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1-70 / 198,7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5이닝 2실점 황동하 데뷔 첫승…선두 KIA, NC 꺾고 3연승(종합)

      ... 올려 동점을 만들었다. 하지만 KIA는 4회초 무사 만루에서 박찬호와 김도영의 연속 안타와 후속 땅볼로 3점을 뽑아 다시 5-2로 앞섰다. KIA는 6회에도 김도영의 적시타 등으로 2점을 보태 확실한 승기를 잡았다. 손목 부상을 당한 뒤 나흘 만에 선발 출장한 김도영은 4타수 3안타 2타점 1도루로 맹활약했다. 난타전이 펼쳐진 대구에서는 삼성 라이온즈가 데이비드 맥키넌의 끝내기 홈런에 힘입어 한화 이글스를 9-8로 따돌렸다. 한화는 1회초 노시환의 ...

      한국경제 | 2024.05.18 21:17 | YONHAP

    • thumbnail
      경기 20분 전에 선발 통보받은 SSG 이기순 "오히려 좋아"

      엘리아스 부상으로 18일 고척 키움전 선발 등판해 3⅔이닝 무실점 프로야구 SSG 랜더스 벤치는 1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 방문경기를 앞두고 비상이 걸렸다. 선발로 예고했던 왼손 투수 로에니스 엘리아스가 경기를 앞두고 몸을 풀다가 왼쪽 옆구리를 삐끗해 등판이 어렵다고 한 것이다. SSG 코치진이 부랴부랴 대체 선발을 찾다가 떠올린 선수는 같은 왼손 투수인 이기순(21)이다. 갑작스럽게 마운드에 올라간 이기순은 3⅔이닝 ...

      한국경제 | 2024.05.18 20:53 | YONHAP

    • thumbnail
      맨시티 포든, EPL 올해의 선수…팔머는 영플레이어상

      ... 설명했다. 포든은 맨시티 홈페이지를 통해 "이 상을 받아 매우 자랑스럽다"며 "EPL은 세계 최고의 리그다. 다른 훌륭한 선수들과 함께 후보에 오른 것 자체가 기쁨"이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올 시즌 케빈 더브라위너가 부상으로 빠진 빈자리를 충실히 채운 포든은 중앙 미드필더와 윙 자리에서 모두 뛰며 맨시티 필드 플레이어 중 두 번째로 많은 시간을 소화했다. 맨시티가 웨스트햄과의 최종전에서 승리한다면 포든은 23세의 나이로 역대 최연소 EPL 6회 ...

      한국경제 | 2024.05.18 20:22 | YONHAP

    • thumbnail
      '극단 정치' 유령이 배회하는 유럽…분열 심화하며 폭력 낳아

      ... 유입된 요인도 극단의 정치를 심화시켰다. 지난 2022년에는 전년의 두 배 이상인 510만명의 이민자가 EU로 들어오고 여러 사회 문제가 발생하면서 반이민 정서가 커지기 시작했다. 이민자 급증은 포퓰리즘을 이용한 극우 정당이 부상하는 기회도 만들어줬다. 독일 등에서는 이민자에 대한 혐오를 공공연히 드러내는 극우 정당이 득세했다. 분열된 정치로 인한 폭력은 슬로바키아에만 국한된 것이 아니다. 지난 4일 독일에서는 드레스덴 시내에서 선거 포스터를 붙이던 사회민주당(SPD) ...

      한국경제 | 2024.05.18 20:21 | YONHAP

    • thumbnail
      10월 수술 고려했지만…이정후와 구단 "완전한 회복·미래 위해"

      ... 이뤘다. 다만 이정후는 앞으로 '위험한 수비'는 자제할 생각이다. 그는 "언제나 100%로 뛰는 김하성(샌디에이고 파드리스) 선배처럼 나도 모든 플레이를 100%로 한다"며 "앞으로도 그라운드에서는 최선을 다할 것이다. 하지만, 부상을 당했을 때와 비슷한 상황이 오면 더 안전한 방법을 택할 것"이라고 털어놨다. 벌써 샌프란시스코 구단은 이정후를 그리워한다. 밥 멜빈 샌프란시스코 감독은 "이정후는 누구보다 야구를 좋아하고, 우리 팀에서 뛰는 걸 좋아하는 선수다. ...

