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011-4020 / 5,4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고] 이수일 전 대우산업 회장 별세 外

      ▶이수일 전대우산업회장 별세,인석 파인크로스대표 · 민석 삼우녹원대표 · 윤석 앤지인터내셔날대표 · 금진 극동대초빙교수 · 안숙 가정의학과의원장 부친상,이동수 대원포리머회장 · 유종열 하나로신문사회장 장인상,이지희 대한빙상연맹근무 · 신미연 G2컴퍼니대표 시부상=5일 서울아산병원 발인 7일 오전 6시 02-3010-2294 ▶강경섭 전기업은행지점장 별세,기서 중앙대교수 부친상=5일 삼성서울병원 발인 7일 오전 8시 02-3410-6912 ▶조충원 ...

      한국경제 | 2011.01.05 00:00

    • 아사다, 김연아에 맞설 비책 '여전히 트리플 악셀'

      ... 잡겠다"고 선언했다. 아사다가 말한 '세 마리 토끼'는 쇼트프로그램에서 1차례, 프리스케이팅에서 2차례 등 모두 세 번의 트리플 악셀 점프를 뛰겠다는 뜻이다. 예전부터 트리플 악셀 점프를 주특기로 삼아 온 아사다는 올해 국제빙상경기연맹(ISU)이 고난도 점프를 장려하는 방향으로 채점 규정을 바꾸자 트리플 악셀을 세 번이나 뛰는 것을 목표로 훈련해 왔다. 트리플 악셀의 기본 점수가 8.2점에서 8.5점으로 뛰어오른 만큼 아사다가 세 차례 모두 성공한다면 ...

      연합뉴스 | 2010.12.28 00:00

    • 아사다, 천신만고 끝 세계선수권대회 출전

      ... 최강자로 군림했던 아사다는 이로써 5년 만에 왕좌에서 내려오고 말았다. 그러나 아사다는 경기를 마치고 열린 일본빙상경기연맹 임시 이사회 결과 안도 미키, 무라카미 가나코 등과 함께 내년 3월 도쿄에서 열리는 세계선수권 대표 선수로 ... 성적표를 받아들면서 그랑프리 파이널에조차 나서지 못한 것은 물론, 일본 대표 선수 자리까지도 위협받았다. 일본빙상연맹은 일본선수권대회 상위 입상자, 그랑프리 시리즈 성적, 세계랭킹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내년 3월 세계선수권대회 대표 ...

      연합뉴스 | 2010.12.26 00:00

    • 쇼트트랙 또 승부조작…국가대표 출신 주도

      ... 일삼다 경찰에 적발됐다. 지난 4월 국가대표 선발 '짬짜미' 논란으로 이정수 등 선수 2명이 징계를 받고 대한빙상경기연맹 집행부가 전원 사퇴한 이후 다시 대규모 비리가 드러나 빙상계에 상당한 파문이 일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지방경찰청 ... 협박해 짬짜미를 강요하고 승부조작에 가담한 코치들에게 '비밀유지 각서'까지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관계자는 "빙상계 유력 인사인 A씨가 자신은 단순 가담자라며 범행을 주도한 사실을 부인하는 데다 다른 코치들에게 진술번복을 요구할 ...

      연합뉴스 | 2010.12.23 00:00

    • 또 쇼트트랙 짬짜미… 빙상계 '당혹'

      빙상경기연맹 "제도적으로 더욱 보완해서 짬짜미 근절할 것" 올해 '짬짜미 파동'으로 심한 홍역을 치른 한국 쇼트트랙이 또 술렁이고 있다. 이번에는 고등학생이 출전한 대회에 승부조작이 있었다는 혐의가 불거지면서 국가대표 출신 ... 선수들이 짬짜미 파문을 딛고 일어서려는 와중에 또 이런 일이 터져 당혹스러울 뿐이다"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빙상연맹은 일단 이 코치 등에 대한 법적 절차가 마무리되는 것을 지켜볼 계획"이라며 "유죄 여부에 대한 판결이 나오면 상벌위원회 ...

