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01-210 / 89,0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악성 민원에 지쳐가는 교사들…10명 중 4명 "학교 대응 불만족"

      ... 답했다. 만족한다고 응답한 교사는 154명(26.1%)에 그쳤다. 교사들은 악성 민원으로부터 교사를 보호하기 위한 가장 시급한 대책으로 무고성 민원에 대한 법적 조치 강화(421명·71.5%)를 꼽았고, 그다음으로 법적 분쟁 발생 시 교육청이 소송 사무 전담 처리(249명·42.3%)를 택했다. 이는 교사들이 '아니면 말고' 식의 무고성 민원에 시달리는 현재 상황을 대변하는 것으로 풀이된다고 전교조 강원지부는 설명했다. 또 응답자 중 296명(50.3%)은 ...

      한국경제 | 2024.05.14 14:35 | YONHAP

    • thumbnail
      한미사이언스, 임종훈 단독대표 체제로…"발전 속도 낼 것"(종합)

      ... 관한 질문이 이어지자 더 답하지 않고 대기하던 차량에 탑승했다. 한미사이언스는 올해 초 한미약품그룹과 OCI그룹의 통합안을 놓고, 이를 추진한 송 회장 및 장녀 임주현 부회장 모녀와 이를 반대한 장·차남 임종윤·종훈 형제가 경영권 분쟁을 벌인 끝에 형제 측이 주주총회 표 대결에서 승리하며 경영권을 장악했다. 하지만 지난달 4일 한미사이언스 이사회에서 임종윤·종훈 형제는 가족 간 화합을 내세우며 모친 송 회장과 차남 임종훈 사장이 한미사이언스 공동대표를 맡기로 했다. ...

      바이오인사이트 | 2024.05.14 14:33 | YONHAP

    • thumbnail
      한미사이언스, 임종훈 단독 대표 체제로…송영숙 회장 해임

      ... 냈지만 열흘 만에 해당 공지를 무효화했다. 공동대표 간 갈등의 조짐을 짐작할 수 있는 대목이다. 이사회 개최에는 장·차남 사이 갈등도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임종훈 대표가 임시 이사회를 소집했지만 장남 임종윤 이사는 경영권 분쟁이 드러나면 향후 투자 유치에 제동이 걸릴 수 있다는 이유로 해임에 반대해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영권 분쟁이 가시화되면 사모펀드 투자 유치가 힘들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다수의 사모펀드는 경영권 분쟁 중인 기업에는 투자하지 않는다는 원칙을 ...

      바이오인사이트 | 2024.05.14 14:08 | 이영애

    • thumbnail
      尹대통령 "노동약자보호법 제정…국가가 책임지고 보호하겠다"(종합)

      "노조 미조직 근로자 공제회 지원…노동약자 분쟁조정협의회 설치" "노동법원 설치 필요"…임기 중 노동법원 설치 법안 마련 주문 윤석열 대통령은 14일 "노동약자 지원과 보호를 위한 법률을 제정해 노동약자를 국가가 더 적극적으로 책임지고 보호하겠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서울고용복지플러스센터에서 25번째 민생토론회를 주재한 자리에서 "보다 근본적인 차원에서 노동약자들을 보호하는 제도적 기반을 마련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윤 대통령이 ...

      한국경제 | 2024.05.14 12:14 | YONHAP

    • thumbnail
      튀르키예 "하마스는 저항군…우리 병원서 1000명 치료중"

      ... 동의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많은 어려움이 있지만 유럽연합(EU) 공동체의 기득권과 합치된다는 조건으로 튀르키예의 EU 가입 추진을 지지한다"라고도 말했다. 에게해를 사이에 둔 이웃인 그리스와 튀르키예는 잦은 전쟁과 영유권 분쟁 등으로 오랜 앙숙이었다. 양국은 지난해 2월 대지진을 겪은 튀르키예에 그리스가 지원의 손길을 내민 것을 계기로 관계 개선을 모색하고 있다. 이현일 기자 hiunea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14 12:08 | 이현일

