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951-4960 / 5,4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피겨여제' 김연아 "집중력이 금메달의 요인"

      ... 루프(공중 3회전)에서 실수한 뒤 긴장했지만 머릿속에 앞으로 펼칠 연기만 생각하면서 경기를 마쳤습니다" 2007-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여자 싱글에서 당당히 금메달을 따내면서 대회 2연패를 달성한 김연아(17.군포 수리고)는 역시 강심장이었다. 김연아는 16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 팔라벨라 빙상장에서 치러진 프리스케이팅 연기를 마치고 우승을 확정지은 뒤 가진 공식 인터뷰에서 "트리플 루프에서 실수를 했지만 염두에 ...

      연합뉴스 | 2007.12.16 00:00

    • 채점기준 강화로 오히려 혜택

      국제빙상경기연맹(ISU)의 채점 기준 강화가 김연아에게는 날개를 달아준 셈이 됐다. 그동안 제대로 평가받지 못했던 점프 기술의 정교함과 정확성을 ISU 심판진으로부터 인정받은 것. 지난해 12월 그랑프리 6차 대회에서 역대 여자 싱글 최고점인 199.52점을 받은 아사다 마오(일본)는 이번 시즌 채점 기준 강화로 그랑프리 2차 대회에서 러츠 점프가 '잘못된 에지(Wrong edge)' 판정을 받아 감점을 받았다. 러츠 점프의 경우 바깥쪽 에지를 ...

      한국경제 | 2007.12.16 00:00 | 한은구

    • thumbnail
      정신력과 한발 앞선 기량이 빚어낸 김연아의 金

      이번 시즌 강화된 국제빙상경기연맹(ISU)의 채점 기준과 위기 상황에서도 평정심을 잃지 않는 김연아(17.군포 수리고)의 뛰어난 정신력의 조화가 빚어낸 금메달이었다. 김연아는 2007-2008 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여자 싱글에서 쇼트프로그램(64.62점)과 프리스케이팅(132.21점)을 합쳐 총점 196.83점으로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지난 시즌 시니어 데뷔 무대에서 치른 첫 그랑프리 파이널에서 우승했던 김연아는 ...

      연합뉴스 | 2007.12.16 00:00

    • 그랑프리파이널 금메달 김연아, 향후 일정은

      '이번에는 세계선수권대회 우승이다' 2007-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여자 싱글에서 2연패에 성공한 김연아(17.군포 수리고)의 다음 목표는 세계선수권대회 금메달로 맞춰지고 있다. 16일(이하 한국시간) 오전 이탈리아 토리노 팔라벨라 빙상장에서 치러진 그랑프리 파이널 프리스케이팅을 마지막으로 개인 연기를 모두 마친 김연아는 이날 자정부터 메달리스트들이 참가하는 갈라쇼와 폐막 연회에 참가한 뒤 전지훈련지인 ...

      연합뉴스 | 2007.12.16 00:00

    • thumbnail
      우아한 몸짓으로

      16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 팔라벨라 빙상장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여자 싱글에서 2연패를 이룬 '피겨요정' 김연아(17.군포 수리고)가 뮤지컬 '미스 사이공 '의 선율에 맞춰 프리 스케이팅 연기를 보여 주고 있다.

      연합뉴스 | 2007.12.16 00:00

    • `수영 천재' 박태환, 세계를 놀라게 한 `금빛 물살'

      ... 연속 3관왕을 차지한 `사건'이 가장 많은 42표를 얻었다. 박태환은 3월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제12회 국제수영연맹(FINA)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자유형 400m에서 3분44초30으로 터치패드를 두드려 장거리 부문 최강자였던 그랜트 ... 3관왕에 올랐다. 또 `은반 요정' 김연아(17.군포 수리고)의 거센 돌풍은 2년 연속 화제였다. 지난해 국제빙상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에서 우승컵을 차지하며 10대 뉴스 첫 머리를 장식했던 김연아는 올해 ...

      연합뉴스 | 2007.12.16 00:00

    • thumbnail
      김연아, 그랑프리파이널 2연패 한발짝 다가서 ‥ 쇼트프로그램 1위

      '피겨요정' 김연아(17.군포 수리고)가 쇼트프로그램 1위에 올랐다. 15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 팔라벨라 빙상장에서 펼쳐진 2007-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김연아는 미국의 캐롤라인 장을 제치고 1위에 올라 대회 2연패를 향해 한발짝 다가섰다. 이날 김연아는 첫 번째 연기과제인 트리플 플립-트리플 토우 루프(연속 3회전) 점프 콤비네이션에서 중심을 잃으며 양손을 짚는 ...

      한국경제 | 2007.12.15 00:00 | dong

    • thumbnail
      세계 정상의 자리에 선 김연아 ‥ 쇼트프로그램 1위 올라

      역시 우리의 '피겨요정' 김연아(17.군포 수리고)는 세계 최고였다. 김연아는 15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 팔라벨라 빙상장에서 펼쳐진 2007-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김연아는 미국의 캐롤라인 장을 제치고 1위에 올라 대회 2연패를 향해 한발짝 다가섰다. 이날 김연아는 첫 번째 연기과제인 트리플 플립-트리플 토우 루프(연속 3회전) 점프 콤비네이션에서 중심을 잃으며 양손을 ...

      한국경제 | 2007.12.15 00:00 | dong

    • '피겨요정' 김연아 "프리스케이팅은 실수 없이!"

      김연아(17.군포 수리고)는 역시 강심장이었다. 김연아는 15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 팔라벨라 빙상장에서 치러진 2007-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쇼트프로그램에서 한 차례 점프 실수에도 불구하고 평정심을 유지하면서 64.62점을 받아 이번 시즌 베스트 점수로 1위에 올랐다. 앞서 연기를 마친 '동갑내기 라이벌' 아사다 마오(일본)가 첫 번째 점프 과제에서 실수를 범한 뒤 페이스를 잃고 무너지면서 ...

      연합뉴스 | 2007.12.15 00:00

    • [피겨그랑프리파이널] 김연아, 쇼트프로그램 1위

      '피겨요정' 김연아(17.군포 수리고)가 2007-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14세 소녀' 캐롤라인 장(미국)을 제치고 1위에 오르면서 대회 2연패를 향해 성큼 다가섰다. 김연아는 15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 팔라벨라 빙상장에서 펼쳐진 그랑프리 파이널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첫 번째 연기과제인 트리플 플립-트리플 토우 루프(연속 3회전) 점프 콤비네이션에서 중심을 잃으며 ...

      연합뉴스 | 2007.12.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