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1-130 / 50,7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보] 조국 '입시비리·감찰무마' 2심도 징역 2년…법정구속 면해

    ... 대해 1심과 같은 판단을 했다. 아들·딸 입시비리 혐의 대부분과 노환중(65) 전 부산의료원장으로부터 딸 장학금 600만원에 대한 청탁금지법 위반을 유죄로 인정했다. 이 장학금은 역시 뇌물로 인정되지 않았다.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대한 청와대 특별감찰반의 감찰을 무마한 혐의도 유죄로 판단했다. 재판부는 아들 조원씨와 관련된 입시비리 혐의로 함께 기소된 부인 정경심 교수에게는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1심은 징역 1년의 실형을 선고했으나 ...

    한국경제 | 2024.02.08 14:50 | YONHAP

  • thumbnail
    '고성장 끝났다'는 신호?…메타 첫 배당금 지급 두고 '설왕설래'

    ... 2013년에 첫 배당금을 지급했으며, 현재 배당금은 주당 16센트다. 지난 10년 동안 애플과 마이크로소프트는 배당금으로 약 1천350억 달러와 1천440억 달러를 지급했다. 엔비디아는 약 33억 달러를 배당했다. 웨드부시 증권의 댄 아이브스 애널리스트는 "역사적으로 볼 때 기술기업이 배당금을 주는 것은 안 좋다는 평가가 있다. 성장이 둔화한다는 신호이기 때문"이라면서 "하지만 마이크로소프트, 애플 등에서 보듯 균형을 맞추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4.02.08 11:08 | YONHAP

  • thumbnail
    "AI계의 숨은 보석"...올해 주가 80% 더 오른다

    월가에서 빅테크 분석 베테랑으로 알려진 댄 아이브스 웨드부시 애널리스트가 인공지능(AI) 데이터 분석업체 팔란티어에 대한 장밋빛 전망을 제시했다. 7일(현지시간) 비즈니스 인사이더에 따르면 아이브스는 팔란티어를 '숨은 보석(Undiscovered Gem)'에 비유하며 목표가를 30달러로 상향 조정했다. 이는 팔란티어 종가 대비 약 80% 높은 수준이다. 이날 댄 아이브스 웨드부시 애널리스트는 고객들에게 보낸 서한에서 "AI 관련주 투자를 고려하고 ...

    한국경제TV | 2024.02.08 09:41

  • thumbnail
    조국, '입시비리·감찰무마' 혐의 오늘 2심 선고

    ... 청와대 민정수석 취임 때 공직자윤리법상 백지신탁 의무를 어기고 재산을 허위 신고한 혐의, 프라이빗뱅커(PB)에게 자택 PC의 하드디스크 등을 숨길 것을 지시한 혐의(증거은닉교사) 등도 있다. 민정수석 재직 당시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관한 특별감찰반의 감찰을 무마한 혐의(직권남용 권리행사 방해)도 받고 있다. 1심에서는 자녀 입시 비리 혐의 대부분과 특감반의 권리행사를 방해한 혐의에 대해 유죄라 판단했다. 딸 조민 씨 장학금 명목으로 노환중 전 부산의료원장으로부터 ...

    한국경제 | 2024.02.08 07:21 | 김소연

  • thumbnail
    [모닝브리핑] 뉴욕증시, 호실적에 상승랠리…尹, 명품백에 "매정하게 끊지 못한 게 문제"

    ... 민정수석 취임 때 공직자윤리법상 백지신탁 의무를 어기고 재산을 허위 신고한 혐의, 프라이빗뱅커(PB)에게 자택 PC의 하드디스크 등을 숨길 것을 지시한 혐의(증거은닉교사) 등도 있습니다. 민정수석 재직 당시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관한 특별감찰반의 감찰을 무마한 혐의(직권남용 권리행사 방해)도 받고 있습니다. 이 중 지난해 2월 1심은 자녀 입시 비리 혐의 대부분과 특감반의 권리행사를 방해한 혐의를 유죄로 인정해 징역 2년의 실형을 선고했습니다. ◆'30억 ...

