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1-70 / 89,0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재명에 "연임" 외친 당원들…李, 즉답 않고 웃기만

      ... 지적을 소개하기도 했다. 그는 독도 관련 질문에 "민방위 교재는 국가 문서인데 그 교재에 독도가 일본 영토로 표시된 것을 썼다"며 "저는 이게 실수가 아닐 가능성이 높다고 생각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얼마 전 국방부 교재에도 분쟁 지역이라고 썼는데 이는 일본이 원하는 바를 인정해 주는 것"이라며 "대한민국 정부 관료가 아니라 관료의 얼굴을 한 간첩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 정도"라고 쏘아붙였다. 다만, 이 대표는 한 당원의 '정권 타도에 중도층이나 일반인도 ...

      한국경제 | 2024.05.19 18:33 | YONHAP

    • thumbnail
      시행사 이익 통째로…시공사의 '공사비 갑질'

      ... 인한 공사 물량 증가 등에 따른 것”이라며 “시행사의 주장처럼 시공사가 일방적으로 올린 사실이 없다”고 설명했다. 서울 마포의 한 오피스텔을 지은 시행사 더스퀘어도 공사를 맡은 이화공영과 법적 분쟁을 벌이고 있다. 2021년 건물이 준공돼 성공적으로 분양이 끝났는데도 건설사가 추가 공사비 80억원을 요구하면서다. 해당 사업장의 시행 이익은 약 50억원으로 알려졌다. 부동산업계에선 금리 인상과 원자재값이 크게 뛴 여파로 시...

      한국경제 | 2024.05.19 18:09 | 정희원/조철오

    • thumbnail
      이번엔 '하이브 내전'…로펌, 엔터시장 격돌

      국내 엔터테인먼트업계 최대 기업 하이브와 뉴진스 소속사 어도어 간 갈등이 법정 공방으로 번지면서 로펌업계의 관심이 뜨겁다. 작년 에스엠 경영권 분쟁 때처럼 굵직한 로펌이 총출동할 수 있다는 기대도 나온다. 음악·영화·드라마·스포츠 등 엔터테인먼트산업이 고속 성장하면서 경영권 분쟁, 지식재산권, 전속계약, 신규 사업, 콘텐츠 제작 자문 등 법률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로펌들은 전문 인력 확충에 나서고 있다. ...

      한국경제 | 2024.05.19 18:02 | 허란

    • thumbnail
      베를린시장, 日외무상 만나 "소녀상 변화 중요"(종합)

      ... 소녀상에 대한 결정 권한은 전적으로 구청에 있다"며 "회의가 열리면 미테구와 베를린시에 일본 정부가 가한 압력에 대해서도 문제를 제기하겠다"고 말했다. 소녀상이 '일방적 표현'이라는 주장에 대해서는 "평화의 소녀상은 이미 분쟁 지역의 성폭력에 반대하는 보편적 기념물"이라며 베그너 시장에게 코리아협의회가 운영하는 전시 성폭력 박물관을 방문해 다양한 관점과 교육 활동을 직접 보라고 제안했다. 이어 '세계 전시 성폭력 추방의 날'인 내달 19일 시민사회단체들을 ...

      한국경제 | 2024.05.19 17:43 | YONHAP

    • thumbnail
      민희진 "뉴진스가 위로 문자...인수제안 안했다"

      하이브와 분쟁 중인 민희진 어도어 대표가 지난달 기자회견 이후 처음으로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민 대표는 19일 낸 장문의 입장문을 통해 자신이 외부 투자자를 만나 어도어의 경영권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는 하이브의 주장에 반박하며 이들과의 만남이 투자와 무관한 사적인 자리였다고 주장했다. 앞서 하이브 측은 지난 17일 의결권 행사 금지 가처분 신청 심문기일에서 민 대표가 경영권을 탈취하기 위해 두나무와 네이버의 고위직을 만나 이야기를 나눴다고 ...

