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071-4080 / 5,4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쇼트트랙 조사위, 대표선발전 '비디오 분석'

      쇼트트랙 파문의 실체를 파악하려고 문화체육관광부-대한체육회-대한빙상경기연맹이 함께 구성한 공동조사위원회가 지난해 대표선발전 비디오 영상을 분석하면서 '짬짜미 의혹'에 대한 조사를 벌였다. 조사위는 17일 오전부터 3시간에 걸쳐 송파구 오륜동 대한체육회에 마련된 조사위원회 사무실에서 지난해 4월 치러진 대표선발전 영상이 담긴 비디오를 보면서 분석 작업을 펼쳤다. 이날 분석 작업에는 조사위원과 더불어 쇼트트랙 심판 3명이 가세해 선수들의 경기 장면을 ...

      연합뉴스 | 2010.04.17 00:00

    • 쇼트트랙 조사위, 이정수-전재목 첫 대질 조사

      쇼트트랙 파문의 실체를 파악하려고 문화체육관광부-대한체육회-대한빙상경기연맹이 함께 구성한 공동조사위원회가 이번 사건의 핵심인 이정수(단국대)와 전재목 대표팀 코치에 대한 대질신문을 펼치면서 조사 활동에 속도를 높였다. 조사위원회(위원장 오영중 변호사)는 16일 오후 송파구 오륜동 대한체육회에 마련된 조사위원회 사무실로 이정수와 전재목 코치를 각각 불러서 2010 세계쇼트트랙선수권대회에서 벌어진 '이정수 외압'과 지난해 대표선발전 '짬짜미 의혹'에 ...

      연합뉴스 | 2010.04.16 00:00

    • 쇼트트랙 조사위 재구성 '이정수 측 인사 포함'

      ... 이유로 위원장이 사퇴하면서 삐걱 소리를 내는 가운데 이번 사건의 당사자인 이정수(단국대) 측 인사가 조사위원으로 합류한다. 또 위원장에서 사퇴한 김철수 대구빙상연맹 회장의 뒤를 이어 외부 인사로 투입된 오영중 변호사(법무법인 우신)가 새 위원장을 맡았다. 이정수가 훈련하고 있는 성남시청 빙상단의 손세원 감독은 15일 "전날 빙상연맹에서 조사위원을 추천해달라는 요청을 받았다"며 "한국중고빙상경기연맹 부회장인 권금중 씨를 추천했다"고 밝혔다. 손 감독은 ...

      연합뉴스 | 2010.04.15 00:00

    • 쇼트트랙 조사위 활동 시작 "진실 밝히겠다"

      ... 선수 선발전 '짬짜미 파문'과 2010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불거진 '이정수 외압'의 진상 조사를 위해 문화체육관광부-대한체육회-대한빙상경기연맹으로 구성된 쇼트트랙 진상조사위원회(위원장 김철수)가 14일 오후 송파구 오륜동 대한체육회에서 첫 모임을 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이번 조사위원회에는 김철수 대구빙상연맹 회장이 위원장을 맡았고 정준희 문화부 체육정책과 사무관과 김용 체육회 감사실장, 김현경 빙상연맹 이사에 외부 인사로 오영중 변호사가 ...

      연합뉴스 | 2010.04.14 00:00

    • 쇼트트랙 조사위원장 사퇴…`출범부터 삐걱'

      빙상연맹 "공정성 담보 위한 선택" 쇼트트랙 '짬짜미 파문'의 실체를 파헤치기 구성된 조사위원회가 조사를 시작하기도 전에 장벽에 부딪혔다. 지난 해 국가대표 선발전 `짬짜미'와 2010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불거진 '이정수 외압'의 진상 조사를 위해 구성된 조사위원회(이하 조사위)의 김철수(63) 위원장은 14일 오후 송파구 오륜동 대한체육회에서 조사위원회 첫 회의를 마친 뒤 사퇴 의사를 밝혔다. 김철수 위원장은 회의 뒤 취재진과 만나 "조사위원회가 ...