    한국경제 | 2024.02.08 06:55 | 김하나

  • thumbnail
    조국 '입시비리·감찰무마' 오늘 2심 선고

    ... 청와대 민정수석 취임 때 공직자윤리법상 백지신탁 의무를 어기고 재산을 허위 신고한 혐의, 프라이빗뱅커(PB)에게 자택 PC의 하드디스크 등을 숨길 것을 지시한 혐의(증거은닉교사) 등도 있다. 민정수석 재직 당시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관한 특별감찰반의 감찰을 무마한 혐의(직권남용 권리행사 방해)도 받는다. 지난해 2월 1심은 이 가운데 자녀 입시 비리 혐의 대부분과 특감반의 권리행사를 방해한 혐의를 유죄로 인정해 징역 2년의 실형을 선고했다. 당시 재판부는 ...

    한국경제TV | 2024.02.08 05:42

  • thumbnail
    조국 '입시비리·감찰무마' 오늘 2심 선고…1심 실형 1년만

    ... 청와대 민정수석 취임 때 공직자윤리법상 백지신탁 의무를 어기고 재산을 허위 신고한 혐의, 프라이빗뱅커(PB)에게 자택 PC의 하드디스크 등을 숨길 것을 지시한 혐의(증거은닉교사) 등도 있다. 민정수석 재직 당시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관한 특별감찰반의 감찰을 무마한 혐의(직권남용 권리행사 방해)도 받는다. 지난해 2월 1심은 이 가운데 자녀 입시 비리 혐의 대부분과 특감반의 권리행사를 방해한 혐의를 유죄로 인정해 징역 2년의 실형을 선고했다. 당시 재판부는 ...

    한국경제 | 2024.02.08 05:00 | YONHAP

  • thumbnail
    美대선 40년 맞힌 '족집게' 학자, 이번에는?

    ... 점수를 얻었다. 또 바이든 정부에서 주요 외교·군사적 성공을 꼽기는 어려울 것이라며 11번 항목에도 점수를 줬다. 릭트먼 교수는 1984년 대선에서 로널드 레이건 대통령의 재선을 예측한 후 모두 10차례에 걸쳐 조지 H.W. 부시, 빌 클린턴, 버락 오바마, 트럼프 전 대통령과 바이든 대통령까지 대부분의 당선 결과를 정확하게 맞혔다. 2016년 대선에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부 장관의 당선을 유력하게 보는 여론조사가 쏟아졌지만, 그는 트럼프 당시 공화당 후보의 ...

    한국경제TV | 2024.02.07 20:49

  • thumbnail
    美대선결과 '족집게' 역사학자 "현재로선 바이든이 앞서"

    ... 점수를 얻었다. 또 바이든 정부에서 주요 외교·군사적 성공을 꼽기는 어려울 것이라며 11번 항목에도 점수를 줬다. 릭트먼 교수는 1984년 대선에서 로널드 레이건 대통령의 재선을 예측한 후 모두 10차례에 걸쳐 조지 H.W. 부시, 빌 클린턴, 버락 오바마, 트럼프 전 대통령과 바이든 대통령까지 대부분의 당선 결과를 정확하게 맞혔다. 특히 2016년 대선에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부 장관의 당선을 유력하게 보는 여론조사가 쏟아졌지만, 그는 트럼프 당시 ...

    한국경제 | 2024.02.07 19:23 | YONHAP

  • thumbnail
    민주, 與 출신 신용한 등 '충청 인재' 3명 영입(종합)

    ... "철새는 추운 곳에서 따뜻한 곳으로 날아가지만, 나는 다 거꾸로 됐다"며 "한 번도 누구한테 부탁해본 적도 가까이 가본 적도 없다는 말로 답하겠다"고 했다. 행정고시 출신인 이 전 위원장은 충남도 경제통상실장, 대전시·세종시 행정부시장, 행정안전부 지방자치분권실장 등을 역임한 지방행정 전문가다. 이 전 위원장은 "윤석열 정부는 지역균형 정책 철학과 가치는 실종된 채 '서울 메가시티' 등을 추진해 혼란을 야기하고 지역위기를 심화시키고 있다"며 "민주당과 함께 정부의 ...

    한국경제 | 2024.02.07 12: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