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311-4320 / 4,9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러 여객기 추락사고 이모저모]

      ... 이르쿠츠크 부근에서 추락,145명의 승객과 승무원 전원의 목숨을 앗아간 투폴례프(Tu)-154 여객기의 운영사인 '블라디보스톡 아비아'사(社)는 4일 사고 대책 및 수습상황 등을 알기위해 몰려든 유가족들을 위해 블라디보스토크에 위치한 자사의 ... 여객기에는 승객 136명과 승무원 9명 등 모두 145명이 탑승하고 있었으며승객 가운데 48명을 제외한 나머지는 모두 블라디보스토크를 향하던 중이었다. 한편 연해주 정부는 5일을 주(州) 애도일로 선포하고, 모든 관공서에 조기를 게양토록 하는 ...

      연합뉴스 | 2001.07.04 20:49

    • 러 여객기 누전으로 엔진고장 촉발..인테르팍스

      ... 갑작스런 연료 고갈로 엔진이 멈췄을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 앞서 세르게이 쇼이구 비상대책부 장관은 사고기가 800m 상공에서 추락했다면서 전체 엔진 3개가 동시에 작동을 멈춘 것이 원인이라고 발표했었다. 그러나 사고기를 보유한 블라디보스토크아비아 항공사측은 승무원들이 추락전 긴급신호를 보내지 않았으므로 공중폭발로 인해 추락했을 가능성이 크다고 말했다. 또 RIA 노보스티 통신도 승무원들이 엔진 고장을 관제탑에 보고하지 않았기 때문에 엔진 고장이 사고 원인일 가능성은 ...

      연합뉴스 | 2001.07.04 18:55

    • 러 여객기 추락-145명 사망

      ... 폭발했다. 이 사고로 승객 136명과 승무원 9명이 모두 숨졌으며, 4일 오전 7시(한국시간정오) 현재 42구의 시신 잔해가 발굴됐다. 탑승자 가운데는 12명의 중국인도 포함돼있다. 사고 항공기는 예카테린부르그-이르쿠츠크-블라디보스토크 구간을 운항하는 '블라디보스토크 아비아' 소속 투폴례프(Tu)-154기로 일부 승객의 하선과 중간 급유를위해 이르쿠츠크 공항에 착륙하려다가 공항 22km 앞 지점에 추락한뒤 폭발했다. 추락 지점은 이르쿠츠크 남쪽 부르다노프카 마을에서 ...

      연합뉴스 | 2001.07.04 17:34

    • 러 여객기 추락원인은 엔진고장

      ... 추락원인이라고 말했다. 쇼이구 장관은 그러나 엔진이 고장난 이유는 알지 못한다고 말한 것으로 이타르타스 통신이 보도했다. 조사관들도 사고기 잔해들을 조사한 결과 엔진 3개가 동시에 꺼진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했다. 그러나 사고기를 보유한 블라디보스토크아비아 항공사측은 사고기가 공중폭발로인해 추락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이 항공사의 블라디미르 라베시킨 부회장은 사고기의 승무원들이 추락전 어떠한 긴급신호도 보내지 않았으며 이는 사고기가 공중에서 파괴됐음을 보여주는 것이라고말한 ...

      연합뉴스 | 2001.07.04 16:35

    • "추락 러항공기 한국인 탑승안해"

      정부는 4일 탑승객 143명 전원이 사망한 것으로 추정되는 블라디보스토크 항공 소속 TU-154 여객기 추락사고와 관련, 탑승객중에 한국인이 없음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정부 당국자는 "이 항로 여객기를 우리 상사원 등이 가끔 이용해왔지만, 사고비행기에는 우리 국민이 한명도 탑승하지 않았음을 사고 항공사 고위간부로부터 확인했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황재훈기자 jh@yna.co.kr

      연합뉴스 | 2001.07.04 16:24

    • 러시아 여객기 추락..탑승자 143명 전원 사망

      승객과 승무원 1백43명을 태운 러시아 여객기가 3일 오후(현지시간) 남부 시베리아의 이르쿠츠크에 추락,탑승자 전원이 숨졌다고 러시아 비상대책부가 4일 발표했다. 사고 항공기는 '블라디보스토크 아비아' 소속 투폴례프(Tu) 154기로 예카테린부르크에서 이륙해 블라디보스토크로 가던중 재급유를 위해 이르쿠츠크 공항에 중간 착륙하려다 관제탑과 연락이 끊긴 직후 추락했다. 추락 지점은 이르쿠츠크 공항을 약 30㎞ 앞둔 고속도로 부근이다. 러시아 비상대책부와 ...

      한국경제 | 2001.07.04 13:37

    • "Tu-154機 추락 원인은 기계 결함"

      시베리아 남부 이르쿠츠크에서 3일 발행한 투폴례프(Tu)-154 여객기(機) 추락사고는 기계 결함 때문에 야기됐다고 여객기 소속 항공사측이 4일 밝혔다. Tu-154기 소속 항공사인 `블라디보스토크 아비아'의 한 관계자는 "우리 기술진의 조사 결과 이번 추락 사고는 연료 공급 시스템의 고장 때문인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러시아 내무부는 앞서 3일 밤 발생한 Tu-154기 추락으로 승객과 승무원 145명이사망했다고 밝혔다. 예카테린부르그에서 ...

      연합뉴스 | 2001.07.04 11:04

    • 러시아 여객기 추락 .. 143명 모두 숨져

      ... 숨졌다고 비상대책부가 공식 발표 했다. 이타르타스 통신은 공식 탑승객 외에 비행기 표 없이 탑승한 승객(유아 등)이 있을 가능성도 배제되지 않고 있다고 전해 사망자 수는 더 늘어날 수 있는 것으로 전해지고있다. 사고 항공기는 `블라디보스톡 아비아' 소속 투폴례프(Tu)-154기로,예카테린부르그에서 이륙해 블라디보스톡으로 가던중 중간 급유를 위해 이르쿠츠크 공항에 착륙하려다가 이르쿠츠크 공항에서 22km 지점에 추락한 뒤 폭발했다. 추락 지점은 이르쿠츠크 남쪽 부르다노프카 ...

      연합뉴스 | 2001.07.04 07:05

    • 북한동포 및 조선족 107명 밀입국후 도주

      ... 2-3명씩 나눠타고 도주했다. 김씨는 "돈이 없어 대기하고 있던 중 감시가 소홀한 틈을 타 달아나 인근 주민에게 구호를 요청했다"고 말했다. 김씨는 지난 90년부터 94년 4월까지 러시아 하바로프스크에서 벌목공으로 생활했으며 94년 2월께 블라디보스토크에 있는 한국영사관에 찾아가 한국으로의 탈출 가능성을 타진하기도 했다고 밝혔다. 이어 김씨는 94년 4월 중국 옌볜(延邊)에 도착, 사우나에서 때밀이 생활을 했으며 97년부터 중국 탈출 전까지 가스배달부로 생계를 유지했다고 말했다. 김씨는 ...

      연합뉴스 | 2001.07.02 20:55

    • 러 총리, 나홋카 한-러 전용공단 지지

      미하일 카시야노프 러시아 총리는 극동 나홋카 지역에 한-러 합작의 기술공단 설립을 지지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이타르 타스 통신에 따르면 극동 블라디보스토크를 방문중인 카시야노프 총리는이날 현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전용공단 관련 서류들이 모든 합의과정을 거친 뒤 국가두마(하원)의 비준을 얻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과 러시아는 지난 1999년 모스크바 정상회담을 통해 한-러 공단 건설에 과한 정부간 협정을 체결했으며 한국 ...

      연합뉴스 | 2001.06.26 16: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