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691-4700 / 4,8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블라디보스토크, 개방도시 선언 결의

    소련 극동 남부에 위치한 해안도시 블라디보스토크시 의회는 19일 최초로 열린 회의에서 이 도시를 개방도시로 선언할 것을 만장일치로 결의했다. 이같은 결정으로 외국 선박들이 자유롭게 블라디보스토크항을 출입할 수 있게 됨은 물론 외국인들도 이 도시를 자유롭게 출입.거주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러시아 공화국 의회와 정부 당국은 블라디보스토크시의 이같은 결정을 인준할 것으로 예상된다.(끝)

    한국경제 | 1990.09.20 00:00

  • 소련 극동자치주, 한국등과의 무역 희망

    ... 비로비잔을 통한 외국무역이 이루어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앵커리지에서 열린 이 회의에는 11개국의 북부지방정부 지도자들이 참석하고 있는데 중국 흑룡강성 관리들은 특히 소련 관리들에게 소련과 광범하게 접경하고 있는 흑룡강성을 방문, 상호 관계를 개선하고 무역의 길을 열기위한 새로운 회담을 개최하자고 비공식적으로 초청했다. 앞서 소련은 블라디보스톡과 나호드카등 극동의 도시를 무역 중심지로 개방할 것이라고 발표했으나 아직 설현되지 않고 있다.

    한국경제 | 1990.09.20 00:00

  • 셰바르드나제, 북한에 대한수교 통보

    *** 사생활 통제, 외국기자 중/소/쿠바만...소련지 북한기행문 *** 소련의 시사주간지 "노보에 브레미아"지 최근호는 "셰바르드나제 외무장관이 이달초 평양방문후 블라디보스토크로 돌아오는 비행기내서 기자회견을 통해 북한측에 한국과 국교를 맺을 예정이라고 통보했다"고 보도했다. *** "평양거리 출근/등교때만 사람 붐벼" *** 이 주간지는 셰바르드나제 외무장관을 동행, 취재했던 정치해설원 갈리나 시드로프의 "비타협적 적대심과 전후를 ...

    한국경제 | 1990.09.16 00:00

  • < 한경사설 > 한소수교 축으로 재편지향하는 주변정세

    임박한 한소수교가 축으로 되면서 한반도정세가 급변하고 있다. 셰바르드나제 소련외무장관이 9월초부터 북경~평양~블라디보스토크~동경을 거쳐, 오는 27일 뉴욕에서 한소외무회담을 갖는 소련의 냉전이후 동북아 구상이 북한을 움직여내기 시작한 것이다. 김일성북한주석의 중국방문과 일/북한연락사무소설치합의설, 가네마루 일본전부총리의 24일 북한방문, 그리고 미국이 대북한통신제한을 내달부터 해제하기로한것등이 모두 여기 조응하고있다. 또 국내에서 남북한정상회담이 ...

    한국경제 | 1990.09.16 00:00

  • < 정가스케치 > 박철언 의원, 소외무 잠시 면담해

    지난 3일 출국, 소련및 일본방문을 마치고 14일하오 귀국한 민자당의 박철언의원은 방소성과에 대해 "소련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린 아.태지역 대화.평화및 협력회의에 참석, 이들 지역의 정치인, 경제인및 학자들과의 공개.비공개 회의를 통해 그들 나라의 대한반도 시각등을 파악할수 있는 유익한 기회였다"고 자평. 박의원은 특히 세바르드나제 소련외무장관과의 면담경위및 내용과 관련, "회의 도중 주최측이 메모를 전달해와 별실에서 세바르드나제 소련외무장관을 ...

    한국경제 | 1990.09.15 00:00

  • <한경사설(9일자)> 동북아를 둘러싼 소/일의 각축과 한반도

    셰바르드나제의 소련외상의 극동순방이 이달말 뉴욕에서의 한-소외무 장관회담으로 모두 끝났다. 북경/평양/블라디보스톡 국제회의 그리고 동경을 거쳐 서울대신 뉴욕에서 한-소외상회담을 갖는 이번 셰바르드나제의 외교행각은 앞으로 동북아 장래를 점치는 중요한 단서로서 주목을 끌만 하다. 이번 셰바르드나제외상의 극동파견은 소련이 아시아에서 냉전의 와해 작업을 본격적으로 시작하는 신호로 간주되고 있거니와 그 실마리를 동북아에서의 군사긴장완화에서 구하고 ...

    한국경제 | 1990.09.08 00:00

  • 블라디보스토크 오는 17일부터 전면 개방...러시아공화국

    소련내 15개 공화국중 최대규모인 러시아 공화국 최고회의(의회)의 루킨외무위원장은 6일 "러시아공화국은 소련중앙정부와는 별도로 독자적으로 개혁 개방정책을 본격 추진할 것"이라고 말하고 "이를위한 첫번째 조치로 곧 블라디보스토크를 전면 개방, 경제특구를 설치할 것"이라고 밝혔다. *** 경제특구 설치방침 *** 루킨위원장은 이날 소련과학아카데미 주관으로 블라디보스토크시내 폴리트프로 스베트 국제회의장에서 속개된 제2차 아태지역 대화.평화.협력에 ...

    한국경제 | 1990.09.06 00:00

  • 블라디보스토크 한국 진출 환영...블리노프시장 기자회견

    에프게니 블리노프 블라디보스토크시장은 4일 "소련은 앞으로 3-5년뒤에 외자를 적극 유치해 현재의 블라디보스토크공항을 국제수준의 공항으로 시설을 확충, 블라디보스토크-서울-동경을 잇는 삼각무역의 중심지로 개발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정기항로/부산과 자매결연 추진 *** 블리노프시장은 이날 블라디보스토크에서 개막된 제2차 아태지역 대화/ 평화협력에 관한 국제회의를 취재하기 위해 이곳에 온 외국보도진과 가진 회견에서 이같이 밝히고 ...

    한국경제 | 1990.09.05 00:00

  • 셰바르드나제 아태외상회의 93년 개최 제의

    예두아르트 셰바르드나제 소련외무장관은 4일 아시아-태평양지역의 시급한 문제들을 논의히기 위해 오는 93년 가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아시아외무장관회의를 개최하자고 제의하고 이 회의가 "범아시아 정상회담" 으로 이어질수 있을것이라고 말했다. 셰바르드나제는 이곳에서 열린 "아시아-태평양 지역 대화,평화,협력"국제회의에 서 주요 정책연설을 통해 아시아-태평양 외무장관들이 이달 하순에 개막되는 유엔총 회에 참석하는 동안 준비회담을 갖자는 제의를 ...

    한국경제 | 1990.09.05 00:00

  • 김영삼대표 카피차 전소련외무와 조찬회동

    소련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리고 있는 평화.협력에 관한 국제회의>는 5일 3백여명의 각국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콜리트프로스베트회의장에서 이틀째 회의를 속개, 정치군사문제 경제 인도주의관련문제등 3개 분과로 나뉘어 토론을 벌였다. 특히 이날 제1분과위인 정치.군사분과위에서는 남북한대표 각각 1명이 한반도 군축문제에 관한 의견을 개진해 주목을 끌었다. 북한측 발표자로 나선 북한 외교부산하 평화군축연구소의 오창민부소장은 정치 분과소위에서 ...

    한국경제 | 1990.09.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