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931-4940 / 5,4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피겨여제' 김연아, 기름피해 태안군에 교복 전달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여자 싱글 2연패에 성공한 '피겨여제' 김연아(17.군포 수리고)가 기름 유출 피해를 입은 충남 태안군의 청소년들을 위해 교복 100벌을 기증하는 선행을 펼친다. 김연아는 광고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학생복업체 ㈜아이비클럽과 함께 최근 유조선 기름유출 사건으로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충남 태안군 피해주민들을 돕기 위해 교복 100벌(2,000만원 상당)을 태안군청에 기탁하기로 했다고 25일 밝혔다. ...

      연합뉴스 | 2007.12.25 00:00

    • 2008년 김연아 파이널 경기 직접 볼 수 있겠네

      국내 피겨팬들이 '피겨 여왕' 김연아(17ㆍ군포 수리고)의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그랑프리 파이널 3연패의 모습을 국내에서 볼 수 있게 됐다. 대한빙상연맹의 한 관계자는 19일 "내년 12월 치러질 2008~2009 ... 파이널을 주니어부와 시니어부로 분리,따로 개최지를 정해 치러왔지만 내년부터 두 대회를 통합해 열기로 결정한 상태다. 빙상연맹 측은 "김연아가 주니어 시절부터 거둔 뛰어난 성적이 이번 개최지 결정에 작용한 것으로 안다"며 "한국 피겨의 위상이 ...

      한국경제 | 2007.12.19 00:00 | 김경수

    • 2008년 피겨 그랑프리 파이널, 한국 개최 유력

      국내 피겨팬들이 '피겨여제' 김연아(17.군포 수리고)의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그랑프리 파이널 3연패의 모습을 홈 무대에서 지켜볼 가능성이 높아졌다. 대한빙상연맹의 한 관계자는 19일 "내년 12월 치러질 2008-2009 ... 그랑프리 파이널의 한국 개최의 밑거름은 역시 '피겨 여제' 김연아(17.군포 수리고)의 활약이 밑바탕 됐다는 게 빙상연맹의 설명이다. 빙상연맹은 "김연아가 주니어 시절부터 거둔 뛰어난 성적이 이번 개최지 결정에 큰 힘을 발휘한 것으로 ...

      연합뉴스 | 2007.12.19 00:00

    • thumbnail
      '갈라쇼' 김연아, '깜찍+당당' 色다른 매력 통했다!

      ... 요정' 김연아가 선보인 환상적인 갈라쇼로 네티즌의 눈길을 사로잡으며 화제에 올랐다. 김연아 선수의 깜찍하고도 환상적인 앵콜 공연 갈라쇼로 네티즌은 김연아의 깜찍함에 매료됐다. 김연아는 지난 16일 토리노에서 막을 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에서 총 196.83점으로 우승했으며 지난 시즌에 이어 2연패를 달성했다. 김연아는 같은 날 열린 갈라쇼에 등장해 깜찍한 분홍색 유니폼을 입고 '요정' 다운 면모를 과시해 관중들로부터 큰 ...

      한국경제 | 2007.12.18 00:00 | leesm

    • thumbnail
      빙속간판 이강석 "500m 33초대 욕심"

      ... 시리즈를 뛰면서 자신감이 커지니까 기록이 좋아지고 있어요" 남자 스피드스케이팅 단거리 간판 이강석(22.의정부시청)이 남자 500m 세계신기록 재경신에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강석은 18일 오후 2007-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스피드스케이팅 월드컵 5차 대회에서 따낸 금메달 3개를 목에 걸고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뒤 "월드컵 시리즈 초반에는 새로 바꾼 스케이트 부츠에 적응하느라 자신감이 떨어졌었다"며 "경기를 뛰면서 자신감도 생기고 덩달아 ...

      연합뉴스 | 2007.12.18 00:00

    • 이강석 이틀새 金만 3개!‥ 빙상 월드컵 5차 '금빛 질주'

      남자 스피드스케이팅 단거리 간판스타 이강석(22ㅍ의정부시청)이 2007~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월드컵 5차 대회 500m에서 이틀 연속 금메달을 따냈다. 이강석은 17일(한국시간) 독일 에르푸르트에서 막을 내린 대회 남자 500m 디비전A(1부리그) 2차 레이스에서 35초17로 대표팀 선배 문준(성남시청ㆍ35초21)을 0.04초 차로 누르고 1위를 차지했다. 함께 출전한 이규혁(29v서울시청)과 이기호(23ㆍ서울시청)는 나란히 35초38을 ...

      한국경제 | 2007.12.17 00:00 | 한은구

    • [빙속월드컵] 이강석, 이틀 연속 500m 우승…100m도 金

      남자 스피드스케이팅 단거리 간판 이강석(22.의정부시청)이 2007-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월드컵 5차 대회 500m에서 이틀 연속 '금메달 쇼'를 펼쳤다. 이강석은 17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독일 에르푸르트에서 막을 내린 대회 남자 500m 디비전A(1부리그) 2차 레이스에서 35초17로 '대표팀 선배' 문준(성남시청.35초21)을 0.04초 차로 누르고 1위를 차지했다. 함께 출전한 이규혁(29.서울시청)과 이기호(23.서울시청)는 ...

      연합뉴스 | 2007.12.17 00:00

    • thumbnail
      '핑크 요정' 김연아, 갈라쇼 화제 ‥ 평소 깜찍함 '여기저기'

      ... 환상적인 갈라쇼로 네티즌의 눈길을 사로잡으며 깜찍한 '핑크 요정'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김연아 선수의 깜찍하고도 환상적인 앵콜 공연 갈라쇼로 네티즌은 김연아의 깜찍함에 매료됐다. 김연아는 지난 16일 토리노에서 막을 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에서 총 196.83점으로 우승했으며 지난 시즌에 이어 2연패를 달성했다. 김연아는 같은 날 열린 갈라쇼에 등장해 깜찍한 분홍색 유니폼을 입고 '요정' 다운 면모를 과시해 관중들로부터 큰 ...

      한국경제 | 2007.12.17 00:00 | dong

    • thumbnail
      김연아 "위기극복은 자신감, 완벽한 연기 할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에서 여자 싱글 2연패를 달성할 수 있었던 것은 "몇 가지 실수에도 불구, 이에 연연하지 않고 남는 연기에 집중한 결과였다"다고 김연아(17.군포 수리고)가 스스로를 평가했다. 그는 17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 팔라벨라 빙상장에서 그랑프리 파이널 입상자들이 출연한 갈라쇼를 마친 뒤 가진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하고 자신감을 갖게 된 것을 올해의 가장 큰 수확"이라고 강조했다. 김연아는 ...

      한국경제 | 2007.12.17 00:00 | saram001

    • thumbnail
      [천자칼럼] 김연아

      ... 들면서 자신감을 잃는다. 두려움에 몸과 마음은 움츠러들고 그 결과 충분히 잘할 수 있던 것들을 놓친다. 인생의 성패는 바로 이 대목,실수로 인해 닥친 위기를 어떻게 이겨내느냐에 달려 있을지 모른다. 김연아 선수의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우승이 단순한 우승 이상의 의미로 다가서는 것도 실수에 무너지지 않은 위기 대응력과 무관하지 않아 보인다. 사실 프리 스케이팅 마지막 주자로 나선 김 선수가 시작한 지 얼마 안돼 ...

      한국경제 | 2007.12.17 00:00 | 박성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