      한국경제 | 2024.05.18 17:33 | YONHAP

    • thumbnail
      SSG, 18일 고척 키움전 선발 엘리아스에서 이기순으로 교체

      엘리아스, 경기 앞두고 워밍업 도중 왼쪽 옆구리 통증 호소 프로야구 SSG 랜더스가 갑작스러운 부상 변수가 발생해 등판을 앞둔 선발 투수를 교체했다. SSG 구단은 1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전 선발 투수를 로에니스 엘리아스에서 이기순으로 바꿨다고 밝혔다. SSG 구단은 경기 시작 3분 뒤인 오후 5시 3분 "엘리아스가 경기 전 워밍업 도중 왼쪽 옆구리 통증을 호소해 상대 팀 양해를 통해 선발을 이기순으로 교체한다"고 해당 ...

      한국경제 | 2024.05.18 17:12 | YONHAP

    • thumbnail
      홍원기 키움 감독, 이정후 수술 소식에 "선수에게 가장 큰 슬픔"

      홍원기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 감독이 지난해까지 감독과 선수로 인연을 이어갔던 이정후(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수술 소식에 안타까워했다. 홍 감독은 1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릴 SSG 랜더스전을 앞두고 "부상은 운동선수에게 가장 큰 슬픔인 것 같다. 이정후 선수가 그만큼 준비 많이 하고 이제 기량을 보이려는 참에 이런 소식을 접하게 돼서 안타깝다"고 했다. 이어 "메이저리그에서 뛰는 선수들의 집중력은 차원이 다르다. 집중력이 남보다 뒤처지지 ...

      한국경제 | 2024.05.18 15:27 | YONHAP

    • thumbnail
      5·18 기념식 영상에 잘못 쓴 사진…보훈부 사과

      ... 넣은 영상이 등장하는 촌극이 벌어졌다. 18일 국가보훈부, 5·18기념재단에 따르면 44주년 기념식을 통해 상영된 박금희 열사 소개 영상에는 박현숙 열사의 생전 모습을 담은 사진이 사용됐다. 박금희 열사는 1980년 5월 21일 부상자를 위한 헌혈에 참여하고 집으로 돌아가다 계엄군의 총격에 숨졌다. 영상에는 박 열사가 5·18 이전 발급받았던 헌혈증서와 함께 인물사진이 잠깐 등장했는데, 이 인물사진은 박금희 열사가 아닌 박현숙 열사인 것으로 확인됐다. 박금희·박현숙 ...

      한국경제TV | 2024.05.18 14:54

    • thumbnail
      '5월 승률 0.583' 롯데, 여름 대반격 채비…꼴찌 탈출 보인다

      ... 9타점으로 앞장서고, 나승엽은 동 기간 타율 0.342에 5타점으로 '천재타자'라는 기대감을 조금씩 채워준다. 국가대표 외야수 윤동희도 초반 부진을 극복하고 5월 타율 0.298로 좋은 흐름을 이어간다. '마황' 황성빈은 허벅지 부상을 털고 복귀한 지 3경기 만에 타율 0.571, 출루율 0.700의 놀라운 활약으로 에너지원이 되고 있다. 유강남은 아직 월간 타율 0.222지만, 바닥을 찍고 지난 14일 수원 kt wiz전에는 시즌 마수걸이 홈런을 치는 등 좋은 ...

      한국경제 | 2024.05.18 13:43 | YONHAP

    • thumbnail
      완충지대냐 대공세냐…러군 파죽지세에 하르키우 중대기로

      ... 공격으로 전투 지역이 70㎞가량 확대됐다고 말했다. 그는 또 "우리는 중대한 전투가 있을 것이며 적들이 그것을 준비하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다"고 밝혔다. 하르키우에선 러시아의 유도폭탄 공격으로 최소 3명이 숨지고 28명이 부상했다. 미 싱크탱크 전쟁연구소에 따르면 러시아는 지난 일주일간 하르키우를 중심으로 약 278㎢를 점령했다. 러시아는 지난 10일 이후 12개 마을을 점령했다고 주장했다. 러시아는 우크라이나 동부 전선에 막대한 자원을 투입, 차시우 ...

      한국경제 | 2024.05.18 12:4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