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641-4650 / 5,4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연아를 모셔라'…내년 그랑프리 대회 영입경쟁

    2009-201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시리즈에 김연아(18.군포 수리고)를 초청하기 위한 '물밑 영입전'이 벌써 뜨겁게 진행되고 있다. 김연아의 매니지먼트사인 IB스포츠의 한 관계자는 14일 ... 지리적으로 가깝다 보니 많은 국내 팬들의 원정 응원도 이끌어내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톡톡히 봤다. 이 때문에 중국빙상연맹은 지난달 김연아가 '컵 오브 차이나'에서 우승을 하자 내년에도 꼭 초청하겠다는 뜻을 공공연하게 IB스포츠 측에 밝혔을 ...

    연합뉴스 | 2008.12.14 00:00

  • thumbnail
    [포토] '블랙의상' 덕분에 김연아 긴 팔ㆍ다리 돋보였네

    김연아가 12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어울림누리 얼음마루 빙상장에서 열린 '2008-2009 국제빙상연맹(ISU) 그랑프리 파이널' 여자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매혹적인 연기를 펼치고 있다. ◇ 2008 ISU 피겨 그랑프리 파이널 김연아 경기일정 △12일 오후 8시 15분 = 여자싱글 쇼트프로그램 △13일 오후 8시 = 여자싱글 프리스케이팅 △14일 오후 2시 = 갈라쇼 디지털뉴스팀 김기현 기자 k2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12.13 00:00 | leesm

  • thumbnail
    김연아 "실수 아쉽지만 은메달 기쁘다"

    "실수가 아쉽지만 국내에서 열린 대회에서 은메달을 따서 기쁘다" 비록 2008-2009 SBS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에서 여자 싱글 3연패 달성에 실패했지만 '피겨퀸' 김연아(18.군포 수리고)의 표정은 아쉬움 속에서도 밝게 빛났다. 김연아는 13일 오후 고양시 덕양구 고양어울림누리 얼음마루 빙상장에서 치러진 대회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2위를 차지, 총점 186.35점으로 아사다 마오(일본.188.55점)에게 2.2점 ...

    연합뉴스 | 2008.12.13 00:00

  • thumbnail
    [포토] 아사다 마오 '명품 연기'

    아사다 마오(18·일본)가 12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어울림누리 얼음마루 빙상장에서 열린 '2008-2009 국제빙상연맹(ISU) 그랑프리 파이널' 여자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열연하고 있다. ◇ 2008 ISU 피겨 그랑프리 파이널 김연아 경기일정 △12일 오후 8시 15분 = 여자싱글 쇼트프로그램 △13일 오후 8시 = 여자싱글 프리스케이팅 △14일 오후 2시 = 갈라쇼 디지털뉴스팀 김기현 기자 k2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12.13 00:00 | k2h

  • 김연아, 3연패 무산…아사다 우승

    김연아(18.군포 수리고)가 2008-2009 SBS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3연패 달성에 실패하면서 금메달의 영광을 '동갑내기' 아사다 마오(일본)에게 넘겨줬다. 김연아는 13일 오후 고양시 덕양구 고양어울림누리 얼음마루 빙상장에서 치러진 대회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120.41점을 받아 전날 쇼트프로그램(65.94점)을 합쳐 총점 186.35점으로 '동갑내기 라이벌' 아사다 마오(일본.188.55점)에 ...

    연합뉴스 | 2008.12.13 00:00

  • [피겨GP파이널] 김연아에게 쏟아진 인형 '어디로 갈까?'

    "인형들은 어려운 환경의 어린이들에게 전해줄 예정입니다" 지난 12일 오후 고양시 덕양구 고양어울림누리 빙상장. 2008-2009 SBS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 연기를 마친 김연아가 멋진 마무리 동작을 취하자 관중석에서는 '선물 폭풍'이 몰아치기 시작했다. 꽃과 인형이 마치 비 오듯 쏟아지면서 얼음판 위를 가득 채웠고, 화동들이 전부 투입돼 선물들을 거둬들이느라 5분여 정도 진땀을 흘려야 ...

    연합뉴스 | 2008.12.13 00:00

  • thumbnail
    [포토] 아사다 마오 '고난이도 기술'

    아사다 마오(18·일본)가 12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어울림누리 얼음마루 빙상장에서 열린 '2008-2009 국제빙상연맹(ISU) 그랑프리 파이널' 여자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열연하고 있다. ◇ 2008 ISU 피겨 그랑프리 파이널 김연아 경기일정 △12일 오후 8시 15분 = 여자싱글 쇼트프로그램 △13일 오후 8시 = 여자싱글 프리스케이팅 △14일 오후 2시 = 갈라쇼 디지털뉴스팀 김기현 기자 k2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12.13 00:00 | k2h

  • thumbnail
    [포토] 아사다 마오 '우아한 학처럼'

    아사다 마오(18·일본)가 12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어울림누리 얼음마루 빙상장에서 열린 '2008-2009 국제빙상연맹(ISU) 그랑프리 파이널' 여자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열연하고 있다. ◇ 2008 ISU 피겨 그랑프리 파이널 김연아 경기일정 △12일 오후 8시 15분 = 여자싱글 쇼트프로그램 △13일 오후 8시 = 여자싱글 프리스케이팅 △14일 오후 2시 = 갈라쇼 디지털뉴스팀 김기현 기자 k2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12.13 00:00 | k2h

  • thumbnail
    '피겨퀸' 김연아눈물 "긴장풀리면서 나도 모르게 눈물났다"

    ... 눈물을 흘려 팬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이에 김연아는 "긴장이 풀리면서 나도 모르게 눈물이 나왔다"고 눈물을 흘린 이유에 대해서 설명했다. '피겨 요정' 김연아(18.군포 수리고)가 12일 고양시 덕양구 고양어울림누리 얼음마루 빙상장에서 치러진 '2008-2009 국제빙상연맹(ISU) 그랑프리 파이널'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1위를 차지하고 경기장을 나서며 눈물을 흘려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이날 김연아는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65.94점을 받아 ...

    한국경제 | 2008.12.13 00:00 | leesm

  • thumbnail
    김연아, '라이벌' 아사다 마오 제치고 1위 … 안도미키, 엉덩방아 찧고 5위

    '피겨 요정'김연아가 라이벌 아사다마오를 꺾고 1위를 차지했다. 김연아(18.군포 수리고)가 2008-2009 SBS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일본의 아사다 마오을 제치고 선두로 나섰다. 김연아는 12일 오후 고양시 덕양구 고양어울림누리 얼음마루 빙상장에서 열린 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65.94점을 받아 65.38점을 받은 아사다 마오를 0.56점 차로 누르고 1위에 올랐다. 아사다 ...

    한국경제 | 2008.12.13 00:00 | lees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