    • thumbnail
      한미사이언스, 임종훈 단독대표 체제로 바뀔 듯

      ... 3월 29일 임기 만료인 한미사이언스 사내이사 직은 유지한다. 한미사이언스는 올해 초 한미약품그룹과 OCI그룹의 통합안을 놓고, 이를 추진한 송 회장과 장녀 임주현 부회장 모녀와 이를 반대한 장·차남 임종윤·종훈 형제가 경영권 분쟁을 벌인 끝에 형제 측이 주주총회 표 대결에서 승리하며 경영권을 장악했다. 하지만 지난달 4일 한미사이언스 이사회에서 임종윤·종훈 형제는 가족 간 화합을 내세우며 모친 송 회장과 차남 임종훈 사장이 한미사이언스 공동대표를 맡기로 했다. ...

      바이오인사이트 | 2024.05.14 11:56 | YONHAP

    • thumbnail
      尹 "노동법원 설치법 준비해 달라"…임기 중 추진 강조

      ... 노동약자를 국가가 더 적극적으로 책임지고 보호하겠다"고 말했다. 노동약자보호법에 관해선 "미조직 근로자들이 질병, 상해, 실업을 겪었을 때 경제적으로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공제회 설치를 지원하고 노동약자들이 분쟁을 조속히 해결해 제대로 보호받을 수 있도록 분쟁 조정협의회 설치를 담고 있다"고 설명했다. 윤 대통령은 계속해서 "기업과 근로자가 함께 성장하지 못하는 불균형 성장은 이제 의미가 없고 지속 가능하지도 않다"며 ...

      한국경제 | 2024.05.14 11:38 | 김대영

    • thumbnail
      '디지털 신기술의 위협'…KF, 온라인 체험 전시회 개최

      한국국제교류재단(KF)은 분쟁·자연재해 등 갑작스레 발생한 위기 상황에서 디지털 신기술이 불러오는 새로운 위협을 체험하는 '디지털 딜레마' 온라인 전시를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KF글로벌센터 메타버스(www.kf.or.kr/metaverse)에서 31일까지 열리는 이 행사는 디지털 딜레마 상황에서 시민이나 인도주의 활동가로서 대처하는 체험 기회를 제공한다. 연계 행사로 오는 24일 오후 KF글로벌센터 메타버스 내 콘퍼런스홀에서 필립 스톨 국제적십자위원회 ...

      한국경제 | 2024.05.14 11:28 | YONHAP

    • thumbnail
      홍콩 H지수 주가연계증권 불완전판매 배상비율 결정

      홍콩 H지수 주가연계증권(ELS) 불완전판매에 대한 각 사례별 배상비율이 결정됐다. 금융감독원은 지난 13일 금융분쟁조정위원회(이하 분조위)를 개최하고 국민·신한·농협·하나·SC제일 등 5개 은행과 고객 간 분쟁 사안 중 대표사례에 대해 투자손실 배상비율을 이처럼 결정했다. 은행별 기본배상비율은 설명의무·적합성 원칙·부당권유 금지 등 판매원칙 3개 중 설명의무만 위반했을 ...

      키즈맘 | 2024.05.14 11:02 | 김경림

    • thumbnail
      민희진, 경영권 탈취 정황 현실로…어도어 경영진, 하이브 공격 전 주식 팔았다 [TEN이슈]

      ... 감사에서 민 대표 측이 주가 하락을 예상하고 사전 매도를 할 것이라는 대화방 내용도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자료는 증거로 제출할 예정이다. 지난 3월 민 대표가 B 부대표가 나눈 대화 중 B 부대표가 "어도어 분쟁 이슈가 되면 엄청 빠질 것이다"이라고 주가폭락을 예상하자 민 대표가 "당연"이라고 답한 내용이다. 또 민 대표, A,B 부대표, C 사내이사가 함께한 대화방에서 "소송전으로 가면 주가 나락가는 ...

      텐아시아 | 2024.05.14 10:48 | 윤준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