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831-4840 / 5,4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연아 갈라쇼' 환상연기 … 영화 Walk to remember 무대에

      지난 21일(이하 한국시간) 저녁 열렸던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에서 고관절 부상으로 아쉽게 동메달에 머물렀던 김연아 선수. 하지만 24일 펼쳐진 세계피겨선수권대회 갈라쇼에서 '워크 투 리멤버(Walk to remember)'의 삽입곡 '온리 호프(Only hope)'에 맞춰 선보인 그녀의 환상 무대는 큰 박수를 받았다. 연한 블루톤의 피겨복을 입고 등장한 김연아는 음악과 함께 우아한 자태를 뽑내며 끝까지 환상연기를 ...

      한국경제 | 2008.03.24 00:00 | pinky

    • thumbnail
      김연아, '갈라쇼'서 우아한 무대 선보여 ‥ 갈라곡에 '온리 호프'

      '피겨요정' 김연아가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갈라쇼에서 영화 '워크 투 리멤버(Walk to remember)'의 삽입곡 '온리 호프(Only hope)'에 맞춰 멋진 무대를 선보였다. 김연아는 24일 펼쳐진 갈라쇼 1부 마지막 연기자로 나서서 그윽한 음성에 맞춰 우아한 연기를 펼쳤다. 김연아는 "인터넷을 통해 음악을 듣다가 스케이팅 곡으로 하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갈라곡으로 '온리 호프'를 결정한 이유에 대해 ...

      한국경제 | 2008.03.24 00:00 | leesm

    • thumbnail
      [세계피겨] 김연아 "갈라쇼 잘 돼서 기뻐요"

      ... 실수없이 잘 된 것 같아요" 차가운 기온 속에 눈발이 휘날리던 24일(이하 한국시간) 새벽 스웨덴 예테보리 스카니디나비움 빙상장. 잠시 적막이 흐르는 가운데 장내 아나운서의 소개에 이어 푸른색 드레스를 단아하게 차려입은 김연아(18.군포 수리고)가 스포트라이트를 받으며 얼음판 위로 미끄러지듯 입장하자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갈라쇼를 보기 위해 빙상장을 가득 채운 9천800여 명의 피겨 팬들이 일제히 박수를 보냈다. ...

      연합뉴스 | 2008.03.24 00:00

    • 김연아, 5월에 국내 아이스쇼 출연 확정

      ... 취소되면서 공연 기회를 잃어 버렸다. 특히 1월 말 고관절 부상이 발생한 김연아는 지난달 고양시에서 치러진 4대륙 대회와 전국체전에도 나서지 못해 좀처럼 국내 팬들 앞에 설 기회를 잡을 수가 없었다. 이에 따라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에서 2년 연속 동메달의 쾌거를 달성한 김연아는 당분간 국내에서 휴식과 함께 치료를 받으며 몸을 만든 뒤 5월에 치러질 아이스쇼를 통해 무려 1년 8개월 만에 국내 피겨 팬들에게 한층 농익은 연기를 ...

      연합뉴스 | 2008.03.23 00:00

    • 김연아 "아사다에게 부러운 건 체력"

      "아사다 마오(18.일본)의 체력과 트리플 악셀(공중 3회전반)은 부러워요. 하지만 정확한 점프와 표현력은 저만의 장점이죠"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에서 고관절 통증 속에 진통제 투혼을 벌이며 2년 연속 동메달의 영광을 차지한 김연아(18.군포 수리고)가 2007-2008 시즌을 마감하면서 느낀 소감과 평소의 생각을 솔직하게 털어놨다. 김연아는 23일(한국시간) 스웨덴 예테보리에서 취재진과 만나 "이번 대회를 치르면서 ...

      연합뉴스 | 2008.03.23 00:00

    • 김연아가 동메달을 딴 세계피겨선수권대회는?

      21일(한국시간) 새벽 김연아(18.군포 수리고)가 고관절 통증을 딛고 전한 동메달 소식은 팬들에 짜릿한 감동을 안겼다. 김연아가 출전해서 2년 연속 동메달을 따낸 세계피겨선수권대회는 국제빙상경기연맹(ISU)에 가맹된 전 세계 61개 회원국 선수들이 1년에 한 번씩 모여 남자 싱글, 여자 싱글, 페어, 아이스댄싱 종목에서 우승자를 가리는 명실공히 최고 권위의 대회다. 특히 세계선수권대회는 세계랭킹을 결정하는 랭킹포인트에서도 많은 부분을 차지한다. ...

      연합뉴스 | 2008.03.21 00:00

    • 김연아, 세계랭킹 2위…김나영 37위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에서 2년 연속 동메달을 따낸 김연아(18.군포 수리고)가 여자 싱글 세계랭킹 2위 자리를 지켰다. 21일(한국시간) ISU 홈페이지에 발표된 세계랭킹에 따르면 김연아는 여자 싱글 랭킹포인트 4천364점으로 세계선수권대회 금메달을 따내면서 1위 자리를 지킨 아사다 마오(일본.4천680점)의 뒤를 이었다. 여러 차례 점프 실수에도 불구하고 '깜짝' 은메달을 목에 건 카롤리나 코스트너(이탈리아)가 ...

      연합뉴스 | 2008.03.21 00:00

    • thumbnail
      [세계피겨] 김연아, 아쉬운 동메달

      김연아(18.군포 수리고)가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에서 부상 투혼을 발휘하며 역전 우승을 노렸지만 아깝게 동메달에 머물렀다. 김연아는 21일(이하 한국시간) 스웨덴 예테보리 스칸디나비움 빙상장에서 치러진 대회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환상적인 연기를 펼쳐 가장 높은 123.38점을 받았지만 쇼트프로그램 5위(59.85점)의 부진을 만회하지 못해 합계 183.23점으로 3위에 그쳐 지난해에 이어 2회 연속 동메달에 만족해야 ...

      연합뉴스 | 2008.03.21 00:00

    • [세계피겨] 김나영 "세계적 선수와 수준 차 깨달아"

      "세계적인 선수들과 수준 차이를 제대로 깨달았어요" 국내 여자 싱글 2인자 김나영(18.연수여고)이 21일(한국시간) 스웨덴 예테보리 스칸디나비움 빙상장에서 치러진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프리스케이팅에서 점프 난조로 79.36점을 받는데 그치면서 전날 쇼트프로그램(47.96점)을 합쳐 총점 127.32점에 머물렀다. 프리스케이팅 연기를 마치고 믹스트존에 나온 김나영의 눈가에는 살짝 눈물이 비치고 있었다. 모니터에 ...

      연합뉴스 | 2008.03.21 00:00

    • thumbnail
      김연아 미니홈피 “값진 동메달… 잘했어요” 응원 물결 이어져

      '피겨요정' 김연아 선수가 21일(이하 한국시간) 저녁 열린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멋진 환상연기를 펼쳐 최고 점수인 123.38점을 받았다. 하지만 20일 쇼트프로그램에서 고관절 부상으로 인한 통증 탓에 5위(59.85점)에 머물렀던 김연아는 아쉽지만 동메달에 만족해야했다. 이날 피겨의 여왕에 등극한 주인공은 동갑내기 경쟁자인 일본의 아사다 마오. 또한명의 유력한 우승 후보였던 일본의 ...

      한국경제 | 2008.03.21 00:00 | pin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