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7591-47600 / 51,2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국의 선택 2000] 부시되면 달러강세-고어되면 금리인하

      ... 예의주시하고 있다. 결론부터 말하면 최근 강세를 보이고 있는 달러화 가치는 누가 당선되던 당분간 강세를 지속할 것으로 전망된다. 금리는 고어가 당선될 경우 인하시기가 더욱 앞당겨질 가능성이 큰 것으로 예상된다. 주식시장은 부시,채권시장은 고어가 당선될 경우 더 활기를 띨 것으로 보인다. ◆달러화가치=양 후보의 외환정책에 큰 차이가 없기 때문에 현재와 같은 ''강한 달러''기조는 당분간 지속될 전망이다. JP모건의 외환시장 애널리스트인 제임스 매코믹은 ...

      한국경제 | 2000.11.08 00:00

    • [미국의 선택 2000] 화제의 2개州 : '미주리'

      ... 미국중부의 미주리주가 지난 40년간 선택한 후보가 대통령이 돼온 것을 두고 하는 말이다. 1960년 존 F 케네디를 지지해 민주당후보를 밀었던 미주리주는 그후 리처드 닉슨(공화당),지미 카터(민주당),로널드 레이건(공화당), 조지 부시(공화당),빌 클린턴(민주당)의 손을 들어주었다. 이같은 신통력은 어디서 오는 것일까. 선거전문가들은 미주리주의 독특한 유권자분포에서 그 요인을 찾는다. 미주리는 세인트루이스와 캔자스시티라는 두 개의 큰 도시를 갖고 있다. ...

      한국경제 | 2000.11.08 00:00

    • [미국의 선택 2000] 고어, 막판 상승세 '대역전' 노린다

      민주당의 앨 고어 후보가 역전극의 주인공이 될 수 있을까. 대선 투표시간이 가까워질수록 고어가 지지율에서는 지고도 선거인단 과반수 확보로 대통령에 당선될 가능성에 무게가 실리고 있다. 주요 여론조사에서는 여전히 부시의 박빙우세가 계속되고 있지만 막판들어 고어의 지지율이 높아지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로이터·MSNBC 지지율 조사에서는 고어가 부시를 추월하는 등 ''막판 뒤집기''현상도 나타났다. 전문가들은 과거에도 접전을 벌였던 선거에서 마지막 ...

      한국경제 | 2000.11.08 00:00

    • [주식시황] (7일) 반도체 약세..일부 개별주 약진

      ... 하락한 17만2천원에,현대전자는 3백90원 하락한 7천7백40원에 마감됐다. 업종별로는 전기가스 의약 운수장비 보험 의료정밀업만이 올랐다. 특히 한국전력과 가스업체가 포함된 가스업종 및 의약업종이 오른 것은 미국 대선에서 부시후보가 당선되면 수혜를 입을 것이란 기대감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지수는 소폭 하락했지만 개별중소형주와 저가주들의 각개 약진이 두드러졌다. 상한가 종목이 48개에 달했을 정도였다. ◆진단=현대해법이 나올 때까지는 횡보세를 보일 ...

      한국경제 | 2000.11.08 00:00

    • [미국의 선택 2000] 총 30억달러 투입 .. '선거자금 얼마나'

      ... 출마한 후보들이 전례없이 많은 액수의 선거자금을 거둬들인 데다 연방선거법의 규제를 받지않고 개인·기업 등으로부터 무제한으로 기부받는 정치헌금인 이른바 ''소프트머니(Soft Money)''가 크게 늘었기 때문이다. 고어와 부시 후보는 연방정부로부터 각각 6천7백60만달러를 지원받았지만 민주·공화 두 정당이 자기당 후보를 위해 사용한 소프트머니는 지원금을 훨씬 넘었다. 박빙의 접전이 계속되면서 두 후보는 10월들어 하루평균 1백만달러 이상을 지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

