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521-4530 / 5,5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외신 "김연아? 퀸연아!…역사 새로 썼다"

      'Queen Yu-na!' 29일(한국시간)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린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에서 금메달을 따낸 김연아(19.고려대)에 대한 외신 반응이 뜨겁다. 김연아의 우승 소식을 긴급 뉴스로 타전한 AP통신은 김연아의 성(姓)을 발음이 비슷한 '퀸'으로 바꿔 붙이며 "김연아의 독무대였다.마치 얼음 위를 나는 것처럼 보였다"라고 평가했다. 또 "다른 선수들은 점프에 ...

      연합뉴스 | 2009.03.29 00:00

    • thumbnail
      [피겨] 김연아 200점 돌파 '기적의 연기'

      "모든 선수와 심판들이 머릿속에 그어놓은 심리적인 한계선을 넘었다는데 큰 의미가 있습니다" 김연아(19.고려대)가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에서 2전3기 도전 끝에 역대 최고점인 207.71점을 받으면서 생애 첫 우승의 기쁨을 맛봤다. 김연아의 우승은 한국 피겨의 역사를 새로 써 내린 위대한 업적일 뿐 아니라 2002-2003시즌부터 ISU가 시범 도입하기 시작해 자리를 잡은 신채점방식(뉴저징시스템)에서 처음으로 ...

      연합뉴스 | 2009.03.29 00:00

    • thumbnail
      김연아 세계 최고를 향한 비행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피켜 퀸' 김연아가 28일 오전(한국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센터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 2009 세계선수권대회 여자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환상의 연기를 펼치고 있다. 김연아는 자신의 시즌 최고 기록으로 쇼트 프로그램 1위를 기록했다. [관련슬라이드 더보기]

      연합뉴스 | 2009.03.28 00:00

    • [피겨] 김연아, 쇼트 세계新 1위

      '피겨퀸' 김연아(19.고려대)가 동갑내기 라이벌 아사다 마오(일본)를 제치고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쇼트프로그램 역대 최고점으로 1위를 차지해 한국인 사상 첫 우승에 한 걸음 다가섰다. 김연아는 28일(한국시간)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치러진 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10조 네 번째 연기자로 나서 기술점수 43.40점과 예술점수 32.72점을 합쳐 76.12점으로 당당히 1위를 ...

      연합뉴스 | 2009.03.28 00:00

    • [피겨] 김연아 "내 점수에 나도 깜짝"

      "생각했던 것 이상의 점수가 나와서 깜짝 놀랐어요"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역대 최고점(76.12점)으로 선두에 오른 김연아(19.고려대)가 "많은 관중 앞에서 좋은 경기를 해서 기뻤는데 최고점까지 경신해서 너무 놀랐다"라고 경기 소감을 밝혔다. 김연아는 28일(한국시간)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치러진 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자신이 지난달 4대륙선수권대회에서 ...

      연합뉴스 | 2009.03.28 00:00

    • [피겨] 아사다 "트리플 악셀에 승부수"

      "프리스케이팅에는 러츠 점프가 없는 만큼 두 차례 트리플 악셀에 기대를 걸겠다"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19세 동갑내기 라이벌' 김연아(고려대.76.12점)에게 10.06점이나 뒤진 아사다 마오(일본.66.06점)가 트리플 악셀에 승부수를 던지고 나섰다. 아사다는 28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치러진 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을 마치고 나서 "최선을 ...

      연합뉴스 | 2009.03.28 00:00

    • thumbnail
      김나영 쇼트프로그램 시즌 최고점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한국의 김나영이 28일 오전(한국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센터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 2009 세계선수권대회 여자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자신의 연기를 마친 뒤 눈물을 흘리고 있다. 김나영은 이날 경기에서 자신의 쇼트프로그램 최고점을 받았다.

      연합뉴스 | 2009.03.28 00:00

    • [피겨] 김나영, 최고 점수에 '감격 눈물'

      끝내 참았던 눈물이 왈칵 쏟아졌다. '웃고 있어도 눈물이 난다'라던 국민가수 조용필의 노랫말이 그대로 꼭 들어맞는 상황이었다. 김연아(19.고려대)와 함께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에 출전한 김나영(19.인하대)이 28일(한국시간)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치러진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자신의 이번 시즌 최고점인 51.50점을 얻었다. 특히 이번 시즌 그랑프리 시리즈와 4대륙 선수권대회에서 ...

      연합뉴스 | 2009.03.28 00:00

    • thumbnail
      '피겨퀸' 김연아, '꿈의 200점' 최초로 넘는다

      ... 세우면서 세계를 또 한번 깜짝 놀라게 했다. 이제는 피겨스케이팅 역사상 처음인 '꿈의 200점' 돌파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연아(19·고려대)는 28일(한국시간)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76.12점을 획득, 자신이 지난달 4대륙선수권대회에서 세웠던 역대 최고기록(72.24점)을 50여 일 만에 갈아치웠다. 이제 김연아의 목표는 29일 오전에 열릴 예정인 ...

      한국경제 | 2009.03.28 00:00 | cuba

    • thumbnail
      '꽃보다 연아' 세계新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피켜 퀸' 김연아가 28일 오전(한국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센터에서 열린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여자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환상의 연기를 펼치고 있다. 김연아는 자신의 시즌 최고 기록으로 쇼트 프로그램 세계 신기록을 갈아치웠다. [관련슬라이드 더보기]

      연합뉴스 | 2009.03.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