      연합뉴스 | 2010.12.23 00:00

    • 쇼트트랙 이번엔 `가위바위보' 짬짜미

      ... 벌이다 경찰에 적발됐다. 지난 4월 국가대표 선발 '짬짜미' 논란으로 이정수 등 유명선수 2명이 징계를 받고 대한빙상경기연맹 집행부가 전원 사퇴한 이후 다시 대규모 비리가 드러나 빙상계에 또 파문이 일 것으로 보인다. 서울지방경찰청 ... 모습에 이상하다고 느꼈지만 짬짜미에 대한 물증이 없어 현장에서 문제제기를 못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빙상계 유력 인사인 A씨가 자신은 단순 가담자라며 범행을 주도한 사실을 부인하는 데다 다른 코치들에게 진술번복을 요구할 ...

      연합뉴스 | 2010.12.23 00:00

    • 쇼트트랙 짬짜미 파문으로 국가대표 코치 사퇴

      ... 불거진 쇼트트랙 '짬짜미 파문'에 현 국가대표 코치까지 연루돼 자진 사퇴하는 등 파문이 일고 있다. 와중에 국내 빙상계를 관장하는 대한빙상경기연맹은 국가대표 코치와 관련된 사실을 쉬쉬하다가 마지못해 인정하는 모습까지 보였다. 현재 ... 국가대표를 지도하고 있는 A코치는 23일 9개월 전 국내 대회에서의 승부조작 사실이 경찰에 적발돼 불구속 입건되자 대한빙상연맹에 사퇴서를 제출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이날 지난 3월 성남시장배 전국 중고 남녀쇼트트랙대회에서 특정 ...

      연합뉴스 | 2010.12.23 00:00

    • [빙속월드컵] 이상화, 여자 500m 2차 레이스 2위

      한국 여자 스피드스케이팅의 간판 이상화(21.한국체대)가 2010-2011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스피드스케이팅 월드컵 5차 대회 여자 500m 2차 레이스에서 2위에 올랐다. 이상화는 12일 일본 오비히로에서 치러진 대회 이틀째 여자 500m 디비전A(1부리그) 2차 레이스에서 38초21 만에 결승선을 통과, 예니 볼프(독일.38초03)에 이어 2위에 올랐다. 전날 500m 1차 레이스에서 금메달을 따냈던 이상화는 아쉽게 2연속 우승에는 실패했다. ...

      연합뉴스 | 2010.12.12 00:00

    • [빙속월드컵] 이강석.이상화 남녀 500m 동반 우승

      한국 남녀 스피드스케이팅 간판 이강석(25.의정부시청)과 이상화(21.한국체대)가 2010-2011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스피드스케이팅 월드컵 5차 대회 남녀 500m 1차 레이스에서 동반 우승했다. 이강석은 11일 일본 오비히로에서 열린 대회 첫날 남자 500m 디비전A(1부리그) 1차 레이스에서 35초11만에 결승선을 통과, 나가시마 게이치로(일본.35초16)를 0.05초 차로 제치고 우승했다. 이상화 역시 여자 500m 디비전A(1부리그) ...

      연합뉴스 | 2010.12.11 00:00

    • [쇼트트랙월드컵] 김병준·양신영, 남녀 1,000m 1위

      한국 남자 쇼트트랙의 기대주 김병준(경희대)과 양신영(한국체대)이 2010-2011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월드컵 3차 대회에서 남녀 1,000m를 나란히 석권했다. 김병준은 5일 중국 창춘에서 벌어진 대회 1,000m 결승에서 1분25초474의 기록으로 1위를 차지했다. 또 양신영은 여자부 1,000m에서 1분33초419만에 골인해 정상을 밟았다. 한국은 여자 3,000m 계주에서는 중국과 막판까지 접전을 펼친 끝에 4분16초249로 ...

      연합뉴스 | 2010.12.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