      연합뉴스 | 2010.04.14 00:00

    • 쇼트트랙 이정수 "선발전 짬짜미는 없었다"

      ... 지난해 국가대표 선발전 '짬짜미 의혹'을 강하게 부정했다. 이정수는 13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탄천종합운동장 빙상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표 선발전이 가장 중요한 대회다. 스케이트에 입문하면서 오직 꿈은 올림픽 메달이었다"라며 ... 하더라도 허락한다면 선수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대한체육회는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이정수 파문'이 불거지면서 대한빙상경기연맹에 대한 감사를 벌였고, 이정수가 코치의 강압에 의해 개인 종목에 나서지 못했다는 사실과 더불어 지난해 대표 ...

      연합뉴스 | 2010.04.13 00:00

    • 빙상연맹, 쇼트트랙 조사위원회 구성완료

      ... 드러난 '이정수 외압' 사건과 지난해 대표선발전 '짬짜미 파문'의 진상을 조사하려는 문화체육관광부-대한체육회-대한빙상경기연맹 공동조사위원회가 인적구성을 끝내고 14~23일까지 열흘 동안 활동을 시작한다. 빙상연맹은 12일 "문화부와 체육회, 빙상연맹 3개 단체가 협의를 통해 공동조사위원회의 구성을 마쳤다"라며 "빙상연맹 김철수(대구빙상연맹회장) 감사가 위원장을 맡아 위원회를 이끌 예정"이라고 밝혔다. 연맹은 "5명으로 이뤄진 조사위원회는 김철수 ...

      연합뉴스 | 2010.04.12 00:00

    • 김철수 쇼트트랙 조사위원장 "치우침 없는 조사"

      "다양한 의견을 모두 들어보겠다.절대 치우침이 없는 조사를 벌이겠다" 문화체육관광부와 대한체육회, 대한빙상경기연맹은 지난해 대표선발전 '짬짜미 파문'과 2010 세계쇼트트랙선수권대회에서 불거진 '이정수 외압'의 진상 조사를 위해 12일 공동조사위원회를 구성했고, 위원장으로 김철수(63) 대구빙상연맹 회장을 추대했다. 김철수 위원장은 지난 8월 대구정동고등학교 교장에서 정년퇴임 한 빙상 원로다. 초-중-고-대학교 때까지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생활을 ...

      연합뉴스 | 2010.04.12 00:00

    • 꼬이는 쇼트트랙…이번엔 선발전 연기에 반발

      대한빙상경기연맹이 쇼트트랙 메달 나눠먹기에 대한 진상 조사를 위해 대표선수 선발전을 연기하자 일부 선수와 코치가 '특정팀 죽이기'라며 반발하고 나서는 등 사태가 꼬이고 있다. 빙상연맹은 지난 9일 박성인 회장 명의로 "현재 ... 치르겠다고 결정을 내렸다. 이번 감사를 통해 체육회가 '세계선수권대회 불출전 강압 여부 조사 및 조사 불가 시 연맹 명의로 1개월 이내 형사 고발 조치'라는 통보를 내린 상황에서 빙상연맹은 대표선발전을 치르고 조사위원회를 구성하면 ...

      연합뉴스 | 2010.04.11 00:00

    • thumbnail
      김연아-아담 리폰, '다정한 포옹' 화제

      김연아가 미국 피겨선수 아담 리폰과 포옹하는 사진이 공개돼 화제다. 9일 한 커뮤니티 사이트에 공개된 이 사진은 3월 말 이탈리아 토리노에서 열린 2010 국제빙상경기연맹 세계선수권 공식파티에서 선수들끼리 어울리는 장면을 찍은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 속 아담 리폰은 김연아의 허리를 감싸고 있으며 김연아는 쑥스러운 표정으로 안겨있는 모습이다. 아담 리폰은 미국의 피겨 유망주로 김연아와 함께 브라이언 오셔 코치에게 지도를 받으면서 김연아의 트레이닝 ...

      한국경제 | 2010.04.11 00:00 | crisp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