      한국경제 | 2000.11.08 00:00

    • 美 대선 8일 오후 당락 판가름

      제43대 미국 대통령 선거가 7일 미 전역에서 실시됐다. 이날 새벽(현지시간) 뉴햄프셔주에서 시작된 투표는 미 서부 시간으로 밤 8시(한국시간 8일 오후 1시)에 끝난다. 이번 대선에서는 조지 부시 공화당 후보와 앨 고어 민주당 후보가 막판까지 예측이 힘든 치열한 각축을 벌여 미 동부시간으로 이날 자정(한국시간 8일 오후 2시)이 지나야 당락이 가려질 전망이다. 전체 유권자 2억여명중 1억5천여만명이 이번 선거를 위해 등록했지만 실제 투표자는 ...

      한국경제 | 2000.11.08 00:00

    • [미국의 선택 2000] 화제의 2개州 : '테네시'

      ... 배반할 것인가" 미국유권자들의 관심이 이번 선거를 좌우할 선거인단을 쥐고있는 플로리다(25명),펜실베이니아(23) 그리고 미시간(18)에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테네시주는 또다른 이유에서 화제의 격전지로 떠오르고 있다. 부시후보가 출신주인 텍사스주에 배정된 32명의 선거인단을 안전하게 확보한 반면 고어 후보는 자신의 출신주인 테네시에 배정된 11명의 선거인단을 부시에게 내줄 위기에 처해 있다. 지난 70년 고어의 부친이 상원선거에서 패배한후 테네시는 공화당색채가 ...

      한국경제 | 2000.11.08 00:00

    • 연말 랠리땐 '뉴욕發 훈풍' 기대 .. 美대선결과 증시 영향

      미국의 대선 결과는 국내증시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 한국시간으로 8일 오후면 결판이 날 미국 대선이 국내증시에 미칠 파장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월스트리트의 분석가들은 부시가 당선될 경우 구경제 주식의 강세를 예상했고 고어가 집권하면 첨단기술주가 상대적으로 빛을 볼 것으로 점치고 있다. 국내증시도 비슷한 흐름을 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그러나 국내증시 전체를 놓고 볼 때 미 대선 결과는 그다지 큰 변수가 되지 못할 것이란 전망이 지배적이다. ...

      한국경제 | 2000.11.08 00:00

    • [미국의 선택 2000] 부동표 130여명...경합지역 총공세

      선거전 막바지에 접어든 5일 공화당 조지 W 부시와 민주당 앨 고어 후보는 각각 이번 선거의 열쇠를 쥐고 있는 플로리다와 펜실베이니아주를 돌며 막바지 총력전을 펼쳤다. 부시 후보는 이날 플로리다주 5곳을 누비며 "추악한 책략이나 쓰는 민주당의 구시대 정치를 청산하자"며 자신의 강점인 ''품성론''을 내세웠다. 그는 또 ''영적 지도자''로 불리는 빌리 그레이엄 목사의 지지를 얻어냄으로써 음주운전 스캔들로 흠집난 이미지를 상쇄시켰다. 고어 후보는 ...

      한국경제 | 2000.11.07 00:00

    • 美 로봇이용 수술 성공 .. 컴퓨터로 '원격조종'

      미국의사가 1천여㎞ 떨어진 곳에 있는 환자를 원격조종 로롯팔을 이용,성공적으로 복부수술을 했다. 미국 메릴랜드주 볼티모어에 있는 존스홉킨스대 베이뷰메디컬센터 비뇨기과 전문의 루이스 카부시 박사와 토머스 재리트 박사는 4일 1천1백㎞ 떨어진 한 병원 수술대에 마취상태로 누워 있는 만성 서혜부(하복부와 맞닿은 다리 안쪽) 통증 환자를 원격조종 로봇팔로 수술했다. 카부시 박사는 마우스를 클릭해 가느다란 로봇팔로 환자의 복부를 작게 절개하고 로봇팔에 ...

      한국경제 | 2000.11.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