      한국경제TV | 2024.05.19 17:34

    • thumbnail
      "네이버·두나무와의 만남은…" 민희진 첫 입장 표명

      하이브와 법적 분쟁을 이어가고 있는 민희진 어도어 대표는 '외부 투자자를 만나 어도어의 경영권을 둘러싼 이야기를 나눴다'는 하이브의 주장에 대해 "투자와는 무관한 사적인 자리"라고 19일 반박했다. 이는 지난달 기자회견 이후 민 대표의 첫 입장이다. 앞서 하이브 측은 지난 17일 의결권 행사 금지 가처분 신청 심문기일 당시 민 대표가 경영권을 탈취하기 위해 두나무와 네이버의 고위직을 만나 이야기를 나눴다고 주장한 ...

      한국경제 | 2024.05.19 16:47 | 최수진

    • thumbnail
      민희진 "네이버·두나무 만남은 사적 자리…인수 제안한 적 없어"

      기자회견 후 첫 입장…"하이브 내에서 '은따'같다는 생각으로 지내" 하이브와 법적 분쟁을 이어가고 있는 민희진 어도어 대표가 지난달 기자회견 이후 첫 입장을 밝혔다. 민 대표는 19일 장문의 입장문을 내고 외부 투자자를 만나 어도어의 경영권을 둘러싼 이야기를 나눴다는 하이브의 주장에 대해 이들과의 만남이 투자와는 무관한 사적인 자리였다며 반박했다. 지인 A씨의 초대로 이루어진 저녁 식사 자리였고, 두나무와 네이버 관계자는 자신의 의도와 관계없이 ...

      한국경제 | 2024.05.19 16:31 | YONHAP

    • thumbnail
      민희진 "짜깁기 카톡 이후 뉴진스가 위로…거지 같은 일 한스러워" [공식]

      ... 찬탈의 증거가 확보됐다면, 대대적 언론 플레이는 필요 없다. 정확한 증거와 적법한 감사 프로세스로 신속, 조용하게 처리한 뒤 외부엔 결과만 발표했으면 될 일이다. 그랬다면 주가 하락도 막을 수 있었고 이간질도 필요하지 않다. 분쟁의 본질은 저를 비롯한 수많은 누군가들의 미래를 담보로 심각한 어떤 문제가 생겨났고 그것을 최선의 방법으로 극복할 수 있는 방법에 도달하는 것에 있다"며 "현재 저희는 법리 다툼 중이다. 사실 관계에 입각한 판사님의 ...

      텐아시아 | 2024.05.19 15:43 | 김지원

    • thumbnail
      뉴진스 멤버 부모, '계약 분쟁' 전문 변호사 선임…누구?

      뉴진스 멤버의 부모들이 '연예인 전속계약 분쟁' 전문 변호사를 선임했다. 19일 법조계에 따르면 뉴진스 멤버의 부모들은 민희진 어도어 대표가 낸 의결권 행사금지 가처분 신청 심문 기일을 앞둔 지난 14일 엔터테인먼트 전문 강진석 변호사를 선임했다. 강 변호사는 연예인 전속계약 분쟁 사건을 다수 다룬 변호사로 자신의 블로그에서 과거 전속 계약서 검토, 전속 계약 해지, 전속계약위반 손해배상 연예인 자문 및 송무, 엔터테인먼트 회사 ...

      한국경제 | 2024.05.19 13:09 | 신용현

    • thumbnail
      정인교 통상본부장, APEC 각료회의 참석…2025년 의장국 준비

      'WTO 분쟁해결제도 정상화 위한 APEC 차원 노력 필요' 강조 美·日·中 등 주요국과 양자 면담…공급망 안정화 등 협력 논의 산업통상자원부는 정인교 통상교섭본부장이 지난 17∼18일 페루 아레키파에서 열린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통상각료회의에 정부 수석대표로 참석해 APEC 회원국들과 역내 경제협력 방안을 논의했다고 19일 밝혔다. 정 본부장은 무역자유화와 세계무역기구(WTO) 세션에서 지난 2월 WTO 각료회의의 성과 이행을 위한 ...

      한국경제 | 2024.05.19 13:0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