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101-5110 / 5,4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연아가 우승한 그랑프리 파이널은 어떤 대회?

      '피겨요정' 김연아(16.순포 수리고)가 성인무대 데뷔 첫해에 2006-2007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에서 금메달을 따내면서 '피겨여왕'으로 우뚝섰다. 김연아가 출전한 그랑프리 파이널은 올해 6차례 열린 그랑프리 시리즈 여자 싱글에 참가한 총 38명의 선수 중 가장 성적이 뛰어난 상위 6명에게만 출전권이 주어지는 '왕중왕' 성격의 대회다. 각 선수들은 6차례 그랑프리 시리즈 중에서 최대 2개 대회까지 초청을 ...

      연합뉴스 | 2006.12.17 00:00

    • thumbnail
      은반 '별 ★중의 별' … 김연아, 피겨 그랑프리 파이널서 역전 우승

      ... 올랐다. 김연아는 16일(한국시간) 오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아이스 팰리스에서 펼쳐진 2006~2007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에서 일본의 '동갑내기 라이벌' 아사다 마오를 제치고 역전 우승했다. ... 넘겨줬다. 이로써 지난 3월 세계 주니어 피겨선수권대회에서 한국 선수로는 사상 처음 금메달을 목에 걸면서 한국 빙상 100년의 역사를 새로 썼던 김연아는 다시 시니어 무대 정상에 오르며 세계 최정상급 선수로 확실히 자리매김 했다. ...

      한국경제 | 2006.12.17 00:00 | 한은구

    • 김연아-아사다 '맞대결엔 쉼표가 없다'

      '라이벌의 맞대결에는 쉼표가 없다' 2006-2007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시니어 피겨 그랑프리 파이널에서 당당히 금메달을 차지한 김연아(16.군포 수리고)가 내년 3월 일본 도쿄에서 펼쳐지는 2007 ISU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동갑내기 라이벌' 아사다 마오(일본)와 또 한번 자존심 대결이 점쳐지고 있다. 세계선수권대회는 올림픽과 똑같은 방식으로 치러지며 각 국가별로 최대 3명까지 출전해 명실상부한 세계 최정상의 '피겨 여왕'을 뽑는 자리다. ...

      연합뉴스 | 2006.12.17 00:00

    • 진통제 투혼이 낳은 김연아의 금메달

      "진통제까지 먹고 경기에 나섰어요" 2006-2007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에서 우승을 차지하면서 '피겨여왕'으로 떠오른 김연아(16.군포 수리고)의 영광 뒤에는 부상을 이겨내기 위한 '진통제 투혼'이 숨어 있었다. 김연아의 어머니 박미희씨는 17일(한국시간) 오전 연합뉴스와 국제전화에서 "허리 통증으로 한바탕 전쟁을 치렀다. 한국에서 도핑테스트에 걸리지 않는 진통제를 가져와 먹으면서 경기를 치렀다"며 힘겨웠던 ...

      연합뉴스 | 2006.12.17 00:00

    • 김연아, 세계랭킹 5위… 역대 최고 순위

      2006-2007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에서 금메달을 목에 건 '피겨요정' 김연아(16.군포 수리고)의 세계랭킹이 5위로 급상승했다. 김연아는 17일(한국시간) ISU 홈페이지(www.isu.org)를 통해 발표된 피겨 스케이팅 여자 싱글 세계 랭킹에서 3천379점으로 5위에 오르면서 자신의 시니어 역대 최고 순위(9위)를 경신했다. 지난 2차 그랑프리에서 3위를 차지하고 4차 그랑프리에서 우승을 차지하면서 ...

      연합뉴스 | 2006.12.17 00:00

    • thumbnail
      [인터뷰]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우승한 김연아

      "기대하지 않았던 결과가 나와서 얼떨떨해요"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펼쳐진 2006-2007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시니어 피겨 그랑프리 파이널에서 한국인 최초로 금메달을 목에 건 '피겨요정' 김연아(16.군포 수리고)의 목소리는 흥분이 가시지 않은 듯 들떠 있었다. 김연아는 17일(한국시간) 새벽 연합뉴스와 가진 국제전화에서 "예상치 못했던 우승에 기쁘다. 실수를 했던 게 아쉽지만 감점이 적어 좋은 결과가 나왔다"며 "라이벌인 아사다 ...

      연합뉴스 | 2006.12.17 00:00

    • [시니어그랑프리파이널] 김연아, 쇼트프로그램 3위

      허리통증으로 컨디션 난조..日 아사다 마오, 쇼트프로그램 1위 '피겨요정' 김연아(16.군포 수리고)가 허리 통증에도 불구하고 2006-2007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쇼트프로그램에서 3위에 올랐다. 김연아는 16일(한국시간) 새벽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아이스 팰리스에서 펼쳐진 대회 이틀째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65.06점을 받아 '동갑내기 라이벌' 아사다 마오(일본.69.34점)와 안도 미키(일본.67.52점)에 ...

      연합뉴스 | 2006.12.16 00:00

    • thumbnail
      올해 스포츠 최고의 빅뉴스는… 김연아 첫 '피겨 퀸' 등극

      ... 70여개 신문·방송 스포츠 담당부서를 대상으로 '2006년 스포츠 10대 뉴스'를 선정하는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김연아의 시니어 무대 첫 우승이 가장 많은 38표를 얻어 10대 뉴스 첫머리를 장식했다. 2005∼2006시즌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주니어선수권대회에서 우승했던 김연아는 올해 성인 무대에 데뷔한 새내기임에도 척박한 국내 환경과 두터운 유럽세를 뚫고 그랑프리 4차대회 여자싱글 정상에 오르며 한국피겨 100년 역사를 새롭게 썼다. 또 한국 야구는 ...

      한국경제 | 2006.12.15 00:00 | 김경수

    • [쇼트트랙월드컵] 안현수.변천사.정은주 '金사냥'

      2006 토리노동계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안현수(21.한국체대)와 변천사(19.한국체대),'대표팀 새내기' 정은주(18.서현고)가 2006-2007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월드컵 4차 대회에서 나란히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안현수는 10일(한국시간) 새벽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계속된 대회 이틀째 남자 1,500m 1차 레이스 결승에서 2분17초510으로 '동갑내기' 김현곤(강릉시청)을 0.23초 차로 따돌리고 우승했다. 함께 결승에 오른...

      연합뉴스 | 2006.12.10 00:00

    • 김연아, 새 부츠로 그랑프리 파이널 金 도전

      4일부터 본격 훈련 '스타트' 한국인 최초로 시니어 피겨무대 금메달을 따낸 '피겨요정' 김연아(16.군포 수리고)가 14일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개막될 2006-2007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시니어 피겨 그랑프리 파이널 '금 사냥'을 위한 본격적인 채비에 나섰다. ISU 시니어 그랑프리 4차 대회에서 우승해 그랑프리 파이널 진출권을 따낸 김연아는 4일부터 체력과 프로그램 완성도를 높이기 위한 훈련을 시작했다. 김연아는 지난달 21일 ...

      연합뉴스 | 2006.12.04 00:00