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7031-47040 / 51,1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對北포용정책 공조등 '성공적' .. 李외교 訪美 결산

      이정빈 외교통상부 장관이 부시행정부 출범이후 첫 한.미 외무장관회담을 마치고 10일 귀국했다. 이 장관의 워싱턴 방문은 일단 성공적이라는 평가다. 콜린 파월 국무장관,콘돌리자 라이스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리처드 아미티지 국무부 부장관 내정자 등 미국의 한반도정책 핵심 관련자들은 이 장관과 만나 김대중 대통령의 대북 포용정책에 대한 지지를 분명히 밝혔다. 또 대북관계에 있어 한국이 주도권을 갖고 이끌어 나가야 한다는 점도 확고히 했다. 양국은 ...

      한국경제 | 2001.02.10 00:00

    • 부시, 減稅 법안 서명

      조지 W 부시 미국대통령이 8일 백악관에서 중남미계 기업인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향후 10년간 1조6천억달러를 감세한다는 내용의 법안에 서명하고 있다. 부시 대통령은 이날 이 감세법안을 의회에 제출했다.

      한국경제 | 2001.02.09 00:00

    • [주말데이트] '63빌딩' .. 둘만의 로맨틱 연출 그만~

      ... 터다. 청나라 황제의 으리으리한 황금보좌 등을 전시한 중국황제유물전과 수족관에 볼거리가 쏠쏠하다. 칵테일바인 59층 스카이바는 서울 어디보다도 야경이 뛰어나다. 자동차 불빛으로 치장한 원효대교는 전구를 매단 트리처럼 눈이 부시고 한강을 품은 도시의 밤풍경은 영화처럼 아름답다. "차가 막히니까 훨씬 더 예쁘다" 아차, 공자님 말씀이 시작된다. "네가 지금 저 차 안에 있다면 말야" 기껏 조성한 분위기가 썰렁해질 위기다. 못들은 척 깜짝 이벤트로 넘어가자. ...

      한국경제 | 2001.02.09 00:00

    • [워싱턴 저널] '大衆속의 부시 대통령'

      조지 W 부시 미국대통령이 국민속으로 파고들고 있다. 그가 요즘 만나는 대상은 어린아이 흑인 스페인계 노인 중소상인 등 소외계층이다. 백악관에 들어간 이후 흑인지도자들을 첫번째 손님으로 택한 것은 플로리다 선거로 형성된 흑인들의 ''반(反)부시정서''를 불식시키기 위한 첫 번째 제스처다. 교육문제를 미국의 최우선 과제로 꺼내든 그가 어린이들을 무대에 등장시킨 것도 국민속을 파고들려는 노력의 일환이었다. 야당 달래기 또한 그의 빼놓을 수 없는 ...

      한국경제 | 2001.02.08 00:00

    • 존슨앤드존슨, 미 기업이미지 평가 1위

      ... 99년의 경우 순위에 끼지도 못했으나 2위로 급부상했으며 전년에 18위에 머물렀던 소니는 3위로, 8위였었던 주택보수 관련물품 판매체인 홈 디포는 8위에서 4위로 올라섰다. 그러나 세계 최대의 반도체 메이커인 인텔은 4위에서 5위로 떨어졌다. 맥주회사인 앤호이저 부시는 14위에서 6위로, IBM은 17위에서 7위로, 디즈니는 10위에서 8위로, 마이크로소프트는 15위에서 9위로, 프럭터앤드갬블은 22위에서 10위로 각각 올라섰다. [한국경제]

      한국경제 | 2001.02.08 00:00

    • 李외교-파월 美국무 한미외무장관 회담

      미국을 방문중인 이정빈 외교통상부 장관이 7일 오전 9시(이하 현지시간) 미 국무부에서 콜린 파월 국무장관과 1시간15분동안 조찬을 겸한 한미 외무장관회담을 가졌다. 부시 행정부 출범 이후 처음으로 열린 양국 외무장관회담에서 두 장관은 대북 정책조율 문제와 한미 정상회담 개최 일정,양국 정부의 협력 강화 방안 등에 대해 협의했다. 이 장관은 이날 오후에는 백악관에서 콘돌리자 라이스 안보 보좌관을 비롯,미국의 대 한반도 정책과 관련된 인사들을 면담했다. ...

      한국경제 | 2001.02.08 00:00

    • 한.미 정상회담 조기개최 합의 .. 양국외무, 대북정책 조율

      ... 장관과 콜린 파월 미 국무부 장관이 참석한 이날 회담에서 양국은 "미국은 한국의 대북 화해.협력 정책을 지지하고 최근 이뤄진 남북관계 진전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한다"는 등의 합의 내용을 담은 공동 언론발표문을 발표했다. 부시 행정부가 들어선 후 처음 열린 이날 한.미 외무장관 회담에서 양국은 △한.미 정상회담을 조기 개최하고 △한.미 안보동맹 관계의 중요성을 인식하며 △대북 화해.협력 정책 유지를 위해 긴밀한 공조체제를 유지한다는데 합의했다. 양국 정상회담에 ...

      한국경제 | 2001.02.08 00:00

    • [취재여록] 말뿐인 '상생의 정치'

      ... 심화될수록 서민들의 살림살이는 더욱 어려워지고 실업자가 늘고 대학을 졸업한 학생들의 취업문은 좁아들고 있다. 이로 인해 사회는 전반적으로 멍들어 가고 있다. 정치불신은 이제 인내의 한계를 넘었다. ''상생의 정치''를 위한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의 행보가 관심을 끈다. 그는 지난 4일 미국 정치사상 처음으로 야당인 민주당 하원 단합대회에 참석해 "워싱턴의 해묵은 정쟁을 청산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상대를 포용하고 국민만을 쳐다보며 정치하는 ...

      한국경제 | 2001.02.08 00:00

    • [고두현 기자의 '책마을 편지'] '겅호(Gung Ho) 읽어 보셨나요'

      ... 산업교육프로그램으로 선정돼 더욱 화제를 모았지요. ''겅호''는 중국어 ''궁허(工和)''에서 나온 말이라고 합니다. ''파이팅''과 같은 일종의 구호이지요. 2차대전때 미국 해병 특공대의 활약을 다룬 영화 때문에 유명해진 용어인데 지난해 부시 대통령 당선때 선거 참모들도 ''겅호''를 외쳤지요. 책장을 넘겨볼까요. 다 쓰러져가는 월튼 제2공장 책임자로 발령받은 페기 싱클레어.출근 첫 날부터 그녀는 절망에 빠집니다. 게다가 사장은 크리스마스때까지 공장을 정상궤도에 ...

      한국경제 | 2001.02.08 00:00

    • "減稅 1月부터 소급적용" .. 부시, 그린스펀에 지지 호소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은 5일 감세안을 발표하고 이를 통과시키기 위한 적극적인 홍보에 나섰다. 부시 대통령은 이날 납세자 대표와 앨런 그린스펀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 의장을 백악관으로 각각 초청해 감세안이 경제회복을 위한 중요한 조치가 될 것으로 믿는다"고 강조하고 지지를 호소했다. 그린스펀 의장과의 회동은 비공개로 진행됐으나 감세안에 대한 지지의사를 재확인하기 위한 만남이었을 것이라고 현지 언론들은 보도했다. 부시 대통령은 납세자대표들과의 ...

      한국경제 | 2001.02.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