다. 한템포 빠른 슛타이밍이 아쉬운 대목이었다. 한국은 그러나 22분 예기치 못한 악재를 만났다. 최전방 공격수 황선홍이 미국 수비수 프랭키 헤지덕과 공중볼을 다투다 눈자위가 찢어지는 부상을 당한 것. 황선홍이 부상치료를 위해 잠시 그라운드 밖으로 나간 사이에 선제골을 내주고 말았다. 24분 존 오브라이언이 한국의 수비수 2명 위로 찔러준 볼을 달려들던 스트라이커 클린트 매시스가 원바운드 뒤 그대로 강슛,한국의 골네트를 ...

      한국경제 | 2002.06.10 00:00

    • [월드컵] 러'경찰, 모스크바 축구팬 난동 사망보도 부인

      블라디미르 프로닌 모스크바 시경국장은 10일 축구팬 난동과정에서 1명이 사망했다는 앞서의 언론보도를 공식 부인했다. 프로닌 시경국장은 "(축구팬들의 난동과정에서) 사망자는 발생하지 않았으며, 경찰관 몇명이 부상했다"고 밝혔다. 앞서 러시아의 일부 축구팬들은 전날 월드컵 경기에서 러시아가 일본에 0-1로 패한데 격분, 술에 취해 크렘린궁 붉은광장에서 난동을 피워 경찰관 10명과 일본인 유학생 5명 등 수십명이 부상한 것으로 알려졌다. (모스크바 ...

      연합뉴스 | 2002.06.10 00:00

    • 황선홍, 빛나는 '붕대투혼'

      황선홍(34.가시와)의 눈물겨운 투혼이 빛났다. 황선홍은 10일 대구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미국과의 D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전반 중반 오른쪽 눈언저리가 찢어지는 부상속에서도 움츠러들지 않는 투혼을 발휘해경기장을 가득 메운 6만여 축구팬과 TV와 전광판을 지켜본 온 국민을 감동시켰다. 4일 폴란드와의 경기에서 전반 선제골을 성공시킨 뒤 허리 부근에 부상해 후반에 교체됐던 황선홍은 거스 히딩크 감독의 `연막작전' 속에 미국전 출전이 불투명했지만 이날 ...

      연합뉴스 | 2002.06.10 00:00

    • [한-미전 이모저모] 선수들 투혼에 박수

      ... 내준뒤 1-0 으로 지고 있는 상황에서도 "역전할 수 있다"며 응원을 아끼지 않아 '12번째 선수'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했다. 일부 시민들은 이을용 선수가 페널티킥을 실축하자, 아쉬운 탄성과 함께 눈물까지 흘리기도 했으나 부상을 당하고도 시종일관 열심히 뛰며 투혼을 발휘하는 선수들에게 꾸준히 줄기찬 응원전을 펼쳤다. 0...월드컵 공원 평화의 공원에 모인 5만여명은 미국팀에게 한 골을 내준 데 이어 페널티킥마저 실축하자 허탈해 했지만, 쏟아지는 빗줄기 ...

      연합뉴스 | 2002.06.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