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051-4060 / 5,3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아쉬운 23위 김민석 "목표 이뤘기에 괜찮다"

    ... 했습니다. 이미 목표를 이뤘기 때문에 큰 아쉬움을 없습니다" 연기 도중 세 차례나 엉덩방아를 찧으며 어렵게 연기를 펼친 후였지만, 김민석(17.수리고)은 뜻밖에 밝은 표정이었다. 26일(한국시간) 오전 이탈리아 토리노 팔라벨라 빙상장에서 열린 201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 피겨스케이팅 선수권대회 남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을 마친 김민석은 "목표는 24위 안에 들어 프리스케이팅에 진출하는 것이었기 때문에 부담없이 하려고 했다"고 담담히 말했다. 이날 ...

    연합뉴스 | 2010.03.26 00:00

  • 김연아-아사다, 다시 시작된 '도전과 응전'

    어느새 위치는 많이 달라졌지만, 불꽃튀는 승부는 어김없이 계속되고 있다. '동갑내기 라이벌'로 여자 피겨스케이팅을 양분해 왔던 김연아(20.고려대)와 아사다 마오(20.일본)가 201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 피겨스케이팅 선수권대회에서 '최강자'와 '도전자'로 나뉘어 다시 대결을 펼친다. 세계선수권대회 2연패를 노리는 김연아는 22일, 2년 만에 타이틀을 탈환하겠다고 벼르는 아사다는 24일 이탈리아 토리노에 도착해 공식 훈련을 진행하며 ...

    연합뉴스 | 2010.03.26 00:00

  • thumbnail
    안현수父 "이정수 세계선수권 출전 포기는 파벌 때문"

    ... 포기한 배경을 밝혔다. 안 씨는 이정수가 2010 세계쇼트트랙선수권대회 개인전 출전을 포기한 것은 코치진과 대한빙상경기연맹의 '부조리'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대한빙상경기연맹은 "이정수가 발목에 통증을 느껴 개인 종목에 출전시키지 ... 위범을 저지른 것이지만 코치들과 연맹임원이 부상이 아닌 선수를 출전시키지 않은 것은 너무나 심각한 사건입니다. 연맹임원으로 파벌의 중심에 있던 유부회장님과 전부회장님이 이제는 서로 힘을 합쳐 빙상연맹을 좌지우지 하는 것은 빙상 발전에 ...

    한국경제 | 2010.03.25 00:00 | show

  • thumbnail
    김민석, 세계 피겨선수권 쇼트 18위…프리 진출

    김민석(17.군포 수리고)이 201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 피겨스케이팅 선수권대회 프리스케이팅 진출권을 따냈다. 김민석은 25일(한국시간) 새벽 이탈리아 토리노에서 열린 남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기술점수 35.70점, 예술점수 24.10점을 받아 18위(총 48명)에 올랐다. 영화 '물랭루주'의 삽입곡 '볼레로'에 맞춰 쇼트를 시작한 김민석은 트리플 악셀을 깔끔하게 완성해 가산점 0.8점을 받았다. 트리플 플립에서 0.6점이 깎였지만, ...

    한국경제 | 2010.03.25 00:00 | crispy

  • thumbnail
    '피겨퀸' 김연아 "정신적으로도 회복 마쳐"

    꿀맛 같은 하루 휴가를 마치고 본격적으로 201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 피겨스케이팅 선수권대회 2연패를 향해 시동을 건 김연아가 잠시 겪었던 공허감도 극복했다고 밝혔다. 김연아는 25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 타졸리 빙상장에서 진행된 대회 여자 싱글 공식 연습을 마친 뒤 "그동안 몸은 문제없었지만 정신적으로는 올림픽 때만큼 좋지 못했다. 그러나 토리노에 도착해 다른 선수들과 함께 스케이팅을 하면서 다시 괜찮아졌다"고 말했다. 지난 ...

    연합뉴스 | 2010.03.25 00:00

  • thumbnail
    김연아, 연습 재개 '점프도 OK'

    하루를 푹 쉬며 컨디션을 조절한 '피겨퀸' 김연아(20.고려대)가 훈련을 재개하며 본격적으로 201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 피겨스케이팅 선수권대회 2연패에 시동을 걸었다. 김연아는 25일(한국시간) 새벽 이탈리아 토리노 타졸리 빙상장에서 치러진 여자 싱글 공식 연습에서 '제임스 본드 메들리'에 맞춰 쇼트프로그램 연기를 점검했다. 23일 연습에서는 가벼운 점프만을 뛰어 보며 빙질에 적응하는 데 집중했던 김연아는 하루를 쉬고 보통 대회 때와 ...

    연합뉴스 | 2010.03.25 00:00

  • thumbnail
    아사다 "트리플 악셀 컨디션 좋아"

    201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 피겨스케이팅 선수권대회에서 금메달을 노리는 '일본 피겨의 간판' 아사다 마오(20)가 첫 연습을 통해 주특기인 트리플 악셀(공중 3회전반) 점프에 자신감을 드러냈다. 아사다는 25일(한국시간) 새벽 이탈리아 토리노 타졸리 빙상장에서 가진 대회 여자 싱글 공식 연습을 마치고 "트리플 악셀 컨디션이 매우 좋다"고 말했다. 전날 토리노에 도착해 이날 처음 연습을 한 아사다는 쇼트프로그램과 프리스케이팅을 모두 한 ...

    연합뉴스 | 2010.03.25 00:00

  • thumbnail
    프리 진출 김민석 "나도 모르게 눈물이…"

    "큰 실수 없이 경기를 마치고 나니 '됐다' 싶어서 저도 모르게 눈물이 나더라고요" 201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 피겨스케이팅 선수권대회 남자 싱글 쇼트프로그램 경기가 열린 24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 팔라벨라 빙상장. 21번째 선수로 나와 깔끔하게 연기를 마친 김민석은 두 주먹을 불끈 쥐며 기뻐했다. 그리고 활짝 웃던 입술이 조금씩 떨리더니 이윽고 환한 웃음은 뜨거운 눈물로 바뀌었다. 김민석은 "점수는 몰라도 실수가 없으니 ...

    연합뉴스 | 2010.03.25 00:00

  • [피겨] 김민석, 남자 쇼트 18위 선전…프리 진출

    다카하시, 첫 우승 향해 순항 한국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의 '기대주' 김민석(17.수리고)이 201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 피겨스케이팅 선수권대회 쇼트프로그램에서 선전하며 프리스케이팅 진출권을 따냈다. 김민석은 25일(한국시간) 새벽 이탈리아 토리노에서 끝난 대회 남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실수 없는 연기를 펼쳐 기술점수(TES) 35.70점, 예술점수(PCS) 24.10점을 받아 합계 59.80점으로 48명 중 18위에 올랐다. ...

    연합뉴스 | 2010.03.25 00:00

  • 김연아, 기분좋은 조추첨 "원하던 대로"

    "조 추첨은 원하던 대로 됐어요" '피겨퀸' 김연아(20.고려대)가 201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 피겨스케이팅 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마지막 조 2번째 순서로 연기를 펼치게 되자 만족스러운 미소를 지었다. 김연아는 25일(한국시간) 저녁 이탈리아 토리노 팔라벨라 빙상장 기자회견장에서 치러진 조 추첨식을 마치고 "앞에서 연기하기를 바랐는데 원하던 대로 됐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연아는 "어느 그룹인지는 상관없이 앞 순서를 ...

    연합뉴스 | 2010.03.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